메뉴 건너뛰기

이슈 스물셋 앨범부터 아이유가 자기 앨범은 자기가 직접 프로듀싱하게 된 이유
3,636 7
2024.03.02 18:18
3,636 7

XRusg

xsedP

 

유희열 : 사실 아이유는 우리가 생각하기엔 인기에 굴곡이 없었던 느낌? 항상 꾸준하게 상승 그래프였던것 같은데 슬럼프라든가 이런것도 있었어요?

 

 

 


kkSYu

TyPuY

아이유 : 있었죠. 특히 제가 22살때 슬럼프가 정말 크게 왔었는데 그 해가 대중분들이 보시기엔 <너의 의미>, 리메이크 앨범도 정말 잘되고 가수로서 좋은날 이후로 성과가 좋았던 해거든요.




AOGTT
 

aFbIa

lddXH

근데 저 개인적으로는 그 해가 정신적으로 가장 힘들었던 때였어요. 제가 데뷔무대 때부터 무대에서 떨어본적이 없는데 무대가 무서워지고, 카메라도 무서워지고 그냥 무대에서 노래를 못 하겠는거예요.




gmcSE

fqNbM

유희열 : 그 해(2014년)에 아이유가 방송을 안 했었어.

 

아이유 : 맞아요. 그땐 정말 무대하는게 너무 떨려서 신경안정제 먹고서야 겨우 무대 올라갔던적도 있었고...

 

 

 

 

xrNFj

 

yTeKP

EwKNp

너무 어릴때부터 사회생활을 시작해서 '아이유는 어린데 참 잘한다'라고 들어왔는데 이젠 나이가 먹어가면서 앞에 그 '어린데'라는 수식어를 떼고도 인정받을 수 있을지 그런거에 대한 고민도 심각하게 하기 시작했던것 같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은 계속 너무 잘되니까 더 불안한거예요. 계속해서 거품만 자꾸 만들어지는 느낌?




zGwdj

iVfdq

근데 그 거품이 다 빠지고 밀도있게 압축해서 나를 봤을때 내가 정말 이만큼도 아무것도 아닐까봐....그게 많이 불안하고 무서웠어요 그땐.




ZXPiw

pkFhn

fHcPJ

ESCGJ

mLirJ

유희열 : 그래서 그 슬럼프를 어떻게 이겨냈어요?

 

아이유 : 그때 제가 결심을 하기 시작했던거 같아요. 프로듀싱을 내가 직접 해야겠다. 거품이 다 날아가고 망해서 내가 정말 요만해지든지 간에, 초라해져도 좀 마음편하게 온전히 '내 것'을 하면서 살고싶다.




QcIes

pmDMp

처음으로 제가 프로듀싱을 한 <스물셋>이라는 노래가 딱 '나는 지금 스물셋이다. 이랬다가 저랬다가 대체 하고싶은게 뭐야?' 진짜 제가 그 때 그런 상태였거든요.




NGaag

FDQuY

<스물셋>이 제가 이전에 했던 음악들의 메시지랑은 확연히 좀 다른....그 전까진 좀 동화적인 얘기도 많이 했었고, 좀 따뜻한 메시지의 노래들을 했었는데 갑자기 너무 당돌한 메시지를 던지니까 솔직히 처음엔 반응이 별로 안좋았어요. 너무 '건방지다'라는 반응들도 많이 있었고...




XcKLC

mmKrc

iZrXo

근데 시간이 지날수록 진짜 너무 신기하고 감사한게 매년 새해가 되면 스물셋이 역주행 순위 차트에 올라와요. 매년 전국의 이제 스물셋 되신 분들이 그걸 듣는거에요.




TRQeP

LvlUf

스물셋을 들으면서 '저도 정말 비슷해요. 너무 공감이 되요' 이런 사연들을 많이 보내주시는데 그런 공감대가 만들어지는걸 볼때마다 정말 너무 뿌듯하고 작사를 시작하기를 정말 잘했다 그런 생각이 많이 드는것 같아요.



ㅊㅊ - 더쿠

목록 스크랩 (0)
댓글 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에스쁘아 x 더쿠] 바르면 기분 좋은 도파민 컬러 블러립 에스쁘아 <노웨어 립스틱 볼륨매트> 체험 이벤트 634 04.20 31,636
공지 ▀▄▀▄▀【필독】 비밀번호 변경 권장 공지 ▀▄▀▄▀ 04.09 404,908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2,861,887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3,666,316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0,179,094
공지 성별관련 공지 (언급금지단어 필수!! 확인) 16.05.21 21,139,044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3 21.08.23 3,363,618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15 20.09.29 2,187,176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39 20.05.17 2,906,928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53 20.04.30 3,468,374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글쓰기 권한 포인트 상향 조정) 1236 18.08.31 7,848,186
모든 공지 확인하기()
2388390 이슈 역대 지상파 음악방송 1위 누적횟수 top10 22:39 182
2388389 이슈 실시간 눈물의여왕 보고있는 카리나 버블 (ㅅㅍㅈㅇ 32 22:37 2,241
2388388 이슈 라방 중에 Magnetic 불러주는 엔믹스 설윤 1 22:37 196
2388387 이슈 AKB48 카시와기 유키 졸업 싱글 카라콘 윙크 한국 팬미팅 ver. 4 22:37 337
2388386 팁/유용/추천 요즘 핫한 파프리카 사용법 13 22:36 1,411
2388385 이슈 멤버들이 선정했다는 아일릿 팬덤명 17 22:35 1,331
2388384 유머 무도) 모친이 장 보는데 두시간 걸려요 길어지면 다섯시간 2 22:35 711
2388383 이슈 오늘자 상큼한 아일릿 원희 플뷰 9 22:34 711
2388382 이슈 2008년 샤이니 - 으쌰으쌰 2 22:34 102
2388381 이슈 원덬이 좋아하는 소녀시대 유스케 라이브 1 22:33 205
2388380 기사/뉴스 밤 `10시 39분` 넘어서 자면 아무리 자도 피곤하다. 46 22:32 2,031
2388379 이슈 성심당이 대전에서 유명해진 계기는 빵맛이 유난히 좋아서가 아님.twt 13 22:30 1,911
2388378 유머 웨딩포토존 핫플에서 코스사진찍는 팀이 있다 9 22:29 1,851
2388377 이슈 아이유 싱가포르 콘서트 2일차 끝나고 사진 업뎃 8 22:29 792
2388376 정보 서쪽을 중심으로 기온 오르고 미세먼지 수치도 좋음 단계를 유지할 내일 전국 날씨 & 기온.jpg 4 22:28 1,011
2388375 기사/뉴스 일본 아시아 최대 LGBTQ 이벤트「도쿄 레인보우 프라이드」 개최 퍼레이드에 1만 5000명 참가, 전년 대비 약 2배의 238개 기업 부스 등이 참가 1 22:28 207
2388374 이슈 그때 그 시절 (구)동방신기 앵콜 라이브 실력 9 22:28 642
2388373 이슈 몽글몽글 동화같은 바오가족과 나비.gif 6 22:27 899
2388372 이슈 가끔 투바투 연준이랑 닮아보이는 모델 정혁.jpg 8 22:27 734
2388371 기사/뉴스 르세라핌, 실력 논란에 대한 대답…'코첼라' 자격 증명한 설욕 라이브 [Oh!쎈 이슈] 20 22:27 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