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기사/뉴스 드디어 이뤄진 김홍국의 숙원…하림, 양재동에 58층 랜드마크
10,493 20
2024.02.29 09:28
10,493 20

양재 도시첨단물류센터 사업
사업비 6.8조원 투입
R&D·업무·판매·숙박·주거 복합개발
아파트·오피스텔 각각 1000가구 포함

"서울 남부 도심기능 수행할 것"

 

하림이 서울 양재동에 짓는 '양재 도시첨단물류센터 사업' 조감도 /서울시 제공

 

 

김홍국 하림그룹 회장의 숙원사업인 서울 서초구 양재동 '양재 도시첨단물류단지 사업'이 서울시 승인을 거쳐 확정됐다. 하림은 총 6조8000억원을 들여 물류·업무·숙박·주거·연구개발(R&D) 시설이 어우러진 '랜드마크'를 짓는다. 58층 아파트와 오피스텔 각각 약 1000가구가 들어선다. 50층 높이로는 전망대와 인피니티풀이 설치된 스카이브릿지가 놓여 관광명소로 기능할 전망이다. 공공기여를 통해 단지 인근에 신분당선 신설역이 설치된다. 인허가는 건축 심의만을 남겨둔 가운데 2025년 착공한다는 목표다.

 

시는 서초구 양재동 225 일대 양재 도시첨단물류단지 개발사업에 대한 계획안을 승인·고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작년 12월 물류단지계획심의위원회에서 조건부가결한 계획에 일부 조건을 반영해 이번에 확정한 것이다. 도시첨단물류단지 사업 승인은 작년 8월 서부트럭터미널에 이어 두 번째다. 도시첨단물류단지는 물류단지 뿐 아니라 R&D와 업무·판매·숙박·주거 기능이 혼합된 '콤팩트시티' 조성이 가능토록 2015년 물류시설법 개정을 통해 도입됐다. 시는 "서울 서부~남부권에 걸친 2개 권역별 거점 조성이 2년만에 빠르게 추진되고 있다"며 "부족한 도심 물류시설을 갖출 뿐 아니라 연구·상업·주거시설이 융복합한 지역 랜드마크로 자리잡을 것"이라고 밝혔다.

 

계획안에 따르면 양재동 225 일대(8만6002㎡)에 지하 8층~지상 58층, 8개 동, 아파트 998가구와 오피스텔 972실이 들어선다. 첨단물류·R&D·업무·판매시설 등도 함께 설치될 예정이다. 시는 물류시설 필요면적의 70%를 경기도에 의존해왔지만 양재 첨단물류단지를 만들면 34%까지 의존율을 낮출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건물 상층부(높이 180m·50층)로는 스카이브릿지를 설치한다. 인피니티풀과 옥상조경 휴게시설, 도심과 청계산을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전망대, 호텔과 연계한 부대시설 등이 도입된다.

 

시는 지역 산업성장 기반 조성과 친환경 등도 사업계획에 담도록 했다. 배송쓰레기를 생산자 1차 포장 만으로 최종 배송이 가능토록 해 시내 2시간 이내 배송이 가능한 시스템을 구축하자는 내용이다. 여기서 발생하는 음식물쓰레기는 100% 자원화하기로 했다. 택배차는 수소·전기차를 활용해 탄소발생을 줄이는 내용도 포함했다.

 

이 단지는 서울 남쪽 경계에 동떨어진 만큼 대중교통 접근성을 향상시키자는 조건이 사업계획에 담겼다. 신분당선 역사(가칭 만남의 광장역) 신설에 협조해 원인자 부담 원칙에 따라 사업비를 부담(1차분 500억원 우선 부담)하고 전문기관 검증에 따라 추가 부담할 예정이다. 신양재IC 연결로 신설 등 외부교통개선대책에 대한 사업자 분담률도 상향해 총 20.9%(292억3000만원)에서 27.1%(379억6000만원)으로 87억원 추가 부담한다.

 

공공기여로는 R&D 관련 연구·업무시설(2만3600㎡) 확충, 공공임대주택(45가구) 공급, 경부간선도로 재구조화 사업비부담 및 신양재IC 상하행선 램프 신설, 서초구 재활용처리장 현대화 등이 반영됐다. 이같은 지역 기반시설 확충에 5607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생략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15/0004954168

 

 

CDssUG

 

목록 스크랩 (0)
댓글 2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유시몰 X 더쿠🪥] 대세를 보라, 대세는 유시몰 보라! <유시몰 화이트닝 퍼플코렉터 치약> 체험 이벤트 609 04.08 77,186
공지 ▀▄▀▄▀ 【필독】 비밀번호 변경 권장 공지 ▀▄▀▄▀ 04.09 83,572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2,625,695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3,349,079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9,968,069
공지 성별관련 공지 (언급금지단어 필수!! 확인) 16.05.21 20,897,783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2 21.08.23 3,282,876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14 20.09.29 2,087,791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33 20.05.17 2,833,086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52 20.04.30 3,392,553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글쓰기 권한 포인트 상향 조정) 1236 18.08.31 7,764,782
모든 공지 확인하기()
2383297 이슈 발라드 부르는 스테이씨 소속사 사장님.mp4 23:29 25
2383296 이슈 조종사들이 긴장하는 공항.jpg 1 23:28 328
2383295 이슈 라나 델 레이 감성 그자체라는 코첼라 무대 오프닝 퍼포먼스 1 23:28 226
2383294 이슈 곧 중국 개봉한다는 <하울의 움직이는 성> 중국판 포스터 外 지브리 중국판 포스터들 8 23:27 483
2383293 유머 롤 티원vs젠지 결승 경기장을 방문한 마술사 23:27 88
2383292 이슈 눈물의여왕) 아역서사도 미쳐버린 현우해인 서사.twt 6 23:26 621
2383291 유머 "친구를 발로 차면 어떡해" 3 23:26 418
2383290 이슈 쿠팡이츠 실수로 결제된적 있다 없다.jpg 14 23:24 906
2383289 이슈 [눈물의여왕] 아파서 김수현 못알아보는 김지원ㅠㅠ.X 10 23:23 1,589
2383288 이슈 군대 갔다오고 몸이 더 좋아진듯한 배우 강태오 3 23:23 794
2383287 이슈 이모랑 놀려고 나무에서 내려온 루이바오 👀 7 23:23 1,192
2383286 이슈 꾸준히 기아 타이거즈에 대한 팬심을 표현 중인 엔시티 위시 시온 9 23:22 480
2383285 유머 라이브 잘하는 여돌들 특징 7 23:22 950
2383284 이슈 쿠팡 알바 하루만에 탈주한 탈북자.jpg 9 23:22 1,831
2383283 이슈 조회수 1600만 다 돼가는 슬기 마이크 영상 8 23:21 1,269
2383282 유머 진짜 솔직하게 말해보세요 이거 세븐틴 맞죠? 4 23:20 569
2383281 이슈 피크닉하다가 만난 강아지가 주인 안따라가고 계속 인형 쳐다보는 이유.twt 2 23:20 753
2383280 이슈 특이한 전기차 가속 가상 사운드 모음 2 23:19 222
2383279 유머 투명벽 있어서 더 우당탕탕이라는 충칭 판다들🐼 14 23:19 1,364
2383278 유머 독일에서 살면 못버틸 다섯가지 유형.jpg 5 23:18 6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