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기사/뉴스 [단독] “명품은 OK, 중소 브랜드는 NO” 댄서 노제, 광고계 갑질 의혹
187,529 1080
2022.07.04 18:47
187,529 1080
https://img.theqoo.net/cWjMO
그런 노제가 SNS 광고 진행 과정에서 갑질 의혹에 휩싸였다. 대부분 SNS 광고는 3~6개월에 게시물 1~3개를 올리는 조건으로 진행된다. 노제는 게시물 1건당 3000~5000만 원 수준을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A 중소 업체 관계자는 "노제 측에 게시물 업로드 요청을 했으나 계속 미뤄졌다. 결국 장문의 메시지로 수차례 호소한 뒤에야 (게시물이) 올라왔다. 요청 기한으로부터 수개월이 지난 후였다"며 "근데 그마저도 얼마 뒤에 삭제됐다"고 말했다.

B 중소 업체 관계자는 "노제 SNS에 광고 게시물이 남아있지 않다. 모두 지웠기 때문"이라며 "게시물 1개에 수천만 원을 주고 계약했으나 요청한 날짜에 올라오지 않았다. 노제 측의 개인 사정이라고만 들었다. 마냥 기다릴 수밖에 없어 답답했다"고 주장했다.

C 업체 관계자는 "노제의 광고 게시물 업로드 일정에 맞춰 시즌 마케팅을 진행하려고 했었다. 근데 노제의 컨디션 문제(?)로 게시물이 올라오지 않았다. 시즌이 다 지난 후에야 게시물이 올라왔다"며 "이 과정에서 노제 측에 간곡히 호소하고 빌다시피 했다"고 밝혔다.

노제 소속사 스타팅하우스 관계자는 광고 게시물을 늦게 올린 것에 대해 "그건 맞다. 정해진 광고 계약 기간 내에 올렸기 때문에 문제 될 건 없다"면서도 "업체 측과 의사소통이 원활하게 이뤄지지 않은 것 같다"고 해명했다.

게시물을 삭제한 이유에 대해서는 "노제 인스타그램은 회사가 관리하는 게 아니라 아티스트의 개인 계정"이라며 "어떤 이유로 삭제하게 됐는지는 말해줄 수 없다. 이 과정에서도 업체 측과 문제가 생기거나 그러진 않았다"고 설명했다.

현재 노제의 인스타그램에는 중소 업체 아이템은 거의 찾아볼 수 없다. 다만 명품 브랜드 관련 게시물은 수개월 째 남아있다. 노제는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을 활용, 수억 원의 수익을 거둬들이고 있다. 그러나 이 광고 게시물을 삭제하는 건 '개인 사정'이다.

심지어 광고 게시물을 올리는 과정도 순탄하지 않았다. 힘없는 중소 업체들은 명품 브랜드 게시물이 올라오는 순간에도 노제 측에 "우리 게시물도 올려달라"고 호소할 수밖에 없었다. 결국 수개 월이 지나 올라왔고 이로 인해 마케팅 기한이 엎어지는 것 또한 감수해야 했다.

그러나 노제 측은 최종 계약 기간을 어긴 게 아니니 문제 될 게 없다는 입장이다.


https://www.wikitree.co.kr/articles/766952
목록 스크랩 (0)
댓글 108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KREAM x 더쿠💚] 덬들의 위시는 현실이 되..🌟 봄맞이 쇼핑지원 이벤트🌺 353 11:00 11,481
공지 ▀▄▀▄▀【필독】 비밀번호 변경 권장 공지 ▀▄▀▄▀ 04.09 516,281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2,971,017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3,766,229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0,254,035
공지 성별관련 공지 (언급금지단어 필수!! 확인) 16.05.21 21,248,170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3 21.08.23 3,402,726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17 20.09.29 2,223,385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40 20.05.17 2,956,623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53 20.04.30 3,506,189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글쓰기 권한 포인트 상향 조정) 1236 18.08.31 7,871,547
모든 공지 확인하기()
2390963 유머 바로 이해되는 나루토 사스케 서사.twt 15:28 9
2390962 이슈 요즘 학생들이 마신다는 음료.jpg 15:28 123
2390961 기사/뉴스 창원에서 비번 구급대원들이 CPR로 심정지 환자 구조 1 15:28 112
2390960 이슈 엄마 보러 반차 쓴다고 하니까, 소장이 쫒아냄.jpg 15:27 318
2390959 이슈 임대주택 면적 제한 폐지 청원 15:27 147
2390958 정보 주말 낮 기온 예보 8 15:26 611
2390957 이슈 [KBO] 오재원 수면제 대리처방 사건과 관련해 프로야구선수협에서 선수단 전원에게 발송한 안내문.txt 8 15:23 1,153
2390956 유머 문소리 밈을 본 문소리 16 15:21 1,978
2390955 유머 본인 공식 캐릭터랑 많이 닮은 것 같은 몬스타엑스 셔누랑 주헌 (앤나 형원..) 7 15:21 316
2390954 이슈 모니터 살 때 마다 이상하다 생각하는 것 중 하나.jpg 9 15:21 1,114
2390953 이슈 트와이스 미나 인스타 업데이트 (@fendi) 8 15:20 440
2390952 기사/뉴스 합판 사용하고 '고급 원목' 광고…공정위, 세라젬 안마의자 제재 8 15:19 535
2390951 이슈 미용실 커트 후 "어디 가세요?" 하는 이유.twt 43 15:19 2,731
2390950 유머 반려견순찰대 아가민들레깡깡쥬들이 이 모든 것을 고득점 통과한 순찰대 고시패스 엘리트들이었던 것임;; 11 15:18 717
2390949 이슈 [MLB] 24시즌 첫 모의 mvp투표 3 15:18 300
2390948 이슈 펌) 신한카드 더모아 난리난 이유 152 15:16 12,787
2390947 기사/뉴스 뉴진스, 5월 컴백·도쿄돔 팬콘 차질 없나…하이브 "어도어가 자체 결정" [공식] 16 15:16 1,622
2390946 유머 아기저씨 후이바오 🐼 7 15:15 1,104
2390945 이슈 팬들 마음 대변해주는 엘프 우기(feat.려욱).jpg 2 15:14 483
2390944 유머 애기때 모습 그대로 큰 푸바오 🐼 23 15:12 1,3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