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그외 안먹는 8개월 아기때문에 화가 나다못해 너무 우울한 중기
3,165 43
2024.03.05 09:50
3,165 43


태생이 입이 짧고 뱃고래가 작게 태어난듯

분유만 먹던 시절에는 안먹어도 뭐

젖병 갖고다니면서 수시로 수유하기도 하고 밤수도 해서

얼추 7-800은 겨우 먹였어


이유식 시작하고 부터는 진짜 매일매일이 짜증

초기이유식때는 그래도 하루 50-70은 먹었거든

나도 요리하는거 좋아하고, 이유식 만드는게 재밌고

아기도 알레르기가 하나도 없어서 이틀에 하나씩 재료 추가 하고 그랬어


그러다 두끼로 늘렸는데 어느순간 한번에 30 겨우 먹더니

요즘은 세숟가락 먹고나면 끝이거나 아예 입을 안벌리는 날도 많아

심지어 요즘은 뱉는걸 알아서 숟가락 들어가는 순간 다 뱉음


그나마 아기가 먹는게 

과일 치즈 요거트 떡뻥 요런 간식은 좋아하는데

사실 그런거라도 먹으라고 줘야하는지, 밥을 더 안먹을테니 끊어야하는건지도 모르겠어


간식도 많이 먹진 않아.  요거트 반통(40g), 과일(딸기 두알, 귤 두조각 등등) 치즈 반장

떡뻥도 한두개면 끝인 정도긴 해서 


목표했던 밥 30 겨우 먹이고 (평소엔 그것도 안먹으니)

잘했다고 요거트도 반통 먹고 딸기도 한알 먹은거 보면

밥배 간식배 따로 있는거 같긴 해


지금은 밥 잘먹었을때만 과일 주고

요거트는 변비예방으로 일주일에 두세번

떡뻥도 일주일에 한두번 외출할때만 주고

아기치즈는 하루 반장 살 찌라고 매일 주고있긴 해


주위에서 굶겨봐라 - 라는 조언도 많이 했는데

분유만 먹었을땐 이번 끼 굶으면 다음 끼에 양이 더 줄어들어

하루 수유 500대가 나오기도 했고 ㅠㅠ 


지금은 이유식 안먹어서 추가수유 안해줬더니 

한시간이고 두시간이고 울고있어. 

다시 식탁데려가서 밥 주니까 여전히 이유식 거부.. 분유줄때까지 낮잠도 안자고 대성통곡

내가 너무 힘들고 우울해져서 결국 분유 먹이고 재우게되네... 


아기가 3.4 평균이상으로 태어났는데

8개월인 지금 아직 7키로 초반이야 

5개월 6개월 아가들 만나면 우리 애가 더 작으니 그것도 스트레스

문센 가면 개월수 다들 적게보는데 엄마아빠 말하면서 잘 앉아있는다고 신기해함.... 



병원을 가봐야하나ㅠ 병원은 어디로 가야하지? ㅜㅜ 


원래는 나 복직하면 시댁에서 애기 봐준댔는데,

어머님이 얘 안먹고 고집 피우는거 보시더니 고개를 절레절레

어린이집 가도 너무 민폐일것 같아 못 보내겠고

나도 내딸인데 너무 짜증나는데, 다른사람들한텐 오죽할까 싶어서

퇴사라도 해야하나 고민 돼ㅠㅠ 


바나나 고구마 단호박 이런거 다 거부했고

스틱도 분유빵도 거부당함

자기주도도 해봤는데 촉감놀이로 끝남

입자조절 다 해봤는데 그냥 다 똑같이 거부...


하루종일 아가 우는소리 들으니 너무 지친다 정말

목록 스크랩 (1)
댓글 4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클리오 X 더쿠🤎] 더 뉴트럴하게 돌아왔다!! 가장 나다운 퍼스널 브로우 <클리오 킬 브로우 오토 하드 브로우 펜슬(UPGRADE)> 체험 이벤트 1489 04.16 66,187
공지 ▀▄▀▄▀【필독】 비밀번호 변경 권장 공지 ▀▄▀▄▀ 04.09 283,071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2,765,663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3,549,806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0,084,705
공지 성별관련 공지 (언급금지단어 필수!! 확인) 16.05.21 21,036,244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9157 그외 일본살때 신세졌던 홈스테이 부부가 오시는데 어딜 모시고 가야할지 궁금한 중기 7 04.18 235
179156 그외 이 감정은 대체 뭘까 궁금한 후기 4 04.18 214
179155 그외 태교를 거지같이 하고있는 후기 7 04.18 711
179154 그외 새 직장에 잘 적응할 수 있을지 너무 걱정이 되 3 04.18 201
179153 그외 뾰루지 안 올라오는 피부였는데 갑자기 뾰루지가 올라오는 이유를 모르겠는 중기 2 04.18 226
179152 그외 펑) 3 04.18 385
179151 그외 사진 백업할 클라우드 추천받는 중기 04.18 40
179150 그외 날이 적당히 좋아서 국립중앙박물관 다녀온 후기 6 04.18 678
179149 그외 입사 2년차 회사일에 재능이 없는 후기 4 04.18 570
179148 그외 엄마집에서 동생이랑 적어도 3년 더 살아야되는데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는 중기 8 04.18 786
179147 그외 어렸을 적 봤던 동화가 일본 민담 표절이었던 후기 7 04.18 835
179146 그외 귀 한쪽 안들리는게 노래에도 영향있는지 궁금한 중기 6 04.18 519
179145 그외 학고 맞더라도 학교 계속 다녀야하는지 궁금한 중기(안좋은 이야기 많이 나옴)) 17 04.18 1,090
179144 그외 서울 사주 보는곳 추천받는 초기 04.18 172
179143 그외 공무원 우울증 휴직에 대해 궁금한 후기 9 04.18 1,078
179142 그외 고음불가 여덬들 노래방 가서 무슨 노래 무난하게 부르는지 궁금한 중기 27 04.18 880
179141 음식 허리 디스크덬.. 쇼파 사고 싶은데 조언 받고 싶은 초기 8 04.18 509
179140 그외 생리하는건 임신하려고 하는거 아니야? 17 04.18 2,468
179139 그외 수면내시경 하고 나서 수면제 다시 생각나는 후기 5 04.18 452
179138 그외 약19) 우울증때문에 3주만에 162 65kg에서 60kg로 빠진 후기 10 04.18 1,7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