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그외 결혼 생각이 없는건 아닌데 현타오는 후기
9,263 43
2022.01.15 02:51
9,263 43

34살 사업하는 여덬이야


사업 시작하고 직장인으로 생활할 때보단 벌이가 많이 좋아졌는데


(결혼한다면 4인 가족 먹여 살릴 외벌이+양가 부모님 생활비 드리기는 혼자 가능한 정도)


일이 바빠서 집안일까지 신경쓸 여력이 없을 것 같아...


그래서 만약 결혼을 한다면 남편이 전업 주부 해줬으면 해서


주변에 남자 소개해준다는 사람들한테도 가정적이고 집안일에 관심 있는 사람이면 좋겠다고 말해뒀거든. (전업 주부 얘긴 안꺼냄)


소개받고 대화하다보면 나이가 있다보니까 결혼 얘기까지 보통 빨리 나오더라구.


근데 다들 "아내가 돈 잘 벌어서 용돈 받아쓰면 좋겠네요~ 집에서 취미 생활도 하고"


이런식으로 반응을 하는거야.


별로 대수롭지 않게 느낄 수도 있지만 뉘앙스가 너무 별로인게


'아내가 더 바쁘고, 나는 집안일에 관심 있고 잘할 자신 있으니까 서로 잘하는걸 하자!' 이런 느낌이 아니라


용돈 받아서 놀고 먹겠다는 느낌이 강한?ㅋㅋㅋㅋ


난 집안일 어릴 때부터 했는데 얼마나 할게 많던지


돌아서면 집 더럽고 설거지 빨래 쌓이고 머리카락 떨어져있고..


돈 안 벌어와도 되니까 가정적이고 자상한 사람 만나고 싶은데


만나는 사람마다 집에서 게임이나 하면서 집안일 좀 하고 셔터맨 하겠단 느낌으로 얘기하니까 현타와...


오히려 직장인일때 더 좋은 사람 소개를 많이 받았던거 같아 ㅠㅠㅠㅠ


나이차서 그런가..그냥 혼자 사는게 맞는 건지 맞는 사람을 못 만난건지 모르겠고 싱숭생숭하다


장항준 김은희 부부 보면 너무 부러워


둘 다 능력도 되고 아내 바쁘면 남자가 집안일하고 서포트해주고.. 


소개받는 사람 줄줄이 이상하니까 자존감 떨어지고 나는 저런 삶을 살기 어려울 것 같단 생각이 들어

댓글 4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Nejoo x 더쿠] 빗앤붓 대표원장 박내주 브랜드 Nejoo의 돈워시 트리트먼트 #내주폼 체험 이벤트 860 02.19 56,150
공지 📢이벤트 게시판 신설 및 이벤트 공지 기능 추가 안내📢 01.05 489,914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모든 공지를 한 번씩 누르면 접기설정된 공지는 접힙니다📢] 23.11.01 869,187
공지 ☑️𝙉𝙤𝙩𝙞𝙘𝙚 포인트 내역 복구 알림 23.08.22 1,665,502
공지 더쿠 GIF 업로드 기능 오픈 및 과거 이미지 복구 관련 안내 23.07.30 1,372,114
공지 검색기능 개선 완료 공지 (23/7/9 12:50 시작단어 한번에 검색할 수 있도록 검색옵션 개선, ^옵션 삭제) 23.07.08 1,368,697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2,063,627
공지 ◤더쿠 이용 규칙◢ (7번 항목 더쿠 사이트 및 회원들에 대한 비방/조롱 및 유언비어 유포 행위 강력 제재 갱신) 20.04.29 18,948,709
공지 성별관련 공지 16.05.21 19,782,563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8287 그외 차비와 시간날린 면접 후기 19:15 22
178286 그외 타지로 가는데 나이든 부모님 걱정에 눈물나는 중기 4 18:40 170
178285 그외 캐나다 랑 호주 중에서 워홀 고민되서 조언 구하는 중기 4 18:09 121
178284 그외 자취 처음(1년 미만) 너무너무너무너무 우울한데말야 7 17:58 260
178283 그외 이거 빼야하는 사랑니인지 궁금한중기 8 17:48 196
178282 음식 키리모찌 국내산은 없는지 궁금한후기 5 16:45 594
178281 그외 서울로 올라가고싶어서 아무 회사나 들어간 덬 있나 궁금한 후기 3 16:25 276
178280 그외 차빼달라는 문자에 개낚인 후기 10 16:18 996
178279 그외 이런 쓰레기같은 개거지같은 성격은 뭐가 어떻게 고쳐야되는지 궁금한후기 7 16:01 411
178278 그외 이 뿌셔진 전기 7 15:15 336
178277 그외 대리점 폰 자급제로 산 덬들 궁금후기. ㅜㅠ 16 13:01 689
178276 그외 내 첫 솜깅이 신발 골라줬음 하는 중기 20 12:50 984
178275 그외 살고싶은데....우울에서 버티는 덬들 얘기 듣고 싶은 후기 12 12:50 534
178274 음악/공연 애플뮤직에서 움직이는 앨범 커버가 신기한 후기 4 12:49 325
178273 그외 태교여행으로 제주도 갈건데 호텔 추천 바라는 중기 10 11:09 494
178272 그외 남친한테 가다실 다 맞기 전까지 기다려달라 하면 기분 나쁠까 고민하는 중기 23 10:48 1,624
178271 영화/드라마 리처 드라마 에피 2까지 본 후기 3 09:33 198
178270 그외 첫 연애 중기 12 08:52 922
178269 그외 아기들 말 언제 트여? 핫게 보니깐 넘 신기해 23 04:52 1,755
178268 그외 태어나서 처음으로 스테이크 혼자 구워먹은 후기 2 01:09 6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