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후기 미사센 영화 기억나는대로 후기(ㅅㅍ)
963 9
2019.10.05 18:16
963 9

어제 부산국제영화제 미사센빠이 영화 "비가 그친 후"(It Stopped Raining / 静かな雨)를 보고 오면서

사진만 급하게 올렸었는데 https://theqoo.net/1219788447 폰카라 화질구리인 점은 이 자리를 빌어 양해바람

GV 후기를 기억나는대로 써보려고 해.

근데 영화 먼저 상영하고 이어서 GV를 했기 때문에 영화 내용에 관해서 질문하고 답변하는 식이어서 스포를 안 할 수가 없어..

스포없는 내용부터 적고, 아래 사진 이후로는 스포가 이어짐


영화는 A열 즉 맨앞줄에서 봤고 화면 아래쪽에는 영어 자막이, 화면 오른쪽에 한글 자막이(세로쓰기로) 나옴


영화 시작한다고 극장이 어두워진 직후에 게스트분들(나카가와 류타로 감독, 나카노 타이가, 미사센) 조용하게 입장해서 같이 관람함

미사센빠이도 영화 완성작 보는 건 처음이라고.


영화 끝나고 GV

미사센빠이 첫 마디는 한국어로 "안뇽" 한국을 좋아해서 5번 정도 왔고 부산에 오는 건 처음이고 간장게장을 많이 먹었다고 함

영화 촬영은 노기자카 졸업 전에 찍었고 노기자카 활동으로 라이브, 뮤지컬, 부타이도 했으나 첫 영화가 (더블)주연이라 긴장했지만 감독님, 타이가 씨 등 관계자분들 덕분에 잘 해냈고 본인으로서는 완전히 만족하는 건 아니지만 좋은 작품이 완성됐다고 함(이 내용은 기억이 애매해서 단어는 기억나는데 문장이 부정확할 수 있음)


미사센빠이 마지막 멘트

여러분 오늘 정말 감사했습니다. 제 첫 영화라는 점에서 이렇게 여러분과 같은 시간에 보니 이 영화에 출연할 수 있었던 것도 영광이라는 생각이 다시 한번 들었습니다. 물론 영화제도 처음이고 또 내년, 내후년, 앞으로 배우라는 일면으로서도 정진할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습니다. 또 만나요!


사진 왼쪽 책자는 영화 시작 전에 나눠준 한글 팜플렛인데 아마 부국제 상영 3번 다 나눠줄 듯함


bvWCN


우선 간단하게 줄거리를 요약하면 다리가 불편한 남주 유키가 붕어빵 장사를 하는 여주 코요미를 만나고 서로 이끌리던 와중에 코요미가 교통사고를 당함. 옛 기억은 괜찮은데 새로운 기억을 쌓을 수 없는 장애를 가지게 됨. 유키의 권유로 코요미가 유키의 집으로 이사와서 같이 살게 됨. 처음엔 잘 지냈으나 점점 지쳐가는 유키.

여기까지만, 부국제 홈피에 있는 영화 소개란에도 여기까지 적혀있으니.  


화면비가 4:3인데 그 이유는 남주가 불편한 자기 다리에만 집중하는 점을 반영했으며, 여주를 만나면서 자신이 산을 깎아만든 그 도시의 일원임을 알아가는 것이 테마라고 감독이 답변함


영화에서 나오는 붕어빵은 한번에 여러개를 만드는 게 아니라 한번에 하나씩 만드는 방식이어서, 실제로 일주일 정도 붕어빵 만드는 연습을 했다고 함 


유키 역을 맡은 나카노 타이가 씨가 다리 끄는 연기 어땠냐는 질문에 본인은 다리를 다친 경험이 없어서 스태프들이 모아온 자료를 보고 연습했고 전담 스태프도 있었다고 답변함

이에 감독이 언덕길에서 촬영할 때 다시 한번 찍자고 하니 타이가 씨가 분노했다고 폭로함

이어서 미사센빠이가 원래 유키는 왼쪽 다리를 끄는데 딱 한번 오른쪽 다리를 끄는 걸 봤다고 폭로함 

타이가 씨도 정신없어서 양쪽 다 걸은 적 있다고 하며 마무리.


** 특히 강스포 **

유키의 집에서 살게 된 코요미는 사고 전까지의 기억은 멀쩡하지만 새로운 기억을 못 쌓는 상태. 사고 당하던 날 날씨는 비가 내렸음.

때문에 코요미는 아침에 일어나서 항상 "여기 유키의 집?" "비 그쳤네." 이 두 마디의 대사를 반복함.

이에 대한 유키의 답변이 처음엔 다정하고 사정을 길게 설명해줄 정도였으나 점점 날을 반복하면서 그 다정함이 사라지는 것을 의식하면서 연기했다고 함.

그리고 이 아침에 일어나는 장면은 하루에 다 찍어서 미사센빠이가 하루에 몇번이나 일어나야 했다고.









댓글 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해 사이트 접속시 브라우저 확인 문구가 뜹니다. 05.02 30만
전체공지 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6.2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1062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185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69 15.02.16 442만
공지 알림/결과 ~2021년 노기카테 인구조사 결과~ 25 21.09.09 3296
공지 알림/결과 🌞 2020 여름 노기카테 인구조사 결과! 🌞 34 20.08.09 6609
공지 알림/결과 💜 노기자카46 입덕 가이드 💜 (2022.05.15 Ver) 19 20.04.30 1.3만
공지 알림/결과 ✨ 새해맞이 노기카테 인구조사 결과! ✨ 20 20.01.06 9547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0 후기 오늘 닛산 버스라 후기 3 05.14 468
99 후기 오미타테회 후기 짧게 1 04.27 610
98 후기 5기 오미타테회 8 04.27 784
97 후기 나나세무대 월영화지영승대역전 첫날 후기 6 21.03.03 735
96 후기 포스터 나눔 받은 후기 6 21.02.23 428
95 후기 예전에 악수회 갔던거 후기 보고있는데 재밌다 ㅋㅋ 5 21.01.10 668
94 후기 영화 영상연 전야제 감상 후기 7 20.09.25 619
93 후기 시부야 츠타야 멤버 손편지 4 20.06.11 559
92 후기 멤버 중 조금(?)소외된???? 멤버 악수 후기 6 20.04.30 1096
91 후기 컵스타 후기 (소유맛) 5 20.01.09 714
90 후기 (일주일이나 지나버린) 나고야 전악 악수회 후기!!!!+길다!! 15 19.12.21 1092
» 후기 미사센 영화 기억나는대로 후기(ㅅㅍ) 9 19.10.05 963
88 후기 노기자카 성지순례 in Chiang mai 7 19.07.23 872
87 후기 다큐 모모코 명언들 5 19.07.07 1088
86 후기 다큐봤다~ 6 19.07.06 688
85 후기 다큐 보고 왔어 6 19.07.05 973
84 후기 7월의 다낭은 개덥다 5 19.07.05 666
83 후기 트라페지움 드디어 읽었다! 5 19.06.21 917
82 후기 전부전 다녀온 후기(주말에 가는거 비추...?) 8 19.04.07 828
81 후기 노기자카46 Artworks 대체로 전부전 후기! (스압주의) 노기신사~전시회~갓파마츠리 11 19.03.19 13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