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후기 다큐 보고 왔어
1,470 6
2019.07.05 23:31
1,470 6

McUKf


그리고 무대 인사도 봤고

애들 오늘도 이쁘더라


다들 다리 모아서 바로 서 있던데 아스카는 계속 왼쪽 발 살짝 앞으로 내민 모델 서기 자세 유지하던거랑

요다는 무대 인사 시작하고 십여분 뒤에 다리 아팠는지 가끔씩 하이힐 뒷굽 찍고 하이힐 들면서 다리 풀던거랑

사진 촬영 전에 하이힐 끈 고쳐 신던 게 귀여웠다 (들숨날숨)


다큐는 전작에 비해 날선 느낌은 줄고 대신에 시간의 흐름이라는 테마가 확 느껴지는 작품이 된 느낌

눈물샘 자극하는 장면과 음악이 잘 어울려서 주변에 훌쩍거리는 소리가 계속 들려 오더라



(내용 언급이 있으니 안볼 덬은 돌아가기)



















우연히 모여서, 필연이 되고, 그건 운명.


'다큐 오브 나나세 피쳐링 바이 아스카'라는 느낌으로 전체적으로 나나세와 아스카가 큰 두 축을 담당했어

지금까지의 노기자카와 앞으로의 노기자카를 대표하는 두 사람이니 이렇게 편집할 수 밖에 없겠구나 싶긴 해도

딴애들도 조금씩 더 보여줬으면 어땠을까라는 아쉬움은 남긴 해


졸업을 함으로서 나 자신이라는 삶이 시작되는 이야기가 있고

졸업 자체를 생각하지 못하는 지금이 좋은 아이도 있고

자기 자신 그대로 활동하다보니 무방비하게 상처받는 아이도 있고

그래서 사실과 다른 무언가를 두르고 지내는 아이도 있고

다 이렇게 될 예정이었을거라며 결정론적인 자세로 이 모든게 바로 딱 지금이라고 하는 아이도 있고

미래의 일 같은 건 어렴풋하게 밖에 생각하지 않는다는 아이도 있고.


보고난 후의 소감은 한마디로

와루쿠나이 지금까지의 노기자카도, 앞으로의 노기자카도.


그리고 싱크로니시티의 가사에 담긴 뜻과 춤의 의미를 좀 더 이해하게 되었고

레코드 대상 때 모두들 어떤 얼굴을 떠올리며 그 구절을 불렀을까 상상해보게 되었어

노래도 울어라 울어라고 대놓고 자극하니까 마음껏 울어도 괜찮아

이 정도일거라고 처음에는 기대하지 않았었지만 조금은 기대해도 괜찮을거야



ps... 마나츠가 이야기했던 그 어떤 장면의 아스카도 귀여웠다는 참 트루였어

ps2.. 등장시간: 아스카 중학교 선생 약 85초, 곤조 17초, 이름 모를 갈매기 13초, 언더 멤버는 평균 0.3초/중간값 1초 남짓

ps3.. 애들 진짜 이쁘게 운다

ps4.. 극장 사운드로 싱크로니시티를 깔고 그 장면 내보내는 건 반칙입니다, 감독님


댓글 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해외접속 차단 공지】 06.17 305만
전체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33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312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즉시 무통보차단 주의!) 16.05.21 1415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22 15.02.16 534만
공지 알림/결과 ~2021년 노기카테 인구조사 결과~ 25 21.09.09 5672
공지 알림/결과 🌞 2020 여름 노기카테 인구조사 결과! 🌞 34 20.08.09 8603
공지 알림/결과 💜 노기자카46 입덕 가이드 💜 (2022.05.15 Ver) 19 20.04.30 1.7만
공지 알림/결과 ✨ 새해맞이 노기카테 인구조사 결과! ✨ 20 20.01.06 1.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0 후기 타마미 생사 굿즈 나눔받은 후기 3 07.29 876
99 후기 내 오시 사진집왔당 헤헤 14 06.28 1294
98 후기 오늘 닛산 버스라 후기 3 05.14 1071
97 후기 오미타테회 후기 짧게 1 04.27 1136
96 후기 5기 오미타테회 8 04.27 1316
95 후기 나나세무대 월영화지영승대역전 첫날 후기 6 21.03.03 1240
94 후기 포스터 나눔 받은 후기 6 21.02.23 965
93 후기 예전에 악수회 갔던거 후기 보고있는데 재밌다 ㅋㅋ 5 21.01.10 1182
92 후기 영화 영상연 전야제 감상 후기 7 20.09.25 1109
91 후기 시부야 츠타야 멤버 손편지 4 20.06.11 1047
90 후기 멤버 중 조금(?)소외된???? 멤버 악수 후기 6 20.04.30 1723
89 후기 컵스타 후기 (소유맛) 5 20.01.09 1249
88 후기 (일주일이나 지나버린) 나고야 전악 악수회 후기!!!!+길다!! 15 19.12.21 1736
87 후기 미사센 영화 기억나는대로 후기(ㅅㅍ) 9 19.10.05 1502
86 후기 노기자카 성지순례 in Chiang mai 7 19.07.23 1389
85 후기 다큐 모모코 명언들 5 19.07.07 1638
84 후기 다큐봤다~ 6 19.07.06 1170
» 후기 다큐 보고 왔어 6 19.07.05 1470
82 후기 7월의 다낭은 개덥다 5 19.07.05 1137
81 후기 트라페지움 드디어 읽었다! 5 19.06.21 1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