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단독] 남양유업, 여직원들 차출해 홍원식 회장 부인 식사 접대…‘시종 노릇’
44,223 757
2020.08.14 16:44
44,223 757

남양유업, 홍 회장 부인이 나주 공장 방문하면 여직원들 차출해 식사 접대시켜
사진과 녹취록 등 따르면 ‘실제’ 했다
남양유업 관계자 “하지 않았다”

(좌)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 (우) 이운경 남양유업 고문. 사진=연합뉴스
(좌) 홍원식 남양유업 회장 (우) 이운경 남양유업 고문. 사진=연합뉴스

남양유업이 홍원식 회장 부인의 지인들 식사 접대에 여직원들을 차출해 동원한 것으로 확인됐다.

14일 파이낸셜투데이 취재를 종합하면, 지난 7월 29일 홍원식 회장의 부인 이운경 고문은 지인들과 함께 나주 공장을 방문했다. 당시 일부 여직원들은 차출돼 이 고문과 지인들의 식사를 준비하고 서빙했으며, 후식과 커피 서빙 등 이른바 ‘시종’ 노릇을 했다.

또한 과거에도 이 고문이 나주 공장을 방문할 때 여직원들이 차출되어 비슷한 노릇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세부적으로, 이 고문이 지인들을 데리고 공장을 방문한 7월 29일, 여직원들은 12시 이전 밥을 급하게 먹고 이 고문과 지인들의 식사를 준비했다. 법정으로 지켜져야 할 점심시간(휴게시간)을 제대로 보장받지 못한 셈이다.

이운경 고문과 지인들이 남양유업 나주 공장에 방문했을 때 여직원들이 식사를 세팅하는 모습. 사진=파이낸셜투데이

이운경 고문과 지인들이 남양유업 나주 공장에 방문했을 때 여직원들이 식사를 세팅하는 모습. 사진=파이낸셜투데이
실제 한 직원은 “일부 여직원들은 고문이 올 때마다 차출돼 오전부터 식사 대기를 해야 한다. 고문이 제때 오지도 않아 직원들이 밥을 못 먹고, 화장실도 못 가며 두 시간 넘게 대기하기도 했다. 늘 (나주 공장에) 데리고 오는 지인도 다르고, 그들이 식사하는 동안 수발을 들며 서서 대기해야 한다. 고문 지인 중에는 직원에게 발렛파킹을 요구하는 사람도 있었다”고 전했다.

아울러 다른 직원은 ”현 나주 공장장이 7년 전, 버스가 끊기는 저녁 12시까지 여직원을 붙잡아 놓고 식사 서빙과 커피 접대, 뒷정리를 시켜, 여직원들은 심야에 퇴근해야 했다. 차비나 연장근로수당 같은 것은 일절 없었다. 관리자들은 이것을 당연한 일로 치부했다”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 문영섭 노무법인 로앤 대표 노무사는 “개인 식사 접대 차출은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근로시간 내 수행되었다고 하더라도 정당한 지시로 보기는 어렵고, 점심시간 내 실시된 회사 측 차출 행위가 별도 휴게시간 변경 없이 지시로서 휴게시간 중 행해진 경우 그 차출의 위법 여부와 관계없이 시간외수당이 지급되어야 한다”며 “또한 이러한 지시가 직장 내 우위를 이용하여 업무상 적정범위를 넘어 대상자들의 신체적, 정신적 고통을 유발시킨 경우 근로기준법상 직장내괴롭힘 범주로 포섭될 여지도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차출 행위는 회사가 원하는 일을 회사와 종속적 관계에 있는 자에 대하여 회사의 지휘 통제 하에서 이루어진 경우 근로를 지시한 것으로 해석할 여지도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남양유업 나주 공장에 외부 고객이 올 때마다 여직원들을 차출해 일을 시킨 정황이 담긴 사진과 녹취록 등이 존재함에도 사측은 “사실무근”이라며 부인했다.



댓글 75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이용규칙) **🔥🚨🔥 (0908갱신) 스퀘어/HOT게시판 욕해달라고 일러바치기식 실시간 중계 및 각종 삭제궁예 금지 // (0824갱신) 스퀘어방을 중심으로한 각종 혐오조장 및 창조논란 까질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즉시 차단 04.29 200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36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37 15.02.16 277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25023 스퀘어 남자들이 은근 좋아한다는 헤어스타일.jpg 126 09.24 6637
125022 스퀘어 CIA에서 직접 공개한 틀린그림찾기 124 09.24 6152
125021 스퀘어 케이팝 컨텐츠를 벤치마킹하기 시작한 일본 아이돌 소속사 쟈니스 796 09.24 2.7만
125020 스퀘어 오늘자 일본 넷플릭스 123위 다 먹은 한국드라마 332 09.24 4.1만
125019 스퀘어 자살한 어느 20대 여성의 유서 533 09.24 4.7만
125018 스퀘어 희귀 성 옹씨가 3명이나 참여하는 jtbc 드라마 789 09.24 4.2만
125017 스퀘어 통신3사 사실상 5g 전국서비스 포기 728 09.24 4.4만
125016 스퀘어 국제적으로 쓰여도 한국인은 적응하기 힘든 체계 중 하나,000,000 799 09.24 4.4만
125015 스퀘어 집주인에게 보증금을 제대로 돌려받지 못해 억울했던 세입자 201 09.24 1.4만
125014 스퀘어 경상도 여자들이 서울에 와서 겪은 문화충격.jpg 917 09.24 5.7만
125013 스퀘어 은근히 고기 먹을때 사람들이 눈치주고 무시하는 타입 497 09.24 4.7만
125012 스퀘어 [속보] 고려대 교수들, 강남 유흥업소서 연구비 탕진…7천여만원 421 09.24 2.4만
125011 스퀘어 파리 박물관 유물 훔쳐놓고 "내가 주인이오" 외친 콩고인 676 09.24 3.5만
125010 스퀘어 엑소 시우민, 디오 근황 사진 349 09.24 2.5만
125009 스퀘어 다음 주 빌보드 HOT100 초안 (방탄 다시 1위 탈환) 533 09.24 2.5만
125008 스퀘어 정부 "의대생 추가 시험 기회 불가"…의대생은 구제요청(상보) 1114 09.24 3.4만
125007 스퀘어 방금 최수종이 공개한 딸 윤서 사진 2121 09.24 6.8만
125006 스퀘어 [속보] 정부 "의대생의 국시 응시 표명만으로 추가 기회 부여 힘들어" 752 09.24 2.4만
125005 스퀘어 방탄소년단 아티스트 권리침해 관련 법적 대응 진행 상황 안내 (09.24) 561 09.24 2.1만
125004 스퀘어 [단독]7만원 나오던 관리비가 1297만원..대전 아파트 쇼크 210 09.24 3.5만
125003 스퀘어 의대 본과 4학년들 "의사 국시 응시하겠다"..정부에 공 넘겼다 735 09.24 2.5만
125002 스퀘어 교토의 스타벅스.jpg 457 09.24 5만
125001 스퀘어 이수만이 제안했으나 거부당한 SM 아이돌 예명 647 09.24 4.9만
125000 스퀘어 [단독]신촌 밤거리 '몰카' 찍던 명문대 의대생…시민들이 잡았다 674 09.24 3.4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