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이슈 성형으로 인생망한 후기(펌).txt
110,834 154
2018.02.13 16:26
110,834 154



본인은 28살 여자.고등학교 졸업 후 대학가기전에 처음으로 쌍수를 함.그때 눈은 무쌍치고 큰편이었는데,쌍수 이후에 포텐이 터졌는지 예뻐졌다는 소리를 많이 들음.그때 사진을 돌이켜보면, 그때 얼굴이 제일 이뻤던 것 같음.적당히 수수하고 동그란 귀여운 얼굴에 눈빛에 애교가 있었음.그 무렵 처음으로 남자에게 여러번 고백까지 받아보니까 성형의 위력을 느낌.그리고 주변 여자애들의 외모에 대해 관심이 가게되고나보다 이쁜 애들이 있음 너무 질투가 났음.이대로 질수는 없다고 생각.



그래서 2차 성형을 결심함.부모님은 절대 반대하실거 아니까 내가 알바해서 돈 모음.그래서 대학교 2학년때 쌍꺼풀 아웃라인 수술 +앞/뒷트임코수술 함.붓기 다 빠지니까 꽤 눈에띄는 미녀가 되었음.실제로 보면 전보다는 이미지가 사나워짐.근데 사진찍으면 겁나 얼짱처럼 이쁘게 나옴.페북이나 인스타에 사진올리고 연예인 흉내내는 재미로 살음.학교 남자들도 나를 찬양해줌.우리과 누가 제일 이쁘냐 그럼 무조건 내가 거론될 정도 였음.모든 사람들이 이쁘다고 찬양해주는 하루하루가 너무 즐겁고 황홀했음.



근데 그런 상태가 되어본 성형인들은 나를 이해할 것임.절대로~ 그 얼굴로 만족이 안됩니다요.자꾸보면 볼수록 내 얼굴 너무 넙대대 한것 같음.연예인들보면 다들 얼굴이 조막만한데...ㅠㅠ거울보면 내 얼굴에서 광대랑 사각턱만 보임.코성형도 망한거 같음. 콧볼만 너무 넓어보임.눈도 아웃라인까지 했는데 왤케 졸려보임? 더 커보이고싶당 ㅠㅠ아 진짜 담에는 돈모아서 광대 해야되겠다 이 생각이 머리를 지배함.틈만나면 ㅅㅇㅅ나 ㅇㅇㅇ 들락날락 거리면서 정보 얻음.



결국 3차 수술 함.안면윤곽+ 실리프팅+ 콧볼 축소+ 눈매교정 들어감.이 수술 전날로 돌아가서 나를 뜯어말리고 싶음.의사선생님도 하지말라고 말리려고 했었는데 내가 쌤이 안해주면 다른데가서라도 할거라고 박박 우김.이때부터 얼굴 개판되기 시작함.붓기도 겁나 오래가서 거의 반년간 지인들 안보고 살음.(마침 그때가 휴학하고 시험 준비하던 기간이라 어차피 사람들 안볼때였는데,얼마나 나사가 빠져있었으면 "우아~ 성형 맘대로 할수 있어서 넘 좋다!" 이생각부터 들음.시험은 뒷전이고 성형에 더 미쳐있었음.)붓기빠졌는데 전형적인 강남 성괴얼굴 나옴실리프팅 부작용으로 입가주변에 실이 비쳐지고 느껴짐.심지어 눈도 너무 바짝떠지는 바람에 사백안 비슷하게 변함.콧볼도 너무 심하게 줄여서 빨래집게 꽂아놓은 모양이었음.



의사가 권했으면 내가 따지기라도 할텐데,의사가 말리고 내가 해달라고 조른 판이라 뭐라 할수도 없었음.그냥 의사선생님한테 가서 눈이랑 콧볼 원상복귀 가능하냐고 물어봄.눈은 이미 살을 너무 많이 잘라내서 불가능하고,코도 절개로 해서 힘들다고 함. ㅠㅠ진짜 죽고 싶었음.휴학끝나고 학교 돌아오기 힘들어서 계속 휴학함.


광대랑 사각턱 쳐내서 얼굴은 겁나게 얄쌍하고 작은데눈이 사백안에 코가 빨래집게 코니까 진짜 공포영화 같았음.볼살도 다 없어져서 나이가 10살은 들어보임...


이뻐지기 위한 성형이 아님.지금까지의 성형 부작용에 대한 성형을 해야함.


그래서 지방이식을 받음.지방이식, 진짜 성괴로가는 직행열차임!그 얼굴에 지방이식 리터치까지 받으니까누가봐도 강남언니라고 손가락질 할 정도로 눈에띄는 성괴되었음.사진을 찍으면 그래도 이목구비가 뚜렷하니,그 와중에도 인스타는 포기를 못해서 계속 사진찍어 올림.뭔가 좀 성형스러운 부분은 포토샵처리해서 올림.실제로 보면 나 정말 말하는게 아파보일정도로 어색한 성괴얼굴인데인스타에서는 그래도 화려한 나로 남을수 있었음.



복학함.과거의 지인들이 나 잘 못알아봄.나 좋다고 쫓아다니던 남자들도 나 보면 막 어색한 표정지으면서 뒷걸음질 침."너 성형했구나" 이런 얘기는 잘 안꺼내는데그냥 나 보면 되게 불편한 표정들 짓고 뒤에서 성형으로 까는거 다 느껴짐.뿔테안경에 모자쓰고 다니면서 눈에 안띄게 졸업함.너무 비참하고 힘든 시간이었음.




님들 안면윤곽 제일 문제점이 뭔줄알음?원래 얼굴형이 뭐 턱이 길거나 광대가 튀어나왔던걸 쳐내니까시간이 지나면 얼굴 가죽들이 편히 뉘일(?) 지지대가 없어서 줄줄 흘러내림.진짜 무서움.나 20대 중반밖에 안되었었는데 얼굴이 막 흘러내리기 시작함.게다가 무겁게 주입했던 지방까지 합세해서 얼굴을 아래로 쭉쭉 땡김.공포에 질리기 시작하고 안면거상술을 알아봄.그 수술 원래 50대 60대 어르신들이나 하는 수술임.근데 내가 실리프팅 부작용으로 고생을 해서 이거밖에 방법이 없었음.




안면거상했는데, 웃을수가 없게되어버림.웃으면 진짜 얼굴이 뭔가 너무 땡김.그리고 얼굴가죽을 땡겨놔서 모든 표정이 어색함.잘 모르는 사람은 이런 얼굴을 보고 "보톡스 맞았어?" 라고 묻겠지만,보톡스로는 이렇게 드라마틱한 결과 안나옵니다 ^^;;;사진같은건 멈춰있는 순간을 캡쳐하니 그나마 괜찮게 나오는데실제로 내가 말하고 움직이는걸 보면 괴상하기 짝이없음.


이제 난 또 다른 부작용과 싸워야 할것같음.눈 성형을 여러번하면서 지방을 너무 많이 제거했더니나이들면서 눈패임 현생이 심하게 일어남.눈주변에 지방이식을 안하면 해골이 따로없음.더이상 성형 안하겠다고 결심한지가 오래인데,어쩔수없이 또 해야되서 겁나 스트레스받고 있다.진짜 내 남은 인생은 이제 지금까지 했던 성형의 부작용을 막으며 살아야함.너무 괴롭고 후회가 된다.



연애?지금 내 친구들 결혼을 목표로 다들 연애한다 상견례한다 하는데나는 애인조차 없음.솔직히 다가오는 남자 꽤 있음.남자들 신기한게 이렇게 성괴같은 얼굴이라도 좋아함...근데 괜찮은 남자는 없고 진짜 껄렁껄렁한 애들만 좋아하는 것 같음.나한테 번호 묻거나 관심보인 애들 전부다 건달같은 애들이었음.정말 솔직하게 말하면, 내가 성괴니까 뭔가 쉬운여자로 생각하는 것 같음 ㅠㅠ나 연애경험도 거의 없고 클럽나이트 이런데 가본적도 없음.근데 나한테 다가오는 남자들은 맨날 클럽다니고 나이트 다니는 죽돌이들임.어디서 그런사람들만 냄새를 맡고 몰리는지 그것도 참 신기함.(아마 인스타인듯 하여 인스타 때려침)정상적인 남자는 한명도 없고 다들 그런애들만 나 좋다고 함.전혀 대화도 안통하고 사귀고 싶지 않아 연애 안하고 있음.



두서없이 막 적었는데진짜 성형한게 너무너무 후회되고시간을 돌릴 수 있으면 절대로 안할거임.내 예전 얼굴이 이제 보이지조차 않음.우울증 심하게 앓고 있어서 우울증약도 복용하는 중임.혹시나 작은 욕심으로 성형을 결심한다면.두번 세번 꼭 다시 생각해보기 바람.성형에 미쳐있는 순간에는 자기 얼굴이 얼마나 이쁜지 모름.단점만이 계속 보이게 되고 그것만 신경쓰이는데 그게 삐뚫어진 시각이라는 것조차 자각이 안돼.









눈에서 끝냈어야지 ㅉㅉ


목록 스크랩 (25)
댓글 15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비클리닉스💕] 패션모델 바디템✨ 종아리 붓기 순삭! <바디 괄사 마사지 크림> 체험 이벤트 486 07.15 47,234
공지 더쿠 이미지 서버 gif -> 동영상 변환 기능 적용(GIF 원본 다운로드 기능 개선) 07.05 338,437
공지 ▀▄▀▄▀【필독】 비밀번호 변경 권장 공지 ▀▄▀▄▀ 04.09 1,474,398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5,154,335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6,275,625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2,502,186
공지 [필독]성별관련 공지 [📢언금단어 사용 시 무통보 차단📢] 16.05.21 23,776,831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9 21.08.23 4,105,205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25 20.09.29 3,057,822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98 20.05.17 3,688,446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71 20.04.30 4,226,952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스퀘어 저격판 사용 무통보 차단 주의!!!!!!!!!!!!!] 1236 18.08.31 8,732,341
모든 공지 확인하기()
2460170 유머 다이어트만 관련되면 멍청해지는거 왜그런거야.jpg 14:06 9
2460169 정보 스타벅스 음료메뉴 올레아토 한정출시 (가격 + 영양소) 14:06 27
2460168 이슈 꼬순내나는 똔개재질로 출국하는 오늘자 에스파 윈터.jpg 14:06 123
2460167 유머 2년 연속 초코 케이크 받은 강동호(백호) 14:05 81
2460166 기사/뉴스 데이브레이크 이원석, 장나라·남지현 ‘굿파트너’ 첫 OST 가창 14:05 18
2460165 기사/뉴스 '대상 욕심' 박명수 "방송 20개 하고 싶어…닥치는 대로 할 것" (라디오쇼) 14:04 47
2460164 이슈 프레임 바디라 차가 엄청 튼튼하다는 기아 모하비 5 14:04 347
2460163 기사/뉴스 '탈주', 제23회 뉴욕 아시안 영화제 공식 초청 "대담하고 도발적인 영화" 14:04 36
2460162 이슈 2024 태민 WORLD TOUR [Ephemeral Gaze] 투어 일정 안내 7 14:04 203
2460161 기사/뉴스 뱀뱀, 신보 ‘바메시스’ 8월 8일 발매 1 14:03 22
2460160 유머 19금. jpg 3 14:03 351
2460159 이슈 오늘 13시 발매된 방탄소년단 지민, 스트레이키즈 신곡 멜론 진입순위 + 하트수 28 14:00 1,000
2460158 기사/뉴스 육성재·김지연·김지훈, 판타지 로코 ‘귀궁’으로 만난다 [공식] 2 13:59 386
2460157 이슈 옛날 아빠차 특 . jpg 16 13:58 1,425
2460156 이슈 개옙븐 미주 인스타 사진 4 13:58 890
2460155 유머 고양이 숭배 노래에 고양이 옷을 입고 텃팅 갈기는 이영지 🐈‍⬛ 3 13:56 599
2460154 이슈 갤럭시 버즈3 시리즈 품질 관련 삼성 공식 입장 및 사과.JPG 31 13:56 2,060
2460153 이슈 보쌈 광고가 이래도 되나 싶을 정도로 잘 뽑힌 것 같은 이찬원 원할머니 보쌈 광고 1 13:55 753
2460152 유머 할매덬들, 이리와봐 31 13:55 993
2460151 기사/뉴스 폭우에 공무원 만류 뿌리치고 지하차도 들어간 80대, 가까스로 구조 53 13:53 2,7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