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기사/뉴스 대전서 첫 퀴어문화축제 열릴까…이장우 시장 “무조건 반대”
3,286 14
2024.06.21 00:13
3,286 14
20일 대전퀴어문화축제조직위원회에 따르면 다음달 6일 대전역 일원에서 제1회 대전퀴어문화축제 ‘사랑이쥬, 우리 여기있어’를 연다. 대전퀴어문화축제는 대전지역 30여개 시민단체·정당이 공동주최한다. 대전퀴어축제위는 “성 소수자들의 존재를 알리고 다양성을 존중하는 사회를 만들겠다”고 추진 배경을 밝혔다. 축제는 오전 전시·부스 행사를 시작으로 거리 퍼레이드로 이어져 오후 6시쯤 마무리될 예정이다. 조직위 측은 전국에서 500∼1000여명이 참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그러나 대구나 서울처럼 대전 퀴어축제도 개최까지 상당한 진통을 겪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장우 시장은 퀴어축제에 거듭 반대 입장을 냈다. 이 시장은 지난 18일 취임 2주년 기자회견에서 대전퀴어문화축제에 대해 “대중 앞에서 축제가 열리면 상당한 시민갈등을 유발할 수 있다”며 “무조건 반대한다. 그분(성소수자)들의 인권도 중요하지만 공개적으로 여는 게 아니라 자체적으로 조용히 하는 것이 맞다”고 했다. 이 시장은 지난달에도 퀴어축제 개최에 대해 “법과 원칙대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대전 동구는 지난달 말 퀴어축제위가 낸 용운근린공원 광장 사용 신청을 허가했다가 하루 만에 불허하는 등 승인을 번복했다.
 
박희조 대전 동구청장은 세계일보와의 통화에서 “해당 과에서 내용을 모르고 광장 사용 신청을 승인했다가 퀴어축제임을 알고 소음 우려와 인원 수용 어려움 등으로 허가를 취소했다”며 “동구에서 퀴어축제가 열리는 것에 대해 구청장으로서 반대한다. 행사 장소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듣고 대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 조직위는 이날 입장문을 내고 “이장우 시장의 기자회견 발언에 대해 유감을 표한다”라며 “행정을 책임지는 공직자로서 지역의 성소수자 시민을 비난하는 발언으로 이런 발언은 공개적으로 하지 말고 자체적으로 조용히 해달라”고 비판했다. 조직위는 이어 “대전퀴어축제는 법과 원칙에 따라 안전하고 즐거운 축제를 만들어 갈 것”이라며 “이 시장은 법과 원칙에 따라 그 어떤 방해도 하지 말 것을 촉구하며, 이슈를 만드는 것이 이 시장 본인인지 축제조직위인지 다시 한 번 성찰하라”고 주장했다. 
 
행사일과 규모가 확정되면서 일부 보수기독교시민단체와 학부모단체들을 중심으로 거센 반발 움직임도 확산되고 있다. 지난달 퀴어축제 조직위 출범에 반발하며 삭발식까지 했던 학부모 단체는 퀴어축제 행사장 주변을 사람과 현수막으로 두르는 맞불 집회를 알리고 있어 지난해 대구시 사례처럼 행사 과정에서 충돌 사태에 대한 우려가 나오고 있다. 한편 지난해 대구퀴어문화축제조직위가 ‘집회 자유’를 침해했다며 대구시와 홍준표 시장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청구 소송에서 법원은 대구시에 700만원의 배상을 선고했다.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22/0003943729?sid=102

목록 스크랩 (0)
댓글 1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다크닝과 무너진 메이크업에 지쳤나요? 네니요. 베이스맛집 입큰의 NEW 톤큐레이팅 신박템 <톤 웨어 틴티드 베이스 2종> 체험 이벤트 515 00:26 8,661
공지 더쿠 이미지 서버 gif -> 동영상 변환 기능 적용(GIF 원본 다운로드 기능 개선) 07.05 335,421
공지 ▀▄▀▄▀【필독】 비밀번호 변경 권장 공지 ▀▄▀▄▀ 04.09 1,468,900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5,151,774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6,275,030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2,498,231
공지 [필독]성별관련 공지 [📢언금단어 사용 시 무통보 차단📢] 16.05.21 23,774,477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9 21.08.23 4,104,234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25 20.09.29 3,055,775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98 20.05.17 3,686,972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71 20.04.30 4,226,952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스퀘어 저격판 사용 무통보 차단 주의!!!!!!!!!!!!!] 1236 18.08.31 8,729,542
모든 공지 확인하기()
2459904 기사/뉴스 육성재X김지연X김지훈, '귀궁' 출연 확정..팔척귀 맞설 판타지 로코[공식] 09:07 49
2459903 이슈 [KBO] 7월 19일 각팀 선발투수 & 중계방송사 & 중계진 & 날씨 1 09:04 159
2459902 팁/유용/추천 네이버페이 100원 15 09:01 593
2459901 이슈 중국에서 놀림당하고 있다는 한국 올림픽 단복.jpg 41 09:00 2,129
2459900 이슈 이번에 롯데리아에서 새로 나온 신제품 버거.JPG 7 08:59 1,200
2459899 이슈 대한민국 역대 올림픽 종목별 금메달 4 08:58 348
2459898 기사/뉴스 아픈 부모, 형제들 다 책임진 박서진 "어떻게 살아야 할지" 눈물 (살림남) 1 08:51 1,446
2459897 기사/뉴스 [속보] '대충격' 아르헨 대통령 "인종차별 메시가 사과해야" 주장한 체육부장관 즉각 경질 17 08:51 1,738
2459896 이슈 엄마 뱃속의 일을 기억하는 아기.youtube 4 08:50 895
2459895 이슈 ‘동성부부 건보 자격’ 확장한 대법, 차별없는 사회로 5 08:49 387
2459894 기사/뉴스 전현무·장민호·영탁·이찬원·강다니엘·해원·정동원, ‘아육대’ 7MC 확정 [공식입장] 65 08:47 1,655
2459893 기사/뉴스 [클릭 e종목]“CJ ENM, 하반기 실적 기대감↑” 08:45 289
2459892 기사/뉴스 ‘소금쟁이’ CP “이런 MC는 유재석 이후 처음, 이찬원에게 깜짝 놀라” [IS인터뷰] 2 08:43 502
2459891 이슈 오늘부터 익명 출산 가능 24 08:42 3,911
2459890 이슈 인간 신체가 보유한 S급 기능 중 하나 13 08:41 3,343
2459889 기사/뉴스 염정아→덱스, 첫 방부터 사 남매 '케미'…황정민 첫 게스트 예고 (언니네 산지직송) 15 08:40 1,061
2459888 기사/뉴스 “군인 손님 재룟값만 받았더니”… 식당 사장님 울컥한 사연 28 08:36 3,829
2459887 유머 둘중 한 곳에 한달간 살아야 한다면? (쏠 밸런스 게임) 44 08:33 1,119
2459886 기사/뉴스 김재중, 눈물샘 폭발 일보 직전..진세연과 악연 첫만남[나쁜기억 지우개] 4 08:31 1,268
2459885 이슈 농작물 서리하다 감전사한 여행객 41 08:29 3,0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