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이슈 '틈만나면' PD "유연석 섭외?, '런닝맨' 때 예뻐 보여서"
2,964 24
2024.05.28 09:35
2,964 24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틈만나면,' 최보필 PD가 프로그램에 대한 만족감을 전하며 MC들의 섭외 이유를 밝혔다.

최근 엑스포츠뉴스는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SBS '틈만나면,' 최보필 PD와 만나 인터뷰를 진행했다.

 

PQfsDS
5회가 방송된 뒤 인터뷰가 진행됐는데, 총 8회분으로 제작된 프로그램인 만큼 반환점을 돈 상황에서의 기분이 어떤지 궁금했다. 최보필 PD는 "일단 다행히 주변 반응이나 인터넷 반응이 좋은 편이어서 되게 팀원들도 분위기가 좋은 가운데 일하고 있다"고 입을 열었다.

그는 "생각보다 더 이 프로그램에 애정이 더 많이 들어가게 되어서 매 회차가 다른 매력의 에피소드가 되더라. 하나를 내보낼 때마다 홀가분하면서도 되게 시원섭섭한 마음으로 내고 있는데, 전반적으로 만족하고 있다"고 전했다.

데뷔 후 처음으로 예능 프로그램의 진행을 맡게 된 유연석은 어떻게 섭외하게 됐을까. 최 PD는 "배우로서 너무나 유명하신 분이지 않나. 유연석 씨 같은 경우는 모두가 다 알아보시고 인지도가 높은 분이라는 걸 고려했다"고 말했다.

이어 "'런닝맨' 때 뵈었는데, 미션을 되게 열심히 하신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게 너무 예뻐보이고 긍정적으로 보이는 바이브가 있어서, 이런 분은 이런 명분있는 게임에 더 몰입하실 거라고 생각했다"며 "우리나라에서 유재석 씨가 같이 일하는 사람의 매력을 끌어내는 건 거의 최고봉이지 않나. 또 예능을 많이 하지 않던 유연석 씨가 유재석 씨와 함께한다는 것만으로도 파급력있게 시작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있었다"고 설명했다.

 

AJNNHn
 

시청자들을 찾아가서 토크를 진행하고 게임을 하는 프로그램인 만큼, 일반인 게스트들을 선정하는 데에도 노력이 필요할 터. 최 PD는 "첫 번째로 틈 시간대가 맞아야 되니까 그 분의 시간대가 되냐 안 되냐가 첫 번째"라고 말했다.

그는 "(시간이) 된다면 그 분이랑 얘기를 했을 때 사람마다 느낌이 있지 않나. 짧은 시간 인터뷰를 해도 매력적으로 보일 수 있는 사람이면 좋으니까 그런 부분을 주안점으로 둔다"면서 "그렇다고 저희가 일반인 분들을 소개하는 프로그램은 아니니까 이전 회차에 나온 비슷한 계열의 사람들보다는 다른 카테고리 사람들을 모셔보고 싶다"고 설명했다.

이어 "다행히도 현재 몇 천 건 이상 신청이 되어있다. 그 풀은 넓어진 상태이기 때문에, 그 안에서 열심히 인터뷰를 진행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렇다면 '틈친구'로 불리는 연예인 게스트들은 어떻게 선정할까. 최 PD는 "초반부는 유연석 씨도 아는 분과 같이 하자는 생각을 했었다. 사실 되게 어려운 게, 유재석 씨는 워낙 다 알지 않나. 안유진 씨나 안보현 씨, 김혜윤 씨는 많이 본 사이는 아닌데, 대중들은 그 분들이 같이 있는 그림을 봤기 때문에 친분이 있다고 생각하는 것 뿐"이라고 운을 뗐다.

그는 "그렇다고 그것마저 피해갈 수는 없으니까 유재석 씨는 디폴트값으로 모든 분들이 안다는 걸 깔아뒀고, 초반부는 유연석 씨랑 아는 분이랑 하자고 생각해서 두 분 다 아는 분으로 섭외했다"면서 "해보니까 유연석 씨도 너무 잘 하셔서 새로운 사람 해도 괜찮겠다 생각해서 안보현 씨는 안 친한 사이였는데도 하루 만에 엄청 친해지셨다. 그래서 지금은 좀 더 폭넓게 생각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https://m.entertain.naver.com/article/311/0001730442

 


([엑's 인터뷰②]에 연결된 유연석 언급부분 발췌)

 

이번 프로그램은 특히나 '무해한' 프로그램이라는 평가를 받는 만큼, 네티즌들의 응원 글들을 보며 힘을 얻고 있다고. 최 PD는 "정확한 워딩은 기억이 안나는데, 네티즌 분들이 유재석, 유연석과 틈친구로 나오는 분들이 작은 게임갖고 열심히 하는게 웃기면서 찡하다는 댓글을 몇 번 봤다"면서 "그 지점으로 인해 오히려 좋아해주시는 거 같아서 의도했던 게 잘 녹아들었구나 싶더라"고 밝혔다.

 

(시즌2 언급하며)

"유연석 씨와는 무조건 함께하고 싶다. 생각보다도 너무 잘 해주시고 계셔서 너무나 감사드린다"면서 "이 프로그램에 애정을 많이 갖게 되신 거 같다. 본인도 주변 반응을 보시지 않나. 주변 반응이 좋다는 말을 하시면서, 이 프로그램이 어떻게 보면 새로운 본야에 대한 도전이기도 하고 힐링의 시간이기도 하니까 좋아하시는 거 같다"고 밝혔다.

 

 

"늦은 밤 시간에 하는데도 끝까지 봐주시는 분들께 감사하고, 너무 몰입하고 기뻐하고 실망하는 현장이기 때문에 최대한 고스란히 분위기를 전달만 해드려도 된다고 생각하고 편집한다"며 "진심을 전달하려고 노력하고 있으니, 별 거 아닌거에 노력하는 두 분과 틈친구들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https://m.entertain.naver.com/article/311/0001730444

 

 

 

유연석 런닝맨 나왔을때 미션 정말 열심히 했는데 그 모습들이 예뻐보였나 봄ㅋㅋㅋㅋㅋㅋ

pfpOeW
https://youtu.be/Nbg7ZQzP5Js?si=JxTSdLsjHSueFvpU

 

 

 

틈만나면에서도 게임 과몰입하면서 성공할땐 금메달딴듯 기뻐함

DnGXuA

oWtRUg
유재석과 티키타카도 잘되고 몸개그도 잘하는 유연석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틈만나면 존잼이고 유연석 엠씨는 신의 한수다

 

 

목록 스크랩 (0)
댓글 2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이자녹스 X 더쿠💙] 여름 꿀템🔥❄️ 얼려쓰는 비타민 수딩젤! 이자녹스 <비타맥스 아이싱 수딩젤> 체험 이벤트 405 06.17 35,275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4,380,989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5,152,405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1,625,423
공지 성별관련 공지 (언급금지단어 필수!! 확인) 16.05.21 22,838,763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7 21.08.23 3,874,844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23 20.09.29 2,766,390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80 20.05.17 3,448,640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64 20.04.30 4,035,201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스퀘어 저격판 사용 무통보 차단 주의) 1236 18.08.31 8,448,866
모든 공지 확인하기()
2437447 기사/뉴스 얼굴에 자주 맞는 보톡스, 잘못하면 ○○ 올 수 있다 1 04:08 368
2437446 유머 집사들이 환장하는 고양이 씹덕포인트 중 하나 3 04:02 419
2437445 기사/뉴스 파죽지세 에스파 ‘올해의 노래’ 조기 확정각 5 03:50 618
2437444 기사/뉴스 윤상 "子 앤톤, 아이유에 상처준 적 있어" 11 03:42 1,112
2437443 팁/유용/추천 변우석이 추천하는 잠들기 전 듣는 노래. 1 03:38 494
2437442 이슈 직접 그린 이기광 팬아트 공개한 현직 남돌.jpg 1 03:33 700
2437441 유머 ▶ 공익트윗: 제발 다람쥐를 확대해봐 ◀ 13 03:30 899
2437440 이슈 매일유업 신상😋 16 03:20 2,115
2437439 이슈 전세계 상위 1퍼센트 연봉은 얼마일까? 3 03:15 730
2437438 유머 현재 더쿠를 뒤흔들어버린 전설의 시작 6 03:15 2,214
2437437 유머 댕댕이 미끄러지지 말라고 온 집안에 매트 깔아놨더니 3 03:13 1,184
2437436 유머 아기쥐가 주인한테 뭘 자꾸 넣어줌.............. 26 03:06 2,072
2437435 정보 양치질 할때 특히 신경써야될 부위.jpg 17 02:59 2,777
2437434 이슈 스포)))) 나는솔로 20기 현커 럽스타그램 18 02:58 2,301
2437433 정보 오늘도 발전한 버추얼아이돌 플레이브 회사 기술력 24 02:53 1,639
2437432 이슈 올해 섭씨 50도 전후의 살인적 폭염에 시달리고 있는 나라들 19 02:53 2,217
2437431 이슈 하루에 샐러드 한끼만 먹는다는 미주.jpg 18 02:49 3,400
2437430 이슈 북한에서 탈북자 가족들이 아오지탄광 못가는 이유 1 02:47 1,921
2437429 이슈 백설공주 원작 발언으로 비난받는 실사판 여주 배우 레이첼 지글러 48 02:46 2,800
2437428 이슈 19년 전 오늘 발매된_ "여름날 우리 추억을 평생 간직해" 1 02:38 6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