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이슈 강형욱이 KBS측에 연락두절이라 개훌륭 2주차 결방 확정.
57,890 392
2024.05.24 17:01
57,890 392

강형욱, '직장 내 괴롭힘 논란' 여전히 침묵…'개훌륭' 2주 연속 결방

https://m.entertain.naver.com/article/421/0007560370

"이 같은 폭로 여파로 인해 강형욱이 출연하고 있는 '개훌륭' 제작진은 20일 결방을 결정했다. 이후 제작진은 강형욱의 입장을 토대로 '개훌륭'의 방송 재개 여부를 논의할 예정이었으나, 강형욱이 계속해서 침묵하자 불가피하게 2주 연속 결방을 결정했다. 향후 방송 재개 여부 역시 여전히 불투명한 상황이다."
 

 

"24일 KBS 편성표에 따르면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55분부터 방송되는 KBS2 ‘개는 훌륭하다’(이하 ‘개훌륭’)는 27일에도 결방할 예정이다. 이에 월화드라마 ‘함부로 대해줘’ 몰아보기가 대체 편성된다"

 

.... 

 

 

강형욱 논란에 업계 "터질 게 터졌다"…PD에게까지 갑질 의혹도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421/0007558909?sid=102

'직장 내 괴롭힘' 논란…동종업계 반응 '냉담'

 

 

기사중 

 

"방송을 잘 안다는 한 관계자는 "강 대표가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세나개)'에서 하차하고 'TV동물농장’에 못 나오는 이유가 있다"며 "방송사 PD한테도 갑질을 해서 피디들조차 싫어했지만 현직에 있거나 엮기기 싫어서 밝히지 않을 뿐"이라고 주장했다.

동물 행동을 공부한 한 수의사는 "강 대표가 훈련한 개의 모습을 보면 행동이 아닌 질병 문제로 추정되는 경우도 많았다"며 "어떤 보호자에게 개한테 함부로 생닭뼈를 주지 말라고 했더니 '강 훈련사가 줘도 된다'고 했다면서 먹이는 경우도 있더라"고 말했다.

훈련업계 관계자는 "강 대표는 훈련사가 아니라 마케팅을 잘하는 엔터테이너"라며 "훈련사들과 교류가 없다보니 이번 사태 때 아무도 지지하지 않고 동정도 하지 않는 것"이라고 안타까움을 나타냈다."

 

......

 

 

고용부 '갑질의혹' 강형욱 상대로 사실 확인 중… "연락 안 닿아"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469/0000803067?sid=102

 

"
24일 고용노동부 의정부지청에 따르면 지청은 강씨가 자신의 회사 직원들에게 동의 없이 사무실내에 폐쇄회로(CC)TV 등을 설치하는 등 갑질을 했다는 의혹을 살펴보기 위해 지난 21일과 23일 남양주시 오남읍에 위치한 강씨 회사 보듬컴퍼니를 방문했다. 그러나 문이 잠겨 강씨는 물론 회사 관계자도 만나지 못했고, 전화 연락도 닿지 않고 있다. 강씨 측에 회사 근로자 현황 등 자료 제출 공문도 보냈지만 역시 아무 답변도 받지 못한 상황이다.

이와 별도로 의정부지청은 보듬컴퍼니에 대한 직권조사와 특별근로감독 시행도 검토하고 있다. 2019년 이후 직장 내 괴롭힘, 갑질 등의 행위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기업에 대해 고용노동부가 직권으로 조사 착수할 수 있도록 마련한 제도에 따른 것이다. 다만, 지금까지 언론에 보도된 강씨 회사 피해자들은 2018년 퇴사한 경우라 2019년부터 시행된 제도를 적용하기는 어려운 것으로 알려졌다."

 

 

강형욱 회사 직접 가보니 '휑'…2016년부터 '부당노동' 신고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55/0001157619?sid=102

 

"강 씨의 회사는 임금체불과 휴게시간 위반 등으로 지난 2016년 4건, 지난해 1건의 신고가 고용노동부에 접수됐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노동부 "'갑질 의혹' 강형욱 회사에 자료 요구…답변 못 받아"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01/0014704945?sid=102

 

"의정부지청은 남양주시 오남읍에 위치한 보듬컴퍼니를 여러 차례 방문했지만 회사 관계자들과 접촉하지 못했으며, 근로자 현황 등 자료 제출 공문도 발송했지만 아직까지 답변받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의정부지청 관계자는 "2019년 이후 피해 사례가 접수되거나 확인되면 특별근로감독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만약 보듬컴퍼니가 폐업하더라도 강 대표를 불러 직권조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52/0002039450?sid=102

 

"[이승섭 / 고용노동부 의정부지청 과장 : 지속적으로 현장 출장을 가서 확인을 하고 있어요. 문을 혹시 열고 있는지, 출근한 직원이나 대표는 있는지, 그래서 강형욱 대표나 경영진하고 접촉을 위해서 노력 중입니다.]

취재진은 '갑질 논란'에 대한 강 씨의 입장을 듣기 위해 여러 차례 연락을 시도했지만 닿지 않았습니다."

 

목록 스크랩 (1)
댓글 39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티르티르] 티르 패밀리 세일 & 1억 1천만 원 상당의 초호화 경품 이벤트(+댓글 이벤트까지!) 181 06.21 19,729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4,414,026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5,188,306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1,658,046
공지 성별관련 공지 (!!!!!!!!!!!!!!언급금지단어 필수!!!!!!!!!!!!!! 확인) 16.05.21 22,881,994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7 21.08.23 3,888,374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23 20.09.29 2,782,181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81 20.05.17 3,464,482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64 20.04.30 4,043,968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스퀘어 저격판 사용 무통보 차단 주의) 1236 18.08.31 8,476,651
모든 공지 확인하기()
2439273 이슈 [선공개] 데이식스 뮤비에 나온 ⭐톱스타⭐는 유승호뿐이다?! 먹잇감(?) 제대로 찾은 형님들 ㅋㅋ | 아는 형님 439회 09:46 146
2439272 이슈 목소리가 악기 그자체인 small girl 도경수 파트 보컬 강조 영상.X 2 09:46 149
2439271 정보 앨범이 필요 없는 시대, 그래도 앨범은 ‘쓸모’가 있다 09:44 239
2439270 유머 비가 와서 생각나는 매니저가 구해온 우산이 부끄러웠던 강동호(백호)ㅋㅋㅋ 12 09:41 1,134
2439269 이슈 케이티 페리 컴백싱글 Woman's World 미리듣기 3 09:39 138
2439268 유머 런닝맨 계정에서 황희찬을 본 해외 팬 반응 9 09:39 1,784
2439267 이슈 [MLB] 오늘 7이닝 2실점 QS+ 달성한 에릭 페디 9 09:37 284
2439266 이슈 13년 전 오늘 발매♬ AAA 'No cry No more' 09:22 127
2439265 유머 촬영하다 웃어서 촬영 중단 54 09:20 6,046
2439264 이슈 슈퍼엘르 7월호 커버 엔시티 위시 10 09:19 808
2439263 이슈 최근 논란 결과 손가락 또 바꿔준 넥슨.jpg 43 09:18 2,652
2439262 기사/뉴스 서인국♥안재현 '월드 게이' 2탄…케이윌 "반응 좋으면 3편도" [엑's 인터뷰] 38 09:17 3,054
2439261 유머 한국의 종마 한센(경주마) 8 09:13 685
2439260 이슈 아침 출국하는 베이비몬스터 4 09:13 1,363
2439259 정보 20세기 중반 사진작가 페르난드 폰사그리브의 사진들 (feat. 보그, 하퍼스바자 등) 4 09:09 1,029
2439258 기사/뉴스 전주 마이스복합단지 개발계획안, 도시계획위 심의 통과 8 09:07 793
2439257 기사/뉴스 이준호·강태오·위하준, 안방극장 '준호' 열풍은 계속된다 6 09:04 1,173
2439256 이슈 연애남매 재형 인스타 팔로우 근황 new!! (용우팔로우, 윤재언팔) 165 09:04 16,158
2439255 이슈 호주에서 트램 앞을 막아선 남자 때문에 승객들이 하차해야 했음 14 09:04 4,794
2439254 정보 드라마 커넥션 시청률 추이 14 09:03 2,7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