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이슈 뉴진스=쏘스뮤직 연습생?..."하이브 자본 NO” 민희진 발언 재조명[MK이슈]
6,361 23
2024.04.24 15:56
6,361 23

하이브 산하 레이블 어도어 민희진 대표가 아일릿의 ‘뉴진스 카피’를 문제 삼은 가운데, 뉴진스 멤버 전원이 하이브의 또 다른 레이블 쏘스뮤직이 발굴한 자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이브는 지난 22일 그룹 뉴진스가 소속된 어도어 경영진에 대한 감사에 착수했다. 하이브는 어도어 민희진 대표 등이 경영권 탈취를 시도했다고 보고 민 대표의 사임을 요구하는 서한을 발송했다.

 

이에 민희진 대표 측은 경영권 탈취 시도는 사실이 아니라며 하이브의 또 다른 레이블 빌리프랩 소속 신인 걸그룹 아일릿이 뉴진스의 콘셉트를 카피한 것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자, 보복성으로 자신을 해임하려고 하는 것이라고 반박했다.

 

원본 이미지 보기

어도어 민희진 대표. 사진l어도어

이 가운데 뉴진스(민지, 하니, 다니엘, 해린, 혜인) 멤버 전원이 민희진 대표가 발굴한 자원이 아니라는 이야기가 나와 관심이 쏠린다.

 

디스패치에 따르면 뉴진스 멤버 5명 모두 쏘스뮤직 소성진 대표가 발굴했다. 민지가 2017년 가장 먼저 쏘스뮤직에 입사했고, 이어 2019년 빅히트와 쏘스뮤직이 주최한 글로벌 오디션을 통해 하니가 들어왔다. 해린과 다니엘은 2020년 쏘스뮤직과 연습생 계약을 맺었으며, 마지막으로 온라인에서 발굴된 혜인이 도장을 찍었다.

 

뉴진스 다섯 멤버 모두 어도어 민희진 대표가 아닌 하이브와 쏘스뮤직에 의해 연습생으로 발탁됐다는 것이다. 2021년 하반기까지 쏘스뮤직에서 트레이닝을 받던 멤버들은 어도어 수장 민희진의 선택으로 어도어로 이관됐다. 대신 어도어는 쏘스뮤직에 그동안의 트레이닝 비용을 전달했다.

 

민희진 대표는 지난해 한 인터뷰에서 “사람들이 쉽게 ‘하이브 자본’을 외치는데, 개인적으로는 동의가 안 되는 표현”이라며 “난 당시 비슷한 규모의 투자제안을 다른 곳에서도 받았기 때문에 꼭 하이브여야 할 이유는 없었다”라고 뉴진스 성공에 대한 하이브의 영향력에 선을 그은 바 있다.

 

물론 민희진 대표가 뉴진스의 독보적인 콘셉트, 음악, 비주얼을 만들었다는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다. 다만 뉴진스 멤버 전원이 처음부터 민희진 대표가 발굴한 자원이 아닌 하이브와 쏘스뮤직이 발탁한 연습생이었다는 사실이 재조명되며 하이브의 전폭적인 지원에 대해 선을 그은 민 대표의 발언이 적절하지 않았다는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목록 스크랩 (0)
댓글 2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 VDL X 더쿠 💜] 세레니티가 새로워졌어요, 톤스테인 컬러 코렉팅 프라이머 #세레니티 #클리어 체험 이벤트 443 05.16 30,260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3,770,874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4,510,672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0,892,963
공지 성별관련 공지 (언급금지단어 필수!! 확인) 16.05.21 22,058,325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5 21.08.23 3,631,850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18 20.09.29 2,491,004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60 20.05.17 3,194,015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56 20.04.30 3,773,731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스퀘어 저격판 사용 무통보 차단 주의) 1236 18.08.31 8,154,341
모든 공지 확인하기()
2412465 이슈 반려견이 산책을 거부한 이유.... 10:39 48
2412464 유머 현우진이 나오는 악몽을 꾼 디시인 10:38 71
2412463 이슈 최근 3일간 나온 하이브 언플 기사 제목 워딩들.jpg 1 10:38 56
2412462 이슈 [속보] 尹 "풍요로운 미래로 나아가는 것이 오월 정신의 올바른 계승" 6 10:37 150
2412461 이슈 당신이 죽은 뒤 장례를 치르지 못해, 내 삶이 장례식이 되었습니다. 1 10:36 340
2412460 이슈 [속보] 尹 "정치적 자유 확장됐어도 많은 국민 경제적 자유 못 누려" 28 10:36 551
2412459 기사/뉴스 '궁금한 이야기Y' 임형주, 유재환 음원 돌려막기 피해 입어 "도저히 납득 안돼" 7 10:35 717
2412458 이슈 오늘자 프랑스 칸 영화제 참석 차 출국하는 정해인 2 10:34 348
2412457 이슈 [속보] 尹대통령 "대한민국은 광주의 피와 눈물 위에 서 있어" 3 10:34 444
2412456 이슈 [롤] 오늘의 MSI T1 vs BLG 12 10:32 271
2412455 이슈 일찍 철 든 거 같아서 오히려 더 눈물 나는 뉴진스 민지 포닝 메시지 45 10:29 2,262
2412454 기사/뉴스 규빈, 해외 진출 본격화... 日 대형 패션쇼 ‘간사이 컬렉션’ 출연 ‘대세 행보’ 10:28 547
2412453 유머 지하철 비둘기 관련 민원 대처 근황.hjy 25 10:26 1,762
2412452 기사/뉴스 "뉴진스는 X뚱뚱한 돼지"…자식사랑 끔찍한 민희진의 눈물쇼 [스타@스캔] 74 10:25 3,699
2412451 이슈 김호중 가고 김재중 왔다…KBS 통편집 굴욕→오늘(18일) 창원콘 강행 2 10:24 930
2412450 이슈 본인스타일대로 에스파 Spicy 잠깐 불러주는 바다 7 10:23 547
2412449 이슈 [연애남매] 재형x지원 레전드 티키타카였던 부분 6 10:23 1,110
2412448 기사/뉴스 ‘사기·성추행 의혹’ 유재환 “사람 하나 죽이려고 작정…방송계에서 발 떼겠다” 18 10:21 2,489
2412447 이슈 유튜브 조회수 1억뷰 달성한 베이비몬스터 ‘SHEESH’ 퍼포먼스 비디오 2 10:18 481
2412446 기사/뉴스 김재중, 5성급 호텔인줄‥으리으리한 집 최초 공개 예고(편스토랑) 10 10:17 1,9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