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기사/뉴스 송하윤 '학폭' 안 끝났다...피해자 추가 폭로 나왔다
11,448 22
2024.04.22 09:49
11,448 22

21일 온라인에는 '송하윤 학폭 피해자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자신을 송하윤 학폭 피해자인 남자 후배라고 소개한 작성자 A씨는 사건을 제보하게 된 경위에 대해 "미국에서 거주 중이라 '내 남편과 결혼해줘'라는 드라마를 한 달 전에야 접했다. 쇼츠를 보던 중 송하윤을 알게 됐고, 이름이 낯설었지만 얼굴과 목소리가 익숙해 찾아보니 고등학교 때 나를 불러내 90분간 때렸던 누나였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당시에 제가 호감을 가지고 연락하던 사람이 누나와 같이 있던 그 연예인 동생이었고 사건이 있던 그 전 날까지도 웃으면서 문자주고 받으며 통화했던 사이였다"면서 "너무 억울하고 답답했지만 당시에 제가 할 수 있는 것은 아무것도 없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사건이 공론화된 후, 제가 이 동생에 대하여 밝히지 않은 이유는 이 동생 역시 피해자일 수 있고, 혹시라도 화살이 이 동생한테 갈 수도 있기 때문이다"라며 "추후 법적 공방이 생길 경우라면 몰라도 현재는 이 동생에게도 개인적으로 나서지 말라고 제가 직접 부탁했다"


사건 후 송하윤이 전학을 갈 때까지 피해 다녔다는 A씨는 "영상으로 보니 그때 일이 눈앞에 선명하게 지나가는 느낌으로 손에 땀이 나고 등에는 식은땀이 나더라. 안 보이면 그나마 잊고 살아가려 노력할 수 있겠지만 눈앞에서 TV에 나와서 과거와는 반대되는 행동을 보며 화가 나긴 했다"라고 이야기했다.


당초 사과와 폭행 이유만 듣고 덮을 생각이었다는 A씨는 송하윤의 SNS에 보낸 DM 내역을 공개했다. SNS 캡처본에는 A씨가 "이유 없이 폭력을 했으면 20년이 지났지만, 최소한 사과는 합시다"라는 메시지를 보냈지만, 송하윤은 아무런 답변을 하지 않았다. 이후 소속사로도 연락을 취했지만 아무런 답변을 받을 수 없었다고 덧붙였다.


이후 세 번의 메일을 보낸 끝에야 소속사와 연락이 닿았다는 A씨는 "구체적인 얘기를 듣고 싶다'면서 답장이 왔다. 그래서 자세하게 2시간가량 통화를 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A씨는 소속사에 "당사자에게 직접 진정성 있는 사과와 폭행의 이유를 들으면 입 닫겠다"라는 입장을 전달했지만, 소속사는 "일단 만나자"라는 제안을 반복했다고. 또 그는 당사자는 회사 뒤에 숨어 사과를 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A씨는 "본인이 먼저 나서 용서를 구했다면 이렇게 공론화할 생각도 없었다. 그러나 타의 모범을 보여야 하는 연예인이 일말의 죄책감도 없이 뻔뻔하게 대중 앞에 서는 일은 대중을 기만하는 일이라 판단돼 공론화하게 됐다"면서 "마지막 방송 후 일주일이라는 시간이 지났다. 역시나 사람은 변하지 않는다. 혹시라도 법적 대응 생각한다면 저는 무슨 일이 있어도 합의해드릴 생각이 없으니 일말의 희망도 갖지 말라"라고 경고했다.







https://m.entertain.naver.com/article/213/0001292991

목록 스크랩 (0)
댓글 2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아이소이 X 더쿠] 각질부터 모공속까지- 매일 맑은 피부결 완성! 완전 럭키비키잖아!?🥰 신제품 #파하딥클렌징폼 체험 이벤트 408 05.21 39,509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3,922,682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4,664,627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1,039,688
공지 성별관련 공지 (언급금지단어 필수!! 확인) 16.05.21 22,219,828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6 21.08.23 3,692,563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18 20.09.29 2,547,501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65 20.05.17 3,246,819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59 20.04.30 3,831,912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스퀘어 저격판 사용 무통보 차단 주의) 1236 18.08.31 8,209,311
모든 공지 확인하기()
2418562 이슈 오늘자 팝업스토어 굿즈 매진 사태에 대해 스엠과 직접 이야기해보겠다는 소녀시대 윤아 16:45 193
2418561 이슈 밈으로 유명한 강아지 “카보스” 강아지별로 떠났다고 함 16:45 207
2418560 이슈 뉴진스 뮤비 동물들 시점 . jpg 16:45 106
2418559 기사/뉴스 의대 입학정원 증원 확정에…의사단체 "전공의들, 내년까지 복귀 안 할 것" 3 16:45 86
2418558 이슈 [포토]허광한, 한국팬들 반가워요 5 16:45 239
2418557 이슈 실시간 상암경기장 근황 ㄷㄷㄷ . jpg 2 16:43 1,255
2418556 유머 툥바오가 화관 씌우려니까 죽순 당근 다 버리고 도망가는 툥후이 4 16:43 423
2418555 기사/뉴스 변우석 신드롬 어디까지?…영화 '소울메이트', "재개봉 극장 측과 협의 중" (공식) 9 16:43 373
2418554 이슈 지옥 그자체였던 2018년 여름 17 16:41 597
2418553 기사/뉴스 음악방송 1위 휩쓴 이찬원…‘톡파원25시’도 축제 분위기 “이찬원 덕 톡톡히” 16:41 82
2418552 기사/뉴스 여성판 N번방" 女 정치인도 비판 가세…경찰 내사 착수 19 16:40 524
2418551 유머 맥심 믹스커피(모카골드 심플라떼 화이트골드)사은품 머그컵.jpg 19 16:39 1,733
2418550 이슈 오늘자 주우재 고프코어룩 소화한 침착맨.jpg 10 16:39 1,055
2418549 이슈 뉴진스 하우스윗 뮤비에서 개미친 것 같은 파란밴드 민지.x 14 16:38 1,218
2418548 이슈 마침내 신곡 내는 해이 동생이자 조규찬 처제이자 전 티티마 멤버 1 16:38 593
2418547 이슈 뉴진스 탄원서 16시간만에 1만명 채워서 제출.twt 48 16:36 1,936
2418546 유머 누가봐도 러바오 딸인 그 판다 10 16:36 1,110
2418545 이슈 삼시세끼 챙겨주는 천안 아파트 15 16:36 1,789
2418544 유머 열심히 일하다가 뭔가 하나 까먹으면 8 16:35 756
2418543 이슈 극내향형팬이 대문자E 아이돌 팬싸에 혼자가면 생기는 일 4 16:35 6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