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기사/뉴스 오늘 일반 공개 마지막날…"안녕, '행복을 준 보물' 푸바오!"
6,353 47
2024.03.03 08:52
6,353 47

XyIPCt

 

"사실 '판다가 뭐가 그렇게 특별하다고 난리냐'고 생각도 했었는데 큰 착각이었어요. 나무에 올라간 푸바오가 엉덩이를 씰룩대면서 대나무를 먹는 걸 보는데 왜 사람들이 열광할 수밖에 없는지 알겠더라고요."

이미 '푸덕이'(푸바오 덕후)였던 동생이 끈덕지게 졸라서 가게 된 나들이라 귀찮음이 앞섰지만 금세 푸바오의 매력에 푹 빠지게 됐다.

김씨는 "푸바오 관련 유튜브 계정을 구독해 시청하며 '푸바오 앓이'를 달래고 있다"며 "이렇게 금방 헤어지게 될 줄 알았다면 더 많이, 그리고 오래 볼걸 그랬다는 아쉬운 마음만 가득하다"고 말했다.

 

3일까지만 일반에 공개되는 푸바오와의 작별을 앞두고 팬들이 크게 아쉬워하고 있다.

 

푸바오는 한 달간 판다월드 내실에서 특별 건강관리를 받고 이송 케이지 사전 적응 훈련을 포함한 검역 준비를 한 뒤 오는 4월 3일 중국에 돌아간다.

 

WWQRPu

 

'한국 출생 1호 판다'로 '행복을 주는 보물'이라는 뜻의 이름을 가진 푸바오는 에버랜드 판다랜드에서 생활하면서 '용인 푸씨', '푸공주', '푸뚠뚠' 등 애칭으로 불리며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특히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불안감과 고립감으로 지쳐가던 많은 이들에게 특유의 해맑은 표정과 귀여운 몸짓으로 웃음과 감동을 주며 폭발적 인기를 얻었다.

푸바오가 '강바오' 강철원 사육사의 팔짱을 끼고 데이트하는 쇼츠 영상은 조회수 2천200만회를 넘어섰고, 보통 아이돌 가수들의 사진을 전문으로 찍는 이른바 '홈마'까지 따라붙는 등 동물로서는 이례적인 '팬덤' 현상을 낳았다.

 

sHRLUa

 

지난 주말새 에버랜드에는 푸바오의 마지막 모습을 보기 위해 구름인파가 몰리면서 5분 관람을 위해 4시간 대기를 마다하지 않았다는 인증글들이 잇따르기도 했다.

푸바오는 중국 쓰촨성의 '자이언트판다 보전연구센터'로 옮겨져 생활하게 된다.

 

LBXPNv

 

에버랜드에 따르면 2021년 1월부터 올해 2월까지 판다월드를 방문한 입장객은 약 540만 명에 달한다. 인형과 머리띠 등 '굿즈'(기념품·Goods) 판매량은 약 270만 개를 기록했다.

에버랜드 공식 유튜브 채널의 구독자 수는 3일 기준 약 127만 명으로 지난해 7월 국내 여행·레저 업계에서는 최초로 100만 명을 돌파했다.

이날까지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푸바오 관련 해시태그도 15만 건을 넘어섰다.

이은주(48)씨는 지난해 여름부터 인스타그램 팬 계정을 운영하고 있다.

 

이씨는 푸바오를 '말괄량이 삐삐'에 비유하며 "말썽을 피우면서도 사육사들에게 아낌없이 애정 표현을 하는 모습에 흠뻑 빠져 뒤늦게 푸바오를 '추앙'하게 됐다"며 "나중에 푸바오를 보러 중국에 한번은 가지 않겠느냐"고 말했다.

 

BdjwYn

 

전문가들은 푸바오 열풍에 사육사들의 역할이 컸다고 설명했다.

임명호 단국대 심리학과 교수는 "어렸을 때 할머니와 할아버지께서 돌봐주셨던 추억이 푸바오를 통해 환기되는 듯하다"며 "푸바오가 사육사들과 교감하며 사랑을 받는 모습에서 자신과 동일시하는 효과를 가져온 것"이라고 짚었다.

이씨 또한 "처음에는 동물에 그리 관심이 없었는데 강철원 사육사와 송영관 사육사가 푸바오를 아끼며 함께 놀아주는 모습을 보며 자연스레 관심이 갔다"며 "두 사육사가 푸바오만이 가진 매력을 잘 끌어내면서 이를 보고 유입된 팬들이 많았을 것"이라고 했다.

공처럼 데굴데굴 구르거나 천연덕스럽게 대나무, 당근을 '먹방'하는 모습, 어미 아이바오와 보여준 모녀간의 '케미' 등이 마치 사람을 연상시킨다는 반응도 많았다.

 

vkxorr

 

치열한 경쟁과 각박한 현실에 지친 이들에게 푸바오의 '귀여움'과 '순진함'이 주는 심리적 위로도 컸다.

이은희 인천대 소비자학과 교수는 "조금도 손해 보지 않으려는 이기주의가 팽배한 사회에서 심리적으로 상처받은 이들이 푸바오의 '무해함'에 위안받고 있다"며 "귀엽고 순진하게 생긴 푸바오의 모습이 이들에게 '셀링 포인트'가 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교수는 "1인 가구가 늘어나며 외로움과 고독감을 달래기 위한 감정 이입을 많이 찾고 있다"며 "푸바오가 태어나 걸음마 등 많은 것에 도전하는 과정까지 일생 전체를 함께했다는 생각에 푸바오가 떠나는 것에 더욱 마음 아파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오늘 일반 공개 마지막날…"안녕, '행복을 준 보물' 푸바오!" (naver.com)

목록 스크랩 (2)
댓글 4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클리오 X 더쿠🤎] 더 뉴트럴하게 돌아왔다!! 가장 나다운 퍼스널 브로우 <클리오 킬 브로우 오토 하드 브로우 펜슬(UPGRADE)> 체험 이벤트 1503 04.16 70,428
공지 ▀▄▀▄▀【필독】 비밀번호 변경 권장 공지 ▀▄▀▄▀ 04.09 296,246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2,774,696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3,560,509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0,092,221
공지 성별관련 공지 (언급금지단어 필수!! 확인) 16.05.21 21,044,695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3 21.08.23 3,331,160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14 20.09.29 2,152,678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36 20.05.17 2,880,418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53 20.04.30 3,439,197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글쓰기 권한 포인트 상향 조정) 1236 18.08.31 7,816,830
모든 공지 확인하기()
2386120 이슈 ‘용준형♥’ 현아 “나는 왜 매번 연애 걸리지?” 18 07:56 845
2386119 유머 드디어? 한국 요리 잡채를 만든 인스타 495만 팔로워 꼬맹이 셰프.short 6 07:50 1,395
2386118 이슈 라이브로 리허설 하면서 마이크 체크 하는 서현 5 07:46 877
2386117 기사/뉴스 "연예인도 인간"…보아 이어 려욱까지, 악플 더이상 못 참아! [엑's 이슈] 5 07:41 387
2386116 이슈 1년 전 오늘 발매♬ 히나타자카46 'One choice' 07:38 61
2386115 이슈 [Cover] 비비지 신비 - 산책 (보고싶은 모두에게) 2 07:31 615
2386114 기사/뉴스 故 문빈, 오늘 1주기…언제나 하늘에서 빛날 달빛 14 07:21 1,741
2386113 이슈 나도 욕할때마다 이렇게 혼나고싶어.twt 1 07:19 1,401
2386112 정보 신한플러스/플레이 정답 12 07:18 446
2386111 이슈 황민현 신승호 김도완 인생네컷 13 07:15 2,371
2386110 이슈 H.O.T. 에쵸티 행복 라이브 (18~20살시절) 10 07:15 813
2386109 기사/뉴스 예산 없어 '한국영화의 밤' 행사 못 하는 영화 강국? 21 07:08 1,473
2386108 이슈 유아인에 프로포폴 불법처방 의사들, 1심서 잇따라 유죄 7 07:07 1,026
2386107 이슈 가수랑 같이 전역한 거 아니냐는 반응 많은 팬덤의 응원소리 수준 4 07:04 2,033
2386106 유머 😺어서오세요 오전에만 운영하는 치즈냥 식당입니다~ 8 06:36 517
2386105 이슈 18년 전 오늘 발매♬ AI 'Believe' 06:30 366
2386104 이슈 너무나도 폭룡스러운 에이티즈 코첼라 사자후 모음 2 06:27 871
2386103 이슈 박보영이 임영웅 콘서트 티켓팅에서 받은 대기번호 ㄷㄷ 52 06:24 9,268
2386102 유머 생선으로 까르보불닭 받고 감동해서 우는 외국아이 🎁 30 06:13 5,110
2386101 이슈 숙제를 마지막까지 남겨뒀을 때 가족과 나 자신의 반응이란 주제로 연구한 학생 5 06:12 2,3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