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기사/뉴스 "이수만 풋옵션"…54% 비싸게 SM 주식 산 하이브, 장초반 약세[핫종목]
8,495 2
2024.02.29 10:48
8,495 2

(서울=뉴스1) 문혜원 기자 = 이수만 에스엠엔터테인먼트(041510)(이하 SM) 전 총괄 프로듀서가 주식매수청구권(풋옵션)을 행사한 가운데 하이브(352820)와 SM 주가가 동반 하락하고 있다.

 

29일 오전 9시 47분 SM은 전날 대비 1600원(2.01%) 내린 7만 7900원에 거래되고 있다. 하이브도 전날 대비 2000원(0.99%) 내린 20만 원에 사고 팔리고 있다.

 

전날 하이브는 장 마감 이후 SM 주식 86만 8948주를 1042억 7360만 원에 추가 취득한다고 공시했다.

 

하이브 관계자는 주식 취득의 목적에 대해 “이수만의 주식매수청구권(풋옵션) 행사에 따른 주식 취득”이라고 밝혔다.

 

풋옵션 행사 가격은 12만원으로 현재 SM 주가(7만 7900원)와 비교했을 때 약 54%가량 높다.
 

생략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421/0007382269

 

 

UMhouq

HLHjuY

 

목록 스크랩 (0)
댓글 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클리오 X 더쿠🤎] 더 뉴트럴하게 돌아왔다!! 가장 나다운 퍼스널 브로우 <클리오 킬 브로우 오토 하드 브로우 펜슬(UPGRADE)> 체험 이벤트 1224 00:09 17,787
공지 ▀▄▀▄▀【필독】 비밀번호 변경 권장 공지 ▀▄▀▄▀ 04.09 160,915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2,692,297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3,435,122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0,019,308
공지 성별관련 공지 (언급금지단어 필수!! 확인) 16.05.21 20,957,561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2 21.08.23 3,302,392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14 20.09.29 2,112,100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35 20.05.17 2,852,367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52 20.04.30 3,411,643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글쓰기 권한 포인트 상향 조정) 1236 18.08.31 7,785,898
모든 공지 확인하기()
2383692 이슈 영어로 말할때와 한국어로 말할때가 다른 라이즈 앤톤 16:57 0
2383691 유머 중국의 에버랜드 하이디라오 16:56 391
2383690 기사/뉴스 ‘30km 도로서 83km 만취 운전’ 사망사고 40대 징역 2년 2 16:55 106
2383689 기사/뉴스 방심위, '윤 대통령 발언 논란' MBC 과징금 3천만 원 의결 5 16:54 149
2383688 기사/뉴스 음주 교통사고 내고 서울숲으로 도망‥40대 남성 붙잡혀 2 16:52 354
2383687 이슈 김종현 인스타 업뎃(안경 그리고 벚꽃).jpg 6 16:51 666
2383686 기사/뉴스 이혼 후 양육비 털어 벤츠 산 엄마…‘돈 없어서’ 아들은 차에서 재웠다 13 16:51 1,422
2383685 기사/뉴스 "쿠팡 이탈 고객 잡아라"‥신세계·네이버 파격 할인 5 16:50 484
2383684 이슈 루이와 푸의 데칼코마니 🐼🐼 16:49 657
2383683 이슈 절대 잊지못하는 말 2 16:49 208
2383682 이슈 ???: 나 약간 도믿걸처럼 생겼나..? 16:47 1,091
2383681 이슈 5/2부터 금융거래 한도계좌 거래한도 늘어남 24 16:47 2,450
2383680 기사/뉴스 15개월 딸 시신 김치통에 유기한 30대 친모 징역 8년 6개월 확정 3 16:47 377
2383679 유머 살면서 은은하게 짜증나는 순간 7 16:46 870
2383678 유머 과장님 쾅쾅 과장님 문 안열려요! 10 16:45 1,333
2383677 기사/뉴스 정기 배송 도시락서 식중독균‥1천여 개 유통 6 16:44 1,039
2383676 기사/뉴스 “사회적 파장 클 것” 여배우 대기실 불법촬영 용의자, 업계 내부인이었나 37 16:44 2,853
2383675 이슈 이 시대의 진정한 혁신 위인 진보의 아이콘 7 16:42 723
2383674 이슈 온앤오프(ONF) X QWER 'Bye My Monster' 챌린지 21 16:38 638
2383673 이슈 세월호 참사 유가족이 만든 다큐멘터리 영화 '바람의 세월' 리뷰포스터.jpg 7 16:37 1,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