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이슈 세상에서 가장 외로운 범고래 키스카
5,912 16
2023.12.11 01:48
5,912 16
WEdiYm

https://naver.me/GCaAybje


캐나다의 마린랜드에서 44년을 살았던 키스카는 3살에 포획돼서 44년을 수족관에서 살다가 자해 행동을 보이고 올해 결국 세상을 떠나게 됨


이 이야기를 고래와 나에서 봤는데 너무 슬퍼서 글 써봄


XpCyub
마린랜드 전 해양 동물 조련사였던 필은 마린랜드의 유명인사 였는데(바다코끼리 스무시와의 케미로 인기가 많아짐) 

너무 열악한 환경의 마린랜드를 보며 스무시도 점점 아파하자 마린랜드를 나와 마린랜드를 상대로 혼자 목소리를 내기 시작함


몇 년 동안 싸운 필은 큰 성과를 거두는데 캐나다에서 고래 사육 형법이 개정되면서 새로운 고래를 사육하거나 감금, 교배시키는 걸  금지할 수 있게 됨




KgKIcG

하지만 필은 여기서 멈추지 않았는데 그 이유는 11년간 혼자가 된 범고래 키스카가 2021년 부터 이상 행동을 보이기 시작했기 때문


 

mYFzzJ

zWBCAp

키스카가 유독 잘 따랐던 조련사가 있었는데 그 사람이 크리스틴

키스카의 조련사였던 크리스틴은 키스카에게 첫눈에 반한 건 아니었음 키스카는 킬러고래니까ㅋㅋㅋ(범고래가 바다의 깡패라고 함) 하지만 순하고 활발했던 키스카를 결국 사랑하게 됨 



vzUcuN

수의사가 꿈이었던 크리스틴은 우연히 마린랜드에서 일하게 된거지만 12년간 마린랜드를 떠나지 못한 건 키스카 때문이었을 정도로 키스카를 아낌



magtXx

kLvPZq
RzCHQV
OxPlkc
qrgMuO

그런 키스카가 힘들어하기 시작한건 키스카의 딸과 친구가 세상을 떠난 후



VBuMru


키스카는 혼자 있는 걸 싫어 했어서 크리스틴은 일 끝난 후에도 수족관을 떠나기가 힘들었음 키스카에게 티비 영상을 틀어주기도 함 


그런데 이런 상황에서 크리스틴은 해고를 당하게 됨


이유는 마린랜드를 상대로 목소리를 낸 필의 연인이었기 때문


 
그 후로 크리스틴은 키스카를 만날 수가 없었다고 함.....


HiGFgg
jGcFDN
FFypUR


고래와 나 보면 많은 고래 이야기들이 나옴 다른 이야기들도 슬펐는데 키스카가 유독 기억에 남아서 글 써봄ㅠㅠㅠ

영상은 웨이브에서 볼 수 있음 다른 고래 이야기도 나오니 고래에 관심있는 덬들에게 추천함


댓글 1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Nejoo x 더쿠] 빗앤붓 대표원장 박내주 브랜드 Nejoo의 돈워시 트리트먼트 #내주폼 체험 이벤트 844 02.19 47,961
공지 📢이벤트 게시판 신설 및 이벤트 공지 기능 추가 안내📢 01.05 482,063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모든 공지를 한 번씩 누르면 접기설정된 공지는 접힙니다📢] 23.11.01 861,586
공지 ☑️𝙉𝙤𝙩𝙞𝙘𝙚 포인트 내역 복구 알림 23.08.22 1,657,963
공지 더쿠 GIF 업로드 기능 오픈 및 과거 이미지 복구 관련 안내 23.07.30 1,364,464
공지 검색기능 개선 완료 공지 (23/7/9 12:50 시작단어 한번에 검색할 수 있도록 검색옵션 개선, ^옵션 삭제) 23.07.08 1,361,173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2,056,283
공지 ◤더쿠 이용 규칙◢ (7번 항목 더쿠 사이트 및 회원들에 대한 비방/조롱 및 유언비어 유포 행위 강력 제재 갱신) 20.04.29 18,933,636
공지 성별관련 공지 16.05.21 19,769,748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0 21.08.23 2,947,367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06 20.09.29 1,716,380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05 20.05.17 2,499,976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42 20.04.30 3,061,057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9번 스퀘어 저격판 사용 금지 무통보 차단 주의) 1236 18.08.31 7,365,596
모든 공지 확인하기()
2358385 이슈 키 때문에 극단적 선택한 남동생 2 19:26 783
2358384 기사/뉴스 [단독] 경제적 문제로 고통?…‘사망’ 신사동 호랭이 지인 “며칠 전 10만원 빌려가” 6 19:25 1,273
2358383 기사/뉴스 [단독] 서울남부지검 청사에서 여성 극단적 선택 시도…병원 이송 5 19:25 593
2358382 이슈 사람들한테 '가수 비비 어떻게 알게 됐냐'고 물어보면 생기는 일......................................jpg 58 19:24 1,205
2358381 이슈 FC서울 린가드 전지훈련 브이로그 1 19:22 253
2358380 기사/뉴스 성시경, 콧대 높이다 티모시 샬라메 만남 불발…"벌 받았다" 21 19:21 884
2358379 이슈 드라마 찍으면서 알바까지 한 신인배우.jpg 3 19:21 1,118
2358378 정보 덬들아~!! 오늘 꼭 챙겨먹어야 하는 것들. 3 19:20 502
2358377 이슈 19년 전 오늘 발매♬ CHEMISTRY 'キミがいる' 19:19 29
2358376 이슈 토악질나오는 의사전용 커뮤니티 글 수준.jpg 55 19:17 1,818
2358375 유머 이쯤되서 다시보는 정국 기다리다 지창욱한테 환호해주는 아미.X 4 19:17 855
2358374 이슈 (초초스압)[ 뉴진스 민지 ]원덬기준 새로운 세대의 측면의 지배자인거같음 11 19:16 718
2358373 기사/뉴스 "나 발정기인가봐" 20대 딸에 문자 보낸 50대 교회 집사 15 19:15 1,730
2358372 이슈 용감한형제 걸그룹 캔디샵 단체 자기소개 영상 1 19:15 349
2358371 기사/뉴스 노벨평화상 수상자 "우크라이나 지지? 민주주의 국가라면 응당 그래야" 19:14 170
2358370 정보 캐시워크 리비힐 1 19:14 131
2358369 이슈 르세라핌 EASY / SMART 오늘자 글포티 미포티 38 19:13 816
2358368 기사/뉴스 임창정 측 "미용실 먹튀? 연락 끊긴지 오래… 관련無" 14 19:11 2,392
2358367 유머 한국인은 효능을 좋아함 16 19:09 1,700
2358366 이슈 [뮤직뱅크] 텐 - Nightwalker, Water 무대 4 19:08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