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기사/뉴스 [단독] "지디 말고 친구가 수상해?"…경찰, 배우 B씨 마약 수사 제외
8,225 31
2023.12.01 11:36
8,225 31
wwbEay


"배우 B씨, 소환 계획 없다."


경찰이 배우 B씨를 수사 선상에서 제외했다. 그는 지드래곤과 함께 G업소를 방문한 절친. 하지만 경찰은 수사 확대 가능성을 일축했다.


인천경찰청은 '디스패치'와의 전화 통화에서 "배우 B씨는 수사 대상이 아니다. (보도에 언급된) B씨를 소환할 계획은 없다"고 선을 그었다. 


btfiYp


KBS는 지난 달 24일 <마약 투약 의심 연예인 2명 더 있다>고 단독보도했다. "K(새끼마담)씨가 마약 의심 연예인을 추가로 진술했다"며 수사 확대 가능성을 전했다. 


KBS에 따르면, K씨는 경찰 조사에서 진술을 변경했다. "지디가 마약을 하는 걸 직접 보진 못했다. B씨도 화장실에 오래 있었다. 술도 안 마셨는데 눈이 풀려 있었다"며 말을 바꿨다. 


xlBAsg


경찰은 그동안 K씨의 '입'과 '폰'에 의존한 채 수사를 진행했다. "지디가 가게(G업소)에 왔다"는 문자, "룸 화장실에 코카인이 있었다"는 진술에 따라 지디를 수사 명단에 올렸다. 


지디는 마약 의혹에 정면으로 맞섰다. 인천서에 자진 출석, 마약 정밀 검사를 (직접) 의뢰했다. 국과수 감정 결과, 모발 및 손발톱은 음성. 마약 관련 성분이 검출되지 않았다.


dctzDw


K씨는 돌연, B씨에게 타깃을 돌렸다. "지디와 함께 온 B씨의 눈이 풀려 있었다"며 마약 의혹을 제기했다. KBS는 이를 '경찰 수사 확대 가능성'으로 단독 보도했다.


경찰은 더이상 K씨의 진술에 휘둘리지 않는 모습이다. 인천청은 "이름이 나왔다고 다 소환하는 건 아니다"면서 수사 확대 가능성을 일축했다. 


경찰은 그동안 K씨 진술에 의존해 연예인을 포토라인에 세웠다. 이선균과 지디가 국과수 감정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아 수사 동력을 잃은 상태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now/article/433/0000099280






댓글 3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포레스트 x 더쿠☀] 슬로우에이징의 시작 🌲포레스트 <초록병 세럼 & 에센스 선크림> 체험 이벤트 340 00:10 10,163
공지 📢이벤트 게시판 신설 및 이벤트 공지 기능 추가 안내📢 01.05 474,673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모든 공지를 한 번씩 누르면 접기설정된 공지는 접힙니다📢] 23.11.01 854,521
공지 ☑️𝙉𝙤𝙩𝙞𝙘𝙚 포인트 내역 복구 알림 23.08.22 1,650,962
공지 더쿠 GIF 업로드 기능 오픈 및 과거 이미지 복구 관련 안내 23.07.30 1,357,383
공지 검색기능 개선 완료 공지 (23/7/9 12:50 시작단어 한번에 검색할 수 있도록 검색옵션 개선, ^옵션 삭제) 23.07.08 1,354,171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2,049,453
공지 ◤더쿠 이용 규칙◢ (7번 항목 더쿠 사이트 및 회원들에 대한 비방/조롱 및 유언비어 유포 행위 강력 제재 갱신) 20.04.29 18,920,383
공지 성별관련 공지 16.05.21 19,758,394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0 21.08.23 2,942,509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06 20.09.29 1,711,553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05 20.05.17 2,495,119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42 20.04.30 3,056,216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9번 스퀘어 저격판 사용 금지 무통보 차단 주의) 1236 18.08.31 7,359,661
모든 공지 확인하기()
2357610 이슈 2024년이 '14%' 진행됐습니다 22:24 63
2357609 유머 공익광고 성우가 타짜 더빙을 하면 22:23 70
2357608 정보 독도 일본 땅임?? 22:22 514
2357607 이슈 홍대 아디다스 매장에 걸린 이정후 새광고 3 22:22 638
2357606 이슈 3년 전 오늘 발매된_ "Don't Call Me" 1 22:22 44
2357605 이슈 [와글와글 지락실] 미미 면허 딸 생각 없었는데 세사람의 열정에 얼떨결에 손을 올리는 과정.twt 22:22 216
2357604 이슈 르세라핌 EASY 스텝 챌린지 4 22:21 306
2357603 기사/뉴스 약국 차릴 때 병원에 돈 안 내도 된다...‘병원지원금 관행 금지법’ 통과 3 22:21 353
2357602 이슈 엄정화가 말해주는 서핑과 인생 이야기 ㅠㅠ 2 22:21 349
2357601 이슈 실시간 밀라노 패션위크 프라다 쇼 참석한 김태리 22:21 382
2357600 이슈 쾌감 쩌는 오늘자 동방신기 댄스브레이크 22:21 96
2357599 기사/뉴스 호주에서 부동산 사기당한 kb증권 22:20 562
2357598 기사/뉴스 👨‍⚖👩‍⚖미국 법원 : 응 시험관 아기 시술을 위한 냉동배아도 생명이야~🤷‍♂️🤷‍♀️ 3 22:20 453
2357597 이슈 버추얼 아이돌 플레이브의 움파룸파 챌린지 2 22:19 257
2357596 이슈 잠시 후 방송하는 나솔사계 예고 1 22:19 296
2357595 이슈 경찰서 앞에 나타난 학생들 13 22:16 749
2357594 이슈 빡친 한화 편파 중계 비제이 16 22:15 1,635
2357593 이슈 의외로 여고괴담 두 번째 이야기에서 주인공 역할이었던 캐릭터. 5 22:13 1,291
2357592 이슈 미소녀만화주인공 같다던 그때 그 단발머리 김유정 8 22:13 1,166
2357591 이슈 고유 수용성 감각 1 22:13 3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