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기사/뉴스 [단독]80년대생 임원도 `권고사직`…미래에셋 구조조정 칼바람
3,253 25
2023.11.28 17:41
3,253 25

연말 인사철을 맞아 금융투자업계 세대교체가 본격화하는 가운데 업황 부진 부담까지 더해지며 구조조정 칼바람이 거세지는 분위기다. 특히 일부 운용사에서는 '젊은 피'에 속하는 1980년대생 임원이 권고사직을 당하면서 업계의 불안감도 커지고 있다.

 

28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미래에셋자산운용에서는 최근 정기인사에서 1980년대생 임원이 권고사직 형태인 계약해지 통보를 받았다.

 

해당 임원은 지난 2021년 11월 인사에서 본부장(이사대우)으로 승진해 2년여간 총 2조5000억원 규모의 펀드를 운용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1981년생 만 42세로 젊은 나이지만 구조조정의 바람을 피해가지는 못한 셈이다. 이 소식을 들은 전현직 임직원 역시 술렁이고 있다는 게 관계자의 전언이다.

 

앞서 미래에셋그룹은 지난 달 창립 멤버인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회장이 2년 만에 일선에서 물러난 데 이어 사장단 인사를 단행하는 등 대대적인 조직개편에 나섰다.

 

이 과정에서 30% 안팎의 임원이 교체됐고 1970년생 일부가 물러난 것으로 알려졌다. 1970년대생은 40대 중반에서 50대 중반이다.
 

후략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29/0002839963?sid=101

댓글 2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 VDL & 더쿠 ] 베이스 맛집 VDL <커버스테인 파운데이션 & 치크스테인 블러셔> 2종 체험 이벤트 1281 02.26 56,606
공지 📢이벤트 게시판 신설 및 이벤트 공지 기능 추가 안내📢 01.05 583,902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모든 공지를 한 번씩 누르면 접기설정된 공지는 접힙니다📢] 23.11.01 963,127
공지 ☑️𝙉𝙤𝙩𝙞𝙘𝙚 포인트 내역 복구 알림 23.08.22 1,730,904
공지 더쿠 GIF 업로드 기능 오픈 및 과거 이미지 복구 관련 안내 23.07.30 1,438,299
공지 검색기능 개선 완료 공지 (23/7/9 12:50 시작단어 한번에 검색할 수 있도록 검색옵션 개선, ^옵션 삭제) 23.07.08 1,454,222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2,143,599
공지 ◤더쿠 이용 규칙◢ (7번 항목 더쿠 사이트 및 회원들에 대한 비방/조롱 및 유언비어 유포 행위 강력 제재 갱신) 20.04.29 19,076,348
공지 성별관련 공지 16.05.21 19,904,612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0 21.08.23 2,997,402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08 20.09.29 1,767,667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07 20.05.17 2,550,267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43 20.04.30 3,111,127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9번 스퀘어 저격판 사용 금지 무통보 차단 주의) 1236 18.08.31 7,427,369
모든 공지 확인하기()
2365465 이슈 보아 3월 말 싱글로 컴백, 뮤비 촬영 완료 1 18:53 60
2365464 이슈 감자탕집 합석 요청하다 거절당한 40대 아재 5 18:52 738
2365463 유머 "파묘요!!!!!!" 1 18:50 875
2365462 이슈 청첩장을 받았는데 컨셉이 로판인 것에 대하여 4 18:49 1,155
2365461 유머 남편이에요? 2 18:49 570
2365460 기사/뉴스 나영석 PD "배우만 섭외? 스케줄 확보 편해…예능인 1년 걸려" 1 18:49 767
2365459 이슈 노래하는 교회오빠의 정석 2 18:49 225
2365458 이슈 🐼 푸공주 퇴근합니다. 그동안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푸바오 마지막 퇴근) 52 18:48 2,009
2365457 이슈 오늘 막방한 트와이스 'One Spark' 멜론 일간 순위 추이.jpg 19 18:47 813
2365456 기사/뉴스 박명수 "'해투' 의리 지키려 '삼시세끼' 캐스팅 거절, 인생 뒤집을 수 있었는데" 1 18:46 370
2365455 기사/뉴스 너 가짜지? 아니면 '이것' 해봐 18:46 302
2365454 유머 아저씨 몸에 갇힌 씨스타 3 18:45 818
2365453 이슈 해외영화나 소설보면서 막연히 로망생긴 인테리어 18 18:45 1,540
2365452 이슈 아이유 콘서트 보러 간 있지(ITZY) 멤버들 인스스 4 18:44 1,235
2365451 이슈 르세라핌 카즈하 허윤진 X NCT 태용 [TAP] 챌린지 8 18:44 401
2365450 유머 형 전여친이 넷플계정 몰래 보고 있었음 15 18:44 2,506
2365449 기사/뉴스 국민 10명중 6명 "윤석열 정부 조세재정 정책 불공정" 13 18:42 445
2365448 이슈 다음 피식쇼 게스트 : 피아니스트 이루마 8 18:41 955
2365447 이슈 자매는 닮는구나 싶어서 신기한 장다아 영상.twt 10 18:41 1,261
2365446 이슈 겟어기타 페어안무에서 아이유 만드는 라이즈 원빈 앤톤 31 18:41 1,9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