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기사/뉴스 [단독] "발리에서 생긴 일"…승리, 8박 9일 양다리 여행
105,473 1200
2023.10.04 09:50
105,473 1200
vKSQhB

다크서클이 짙어졌다. 턱밑까지 내려갔다. 고개를 숙였다. 아니, 들지 못했다. 그러다 입을 열었다. 변명을 늘어놓기 시작했다. 


승리 : 사귄다는 게… 사귄다는 거의 정의가 사실… 하


B씨 : 상대방은 만나고 있다고 생각을 하잖아. 그럼 오빠는 상대방 마음 가지고 장난치는 거야. 농락하는 거야.


승리 : 아니, 나는 근데 사귀자는 얘기를 해 본 적이 없는데…


B씨 : 남자친구라는 확신을 줬다잖아.


승리 : 근데 나는… 그래. 내가 (A씨에게) 얘기할게. 


B씨 : 오빠는 연애를 늘 그런 식으로 했어? 


승리 : 너도 알다시피 오빠는 연애를 마지막에 길게 해서...


B씨 : 다른 여자들은 다 가볍게 생각해?


승리는 더 이상 말을 잇지 못했다. 둘의 대화(녹취)는, 여기서 끝.


B씨는 곧장 짐을 쌌다. (덴파사르) 공항으로 향했다. 그리고, 한국행 비행기에 올라탔다. 2023년 9월 28일, 발리에서 생긴 일이다.

vvBoRe

◆ 꼬리가 밟혔다


승리가 '양다리'에 실패했다. 발리에서 환승 데이트를 꿈꿨지만, (마지막에) 들켰다. 


승리는 나름 치밀하게 계획을 세웠다. <A씨 발리 in -> A씨 발리 out -> B씨 발리 in -> B씨 발리 out>으로 스케줄을 짰다.  


하지만 꼬리가 길었다. A씨와 즐긴 데이트 코스를 B씨에게 그대로 적용시킨 것. 같은 숙소, 같은 식당, 같은 바다, 같은 카페… 


그러다 B씨에게 딱 걸렸다. 어디서 꼬리가 밟힌 걸까. 한 마디로, 승리가 실패할 운명이었다. A씨와 B씨는 인스타그램 친구.

fswLDW

B씨는 '디스패치'에 "A언니의 스토리를 보고 내 눈을 의심했다. 승리와 갔던 식당, 카페 사진이 (언니) 인스타에 있었다"며 그날의 악몽을 전했다. 


"같은 장소였어요. 숙소도, 식당도, 바다도, 카페도, 똑같았습니다. 순간, 소름이 돋았죠. 여자를 바꿔가며 이 동선 그대로 움직였다는 말이잖아요."(B씨)


B씨는 승리를 호출했다. 상황 설명을 요청했다. 동시에 A씨에게 연락했다. "승리 오빠랑 발리를 다녀왔냐"고 물었다. A씨가 답을 했다. "응" 


양다리 여행의 실체는, 그렇게 드러났다.

jkSOfW

◆ 양다리의 서막


승리와 A씨는 9월 1일, 공식적인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 승리가 외국 친구들에게 "오늘 A와 officially하게 사귀는 첫 날"이라고 선언한 것. 


승리는 그날 발리 여행을 제안했다. 9월 21~25일, 5박 6일 일정이었다. A씨가 고민 끝에 승낙했고, 승리는 숙소 및 항공을 예약했다.


승리와 B씨는 오래된 인연이다. 그러다 9월 7일, 우연히 마주쳤다. 거의 4년 만이었다. 승리는 반가운 마음에 B씨를 저녁 모임 자리에 초대했다.


B씨는 저녁 초대에 응했다. 그 자리에는 승리와 외국인 친구, 그리고 A씨가 있었다. B씨는 이때 처음으로 A씨와 인사했다. '맞팔'까지 맺었다. 


HSpUiw

승리는 그 이후로 계속 B씨를 만났다. 한국에 없을 때는 전화로 애정을 표현했다. 그때 발리 여행도 제안했다. 9월 25~28일, 4박 5일 스케줄. 


"4년 만에 다시 만났어요. 사실 그때 '썸'이 있었는데… 오빠가 사고를 치고, 연락이 끊어지고, 또 여친이 생겼잖아요. 그렇게 잊고 지냈는데…" (B씨)


B씨는 "오랜만에 다시 만났는데 옛날 감정이 떠올랐다"며 말을 이어갔다. 


"(뉴스에 나온) 그녀랑 완전히 헤어졌다고 말했어요. 이번에는 제대로 사귀고 싶다면서 발리 여행을 제안했어요. 저도 그 순간은 싫지 않았고요." (B씨) 


승리는 B씨에게 들이대는 순간에도, A씨를 꼼꼼히 챙겼다. B씨에게 통화하며 A씨에게 문자를 보냈다. A씨와 점심을 했고 B씨와는 저녁을 먹었다.

EVZfsE


◆ 판타스틱 베이비


'승리투어' 타임라인이다.


우선, A씨 일정이다.


9월 21일 : 인천 OUT -> 발리 IN (승리 픽업)


9월 22일 : 골프 -> 클럽


9월 23일 : 카페 -> 바다 (노을) -> 클럽


9월 24일 : 쌀국수 식당 -> 바다 -> 클럽


9월 25일 : 발리 OUT (26일 01시 5분)



(후략)


https://n.news.naver.com/entertain/now/article/433/0000097356






댓글 120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포레스트 x 더쿠☀] 슬로우에이징의 시작 🌲포레스트 <초록병 세럼 & 에센스 선크림> 체험 이벤트 182 00:10 2,445
공지 📢이벤트 게시판 신설 및 이벤트 공지 기능 추가 안내📢 01.05 467,160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모든 공지를 한 번씩 누르면 접기설정된 공지는 접힙니다📢] 23.11.01 847,333
공지 ☑️𝙉𝙤𝙩𝙞𝙘𝙚 포인트 내역 복구 알림 23.08.22 1,644,089
공지 더쿠 GIF 업로드 기능 오픈 및 과거 이미지 복구 관련 안내 23.07.30 1,350,460
공지 검색기능 개선 완료 공지 (23/7/9 12:50 시작단어 한번에 검색할 수 있도록 검색옵션 개선, ^옵션 삭제) 23.07.08 1,347,142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2,042,673
공지 ◤더쿠 이용 규칙◢ (7번 항목 더쿠 사이트 및 회원들에 대한 비방/조롱 및 유언비어 유포 행위 강력 제재 갱신) 20.04.29 18,907,654
공지 성별관련 공지 16.05.21 19,747,216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0 21.08.23 2,937,858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06 20.09.29 1,706,908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04 20.05.17 2,490,426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42 20.04.30 3,051,565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9번 스퀘어 저격판 사용 금지 무통보 차단 주의) 1236 18.08.31 7,353,973
모든 공지 확인하기()
2356738 이슈 한국 들어왔다가 지금은 철수한 해외 디저트집들.jpg 5 02:32 463
2356737 이슈 의외로 아동학대인것 40 02:26 1,361
2356736 기사/뉴스 지수, 블랙핑크中 세번째 개인 레이블 블리수 설립 "새로운 시작" [전문] 7 02:19 744
2356735 이슈 연습생때 같이 슴콘 보러 다니던 SM내 동갑내기 라이즈 원빈과 엔위시 시온 16 02:17 836
2356734 이슈 뉴진스 노래 중에서 유일하게 데뷔 후 만들어진 노래...jpg 10 02:13 1,690
2356733 이슈 악역 전문 배우의 요즘 근황.gif 9 02:09 2,079
2356732 유머 누군가 독기를 묻거든 고개를 들어 Boa를 보게 하라 13 02:08 1,479
2356731 이슈 샤워하면서 소변 보시나요???? 47 02:05 1,845
2356730 이슈 팬한테 귀엽게 편지 받는 비비지 엄지 1 02:04 289
2356729 팁/유용/추천 소프트 아이스크림 안 넘어지게 쌓는 법 11 02:02 1,732
2356728 이슈 음료수계 7대 마이너.jpg 83 01:57 3,373
2356727 이슈 노래 제목이 아쉽다는 반응 많았고 노래 제목 때문에 숨어듣는 사람들도 있었던 걸그룹 노래 6 01:56 1,639
2356726 기사/뉴스 ‘네카라쿠배당토’ 중 지난 1년 동안 가장 많이 성장한 앱은? 15 01:54 1,232
2356725 유머 대한민국 악플피해 GOAT인 문희준의 악플 대처 01:54 658
2356724 이슈 05년생 일본인이 나도 모르는 트로트를 안다..... 3 01:41 1,461
2356723 이슈 카리나 인스스 업뎃.jpg 7 01:40 1,677
2356722 이슈 보그 리더 : 2024 우먼 나우 👑⛸️🥀 김연아 12 01:38 1,209
2356721 유머 얼결에 개판이 된 MCU의 유일한 희망 등극(ㄱㅅㅍ) 6 01:37 2,089
2356720 이슈 롤링스톤지 선정 21세기 최고의 오스카 작품상 순위 35 01:32 1,855
2356719 이슈 치매개 돌보는 고양이 40 01:32 2,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