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기사/뉴스 [단독]박수홍 부부 명예훼손 재판, ‘비공개’ 진행…“사생활 노출 및 언론플레이 우려”
3,904 6
2023.03.20 09:37
3,904 6
https://img.theqoo.net/grwWQ


방송인 박수홍 부부를 상대로 확인되지 않은 주장을 일삼아 명예훼손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허위 유튜버에 대한 3차 공판이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재판에서 부부의 사생활을 다루는 데다가 앞선 또 다른 재판에서 박수홍의 전 연인에 대해 여과되지 않은 정보가 공개되는 등 재판 외적으로 ‘언론플레이’가 벌어지는 것을 막기 위함이다. 아울러 박수홍은 이날 방송 스케줄 관계로 증인으로 참석하지 않는다.

20일 오후 서울동부지법 형사6단독(박강민 부장판사) 심리로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 강요미수, 모욕 혐의를 받는 허위 유튜버에 대한 세 번째 공판이 진행된다. 당초 박수홍과 그의 아내 김다예 씨는 이 재판의 증인으로 출석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박수홍의 변호인 측은 지난 17일 담당 재판부에 비공개를 신청하고 증인 불출석사유서를 제출했다. 박수홍 부부의 법률 대리를 맡고 있는 노종언 변호사는 20일 오전 "이번 재판에서는 이 유튜버가 박수홍 부부를 향해 일삼던 허위 사실을 다시 한번 언급할 수밖에 없고, 이를 반박하는 증거 자료에도 부부의 사생활이 담길 수밖에 없다. 이런 부분이 언론을 통해 노출되는 것은 적절치 않다고 판단해 ‘비공개’를 요청했고, 특별한 사유가 없는 한 재판부에서 이를 받아들일 것으로 보인다 "고 밝혔다.

이는 지난 15일 열린 박수홍 친형 내외의 횡령 관련 공판에서 벌어진 일과도 연관이 된 것으로 분석된다. 당시 친형 측 변호인은 박수홍을 상대로 한 증인 심문 과정에서 그의 과거 연인의 실명을 여과없이 노출했다. 이에 박수홍이 "횡령 혐의 본질과 상관없이 나를 흔들려는 의도로 보인다. 충분히 가릴 수도 있었는데 왜 공개하는가. 비열하다"고 언성을 높였고, 이는 언론을 통해 보도됐다. 결국 재판을 활용한 피고 측의 이런 식의 언론플레이가 또 다시 반복되는 것을 막기 위해 비공개를 요청했다는 분석에 무게가 실린다.

이 날 공판에는 김다예 씨만 증인으로 출석한다. 박수홍은 현재 출연 중인 TV조선 ‘조선의 사랑꾼’ 촬영 스케줄로 인해 불참한다.

노종언 변호사는 "김다예 씨는 이번 사건의 당사자지만 공인이 아니기 때문에 별도의 질의응답은 받지 않을 것"이라며 "객관적 증거를 토대로 성실히 증인 심문에 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박수홍은 지난 2021년 8월 허위 사실을 유포한 유튜버를 명예훼손, 강요미수, 모욕 등의 혐의로 고소했다. 이 사건은 지난해 6월 검찰에 사건이 송치됐고 같은 해 10월 검찰 측은 "혐의가 인정된다"며 불구속 기소했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021/0002562149
댓글 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메디패치 x 더쿠🩹] 진정한 스팟케어를 위한 동국제약 마데카 메디패치 3종 체험 이벤트 615 02.27 44,826
공지 📢이벤트 게시판 신설 및 이벤트 공지 기능 추가 안내📢 01.05 580,382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모든 공지를 한 번씩 누르면 접기설정된 공지는 접힙니다📢] 23.11.01 959,606
공지 ☑️𝙉𝙤𝙩𝙞𝙘𝙚 포인트 내역 복구 알림 23.08.22 1,728,050
공지 더쿠 GIF 업로드 기능 오픈 및 과거 이미지 복구 관련 안내 23.07.30 1,435,340
공지 검색기능 개선 완료 공지 (23/7/9 12:50 시작단어 한번에 검색할 수 있도록 검색옵션 개선, ^옵션 삭제) 23.07.08 1,450,859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2,140,291
공지 ◤더쿠 이용 규칙◢ (7번 항목 더쿠 사이트 및 회원들에 대한 비방/조롱 및 유언비어 유포 행위 강력 제재 갱신) 20.04.29 19,069,405
공지 성별관련 공지 16.05.21 19,898,692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0 21.08.23 2,995,019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08 20.09.29 1,765,199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07 20.05.17 2,547,875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42 20.04.30 3,108,770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9번 스퀘어 저격판 사용 금지 무통보 차단 주의) 1236 18.08.31 7,424,311
모든 공지 확인하기()
2365034 정보 (파묘) 한 눈에 짤로 보는 대살굿의 역사 1 08:39 330
2365033 이슈 29년 전 오늘 발매♬ SMAP 'KANSHAして' 08:32 26
2365032 정보 신한플러스/플레이 정답 2 08:32 128
2365031 유머 오나라와 띠동갑, 띠띠동갑, 띠띠띠동갑 4 08:31 1,024
2365030 이슈 2000년대 그 감성으로 사진 찍은 snl크루들 13 08:30 775
2365029 유머 친구한테 (원피스) 버기 배우 사진 보여주면서 이사람이 버기 실시판 담당이야 라고 했더니 친구가 하는 말 2 08:27 1,104
2365028 유머 하 근데 진짜 웃기긴 하다 13 08:24 1,331
2365027 기사/뉴스 [단독]의사 총궐기에 제약사 직원 동원? 정부 "강요죄 검토" 10 08:21 756
2365026 이슈 고려거란전쟁 양규 부산통시절.ytb 08:21 300
2365025 유머 SNL 종영 준비함? 10 08:13 2,379
2365024 유머 올리브영 칼퇴사 한 이유.twt 6 08:11 3,344
2365023 정보 파묘요 세번 외치는 건 조상님 집 무너지니까 놀라지 말라고 알리는것과.x 18 08:10 2,179
2365022 이슈 파묘 의뢰인 박지용 의외의 과거.jpg 19 08:05 2,973
2365021 이슈 오늘 새벽 난리난 레알마드리드vs발렌시아 경기 황당한 종료 타이밍 .X 14 08:00 1,926
2365020 기사/뉴스 국토 30% 보호지역 설정해야 하는데 그린벨트 해제…'정책 충돌' 6 07:57 826
2365019 이슈 가는 날까지 작품 열심히한 아티스트 6 07:55 2,780
2365018 기사/뉴스 "내 딸 빼고 다 명품 패딩"…이지혜도 두손 두발 다 들어 35 07:45 4,788
2365017 이슈 14년 전 오늘 발매♬ miwa 'don't cry anymore' 1 06:36 517
2365016 이슈 미친듯이 알티타는중인 한소희 7초짜리 영상 22 06:28 6,457
2365015 이슈 기미독립선언서에 대한 새로운 해석 172 06:18 14,2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