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이슈 환승연애2 진실게임 Q&A 정리
62,460 243
2022.10.14 22:48
62,460 243
https://img.theqoo.net/CnxSM

나언 -> 해은

Q. 현규를 어떻게 생각하는지?

A. 첫인상은 내 스타일이 아니었다. 잘생긴 스타일 안좋아해서. 데이트 할수록 더 좋아지는 것 같다.



https://img.theqoo.net/LRzPE

지수 -> 희두

Q. 나연에 대한 현재 마음이 어떤지?

A. 노코멘트



https://img.theqoo.net/zumTE

희두 -> 해은

Q. 지금 규민에 대한 마음이 어떤 상태인지?

A. 현규가 와서 너무 설레고 좋은 데이트도 많이 하고 있는데 규민이라는 그림자가 나에겐 크다. 오래 만나기도 했고. 갑자기 현규한테 설레는 게 이래도 되나 싶고 반반의 기로에서 혼란스럽다.



https://img.theqoo.net/RrczB

지연 -> 희두

Q. 내가 데이트 상대로 현규를 지목했는데 왜 나에게 물어봤는지? 오빠(희두)를 선택할 줄 알았는지?

A. 바보 같아서. 현규에게 마음이 없는 걸 아는데 왜 현규를 골랐나 싶어서. (지연 대답 : 희두와 나연의 관계가 너무 견고해 보여서)



https://img.theqoo.net/nBbxH

규민 -> 희두

Q. 가장 좋았던 데이트는?

A. (지연이와) 빠지 갔을 때

- 지연 질문 : 나에게 했던 말 다 진심이었지? 난 다 진심이었어.
- 희두 대답 : 응



https://img.theqoo.net/VNcaW

나연 -> 규민

Q. 우리 둘 다 (우리 사이를) 서로 정리하고 있다고 느꼈는데 그게 나 때문인지, 오빠 때문인지

A. (정리한 적은 없지만) 그 둘 중에 고른다면 너 때문인 것 같다.



https://img.theqoo.net/TuzJb

태이 -> 나연

Q. 여기서 제일 잘 되고 싶은 사람은?

A. 노코멘트



https://img.theqoo.net/TDcrx

지연 -> 현규

Q. 해은의 사랑스러운 부분 3가지

A. 밝고 사려깊고 예쁘다.



https://img.theqoo.net/FBREA

해은 -> 규민

Q. 나와 나연이가 친하게 지내고 내가 보고있는 걸 알면서 나연이에게 직접적으로 표현하는 모습을 보인 것에 대해 나는 전혀 고려하지 않고 하고 싶은대로 한 것인지 마음이 궁금하다.

A. 신경쓰이긴 했고 그래서 행동할 때 조심했다. 그렇지만 내가 그렇게까지 해야한다고 생각하지는 않는다.




https://img.theqoo.net/qjtlv

태이 -> 해은

Q. 여태까지 자의 없이 데이트를 했는데 오늘 현규와의 데이트에 자의가 섞여 있었는지.

A. 오늘 데이트는 완전 자의다. X 제외라 너무 쉬웠다. X 포함이었다면 정말 많이 고민했을 것 같다.

Q. 그럼 현재 제일 1순위는?

A. 솔직한 오늘 마음으로는 현규가 조금 더 크다.




https://img.theqoo.net/ROcyi

지연 -> 나연

Q. 태이에게 마음 있던 적이 있나?

A. 데이트 할 때 설렜다.

Q. 태이를 안은 건 술취해서 그런 건가?

A. 응. 확실히 말하면 설레서 그런건 아니다.

(태이 : 나도 그런 기억이 전혀 없다. 인터뷰 하면서 알게됐다.)




https://img.theqoo.net/nyklQ

나언 -> 태이

Q. 마지막으로 누군가와 데이트를 한다면 마음이 흔들릴 것 같은지?

A. 아니. (그동안) 문자를 보내고 싶은 사람이 없었고 거짓말로 보내고 싶지도 않았다. 난 말의 힘을 되게 믿는 사람이라 문자를 중요하게 생각했다. 나언이가 목소리만 듣고 나를 선택했을 때 경중을 따질 필요가 없어졌다. 그래서 흔들리지 않을 것 같다.




https://img.theqoo.net/rdbuG

규민 -> 지수

Q. 그동안 많이 힘들어했는데 제일 기분 좋았을 때가 언제였는지?

A. 규민이 초콜릿 사온 날




https://img.theqoo.net/WZgBp

지수 -> 규민

Q. 서로 데이트도 하고 문자도 주고 받았다가 끊어졌는데 만약 그 뒤로 내가 마음을 표현했으면 달라질 가능성이 있었는지?

A. 충분히 그랬을 것 같다.




https://img.theqoo.net/pouFX

현규 -> 해은

Q. 규민이 오늘부터 다시 호감을 표시하면 어떨 것 같은지?

A. 노코멘트




https://img.theqoo.net/kBNDB

원빈 -> 해은

Q. 데이트 상대를 정할 수 있고 한번 밖에 데이트를 할 수 없다면 누구랑 할것 같은지?

A. 한번뿐이라면 규민이랑 해보고 싶다. 기회가 너무 없어서 그래야 할 것 같다. X 대화 때도 겉도는 얘기만 했고 하루종일 보낸 적이 없어서 마음을 정하려면 X 데이트가 제일 클 것 같다.



https://img.theqoo.net/zTfMg

해은 -> 규민

Q. 내가 항상 너 때문에 울고 있는 걸 알면서도 다른 사람들이랑 교류했을 때 마음이 어땠는지?

A. 당연히 마음이 안좋았지만 적극적으로 위로할수는 없었다. 그러면 네가 더 힘들어 할 것 같아서. 마음속으로는 안쓰러웠고 생각하고 위로하고 있었다.



https://img.theqoo.net/FQxJC

현규 -> 해은

Q. 규민과 다시 만나고 싶은지?

A. 만나고 싶은지에 대한 답변만 하자면 내게 너무 큰 사람이었어서 아직은 마음이 있긴 하다.




https://img.theqoo.net/Udsdr

해은 -> 규민

Q. 처음부터 끝까지 마음이 변함없는지?

A. 변할 수도 있었을 것 같다.(과거형 강조)




해은이가 규민이한테만 질문한 이유
: 현규의 마음은 데이트를 하면서 많이 들었는데 규민과는 시간을 보낸 적이 없어서 질문을 규민이에게 다 쓸 수 밖에 없었다
목록 스크랩 (0)
댓글 24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드라마이벤트] 이정재 주연 스타워즈 시리즈! 디즈니+ 팬시사 & 미니GV with 이정재 133 05.26 15,909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3,963,125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4,703,185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1,100,294
공지 성별관련 공지 (언급금지단어 필수!! 확인) 16.05.21 22,292,450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6 21.08.23 3,710,406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18 20.09.29 2,569,722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71 20.05.17 3,263,544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60 20.04.30 3,850,192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스퀘어 저격판 사용 무통보 차단 주의) 1236 18.08.31 8,230,084
모든 공지 확인하기()
2420962 이슈 한소희 엘르 홍콩 6월호 화보 (디올) 2 02:53 281
2420961 이슈 현재 애니/만화방에서 진행되고 있는 투표...jpg 02:42 322
2420960 이슈 수면 마취전 들은 섬찟한 소리.X 32 02:30 2,439
2420959 이슈 9년 전 오늘 발매♬ back number 'SISTER' 2 02:23 118
2420958 이슈 서바이벌로 큰 성공을 거두고 후에 많은 부담감이 있던것같은 여돌 11 02:21 2,122
2420957 이슈 어제 침착맨 방송 1분요약 28 02:19 2,552
2420956 유머 챗GPT에게 뚫려버린 한국인들만 알아볼 수 있는 리뷰 작성 해결법 19 02:13 2,238
2420955 정보 월요병때문에 머리 지끈지끈거리는 두통덬들 추천 지압법❗️❗️ 3 02:06 688
2420954 이슈 장원영이 말아주는 피라미드게임 백하린(장다아) 대사 17 01:49 3,171
2420953 유머 침착맨 킹받는 율동 12 01:46 1,689
2420952 이슈 첫소절 부터 미친 권진아 - Bad news (원곡 kiss of life) 12 01:46 998
2420951 유머 나혼산 찍는 척하면 갓생 살 수 있다고 해서 20 01:45 5,312
2420950 유머 엄마 크레파스야 한달뒤에 지워져 6 01:42 2,404
2420949 유머 민심을 너무 잘아는 침착맨 43 01:35 6,432
2420948 이슈 최근 크리스틴 스튜어트 사진 3 01:32 3,715
2420947 이슈 11년 전 오늘 발매♬ 시이나 링고 'いろはにほへと/孤独のあかつき' 01:27 405
2420946 이슈 2024 F1 모나코 그랑프리 결과 36 01:26 1,562
2420945 유머 한평생 "미안하다"는 말을 해본적이 없다는 작가.jpg 49 01:26 7,110
2420944 이슈 여신이 따로없는 연세대 아카라카 아이브 리즈 12 01:25 2,288
2420943 이슈 바오가족🐼 x 라네즈 콜라보 새로운 굿즈 27 01:25 2,6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