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13만원 주고 한 인생 첫 네일아트... 이게 맞는걸까요. (사진)
79,308 638
2021.09.24 09:19
79,308 638
https://img.theqoo.net/odwcs

제가 받은 문제의 네일입니다....ㅜㅜ

요즘 코로롱시국에 밖에 나가지도 못하고

기분전환에 네일아트가 효과가 좋다고 들어
큰맘먹고 첫 네일을 받기로 했어요.

SNS에서 여러 아트들을 찾아보게 되었고,
워낙 세일러문을 좋아해 세일러문 컨셉으로
점찍어 놓았던 아트(비슷하게)로 네일을
해 주실 분을 찾고 있었어요.

(제가 하고싶던 네일 컨셉이에요)

https://img.theqoo.net/VgsmM

문의를 여러 곳 넣다가 집 근처에 한 네일샵에서
가능하다고 연락을 받았고

홍보로 올린 네일아트도 괜찮다고 생각했고,
네일국가고시 문의도 받고 계셔서
실력은 있으실거라 판단했어요.

일단 프리랜서라 시간도 조정하기 쉽지 않아
가까운 곳을 더 선호했었구요.

그리고 평소에 네일을 하는 지인분한테
제시받은 가격을 여쭤봤는데 ‘엄청 저렴한 편이다’
라고 해서 바로 예약을 하게 되었습니다.

(연장 이벤트 중 이라며 75000원+
네일아트 55000원, 총 13만원이었어요.)

(네일가격이 워낙 천차만별이라는 것은 저도
들어서 알고 있었고, 13만원이 적은 금액은 아니기에
잘 해주시라 믿고 가게되었습니다)

근데 네일아트를 시작하니…
여러 문제점이 발생하더라고요…

1. 파일이랑 큐티클 정리할 때 3번정도 피가 났어요
(제가 원래 살이 약하고, 네일 자체가
처음이라 원래 그런건줄 알았어요.)

2. 분명 드렸던 사진은 라운드인데 연장할 때
쉐입을 마음대로 스퀘어로 바꿔버리셨어요….

3. 파츠들도 완전 다르고 아트도
제가 원하던 느낌이 아니였습니다…

(파츠들 금액이 비싸다고는 들어 생략이 될거라고는
하셨지만 아예 다른 느낌의 아트가 되어버렸어요ㅜㅜ
하고싶은 아트사진 보여드리자마자 세일러문이라고
하셨으면 세일러문을 아시고계시다는게 아닌가요 ㅜㅜ)

4. 안칠해진 부분이 처음 네일을 하는 저한테도
많이 보이고, 울퉁불퉁한게 육안으로 너무 잘보였어요.
심지어 계속 두껍게 올리시는데 컨셉사진에서는
그렇게 두껍지도 않았구요.

중간에 좀 이상한것같아 이게 맞나요~? 라고
넌지시 이야기했는데 네일 원장님께서

“네일 색이 여름색이라 가을색으로 임의 변경했다
(저랑 일말의 상의도 없으셨어요)”라고 하시더라고요….
그리고 원래 이렇게 되는거래요...

일단 네일아트 자체는 다했다고하고, 계속
의아함이 들었지만 계산은 하고 나왔어요.

근데 집에오면서 아무리봐도 네일이 이상한거에요 ㅜㅜ

다른사람들 후기나 사진을 보면 이렇게 두껍고
울퉁불퉁하지 않은데 제 네일들은
열 손가락 다 그렇게 되었구요

첫 네일인데 너무 속상해요 ㅜㅜ

문의 넣어보니 환불은 어렵다고 하고
수정이랑 제거만 해주겠다해서
일단 수정 예약을 하긴 했는데

수정 받아도 이 퀄리티에서 벗어날 것 같지 않아요….

환불받고싶은데 어떻게 이야기를 해야할지
감도 잡히지 않아요 어떻게 해야할까요...
그리고 원래 네일아트가...이런건가요?

기분전환하러간건데 기분만 더 상해서 왔어요...
어디서부터 어디까지 이야기해야하는걸까요...
네일 많이 해보신분들 조언 부탁드려요ㅜㅜ

https://img.theqoo.net/PFCGP
https://img.theqoo.net/AgLPT


https://img.theqoo.net/AYHIu
https://img.theqoo.net/FLLUs
https://img.theqoo.net/WfUfl
https://img.theqoo.net/gqttY

https://img.theqoo.net/bcjej
https://img.theqoo.net/GnDYU
https://img.theqoo.net/xRPWb
https://img.theqoo.net/RiGqm
https://img.theqoo.net/MSSWw
댓글 63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 온에어관련 부탁 공지 21/09/17 자로 해제 알림 6 01.10 100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793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014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27 15.02.16 387만
공지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439 08.23 19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2597 20.05.17 32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834 20.04.30 91만
공지 🔥🔥스퀘어 저격판으로 사용 강력 금지!!!!!!!!!🔥🔥 무통보 차단 주의!!!!!!!!!🔥🔥 1222 18.08.31 34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071924 짱구는 못말려 본 사람들 중 일부만 기억하는 짱구 여사친 15:17 6
2071923 유미의세포들 시즌2 촬영 중인 안보현 피오 목격짤jpg ㅅㅍㅈㅇ 7 15:17 309
2071922 부산에 있다는 목욕탕.jpg 9 15:15 564
2071921 대구가 25년까지 폭탄 공급예정인 이유 5 15:13 902
2071920 요즘 청소년이 사용하는 비하표현.jpg 45 15:12 1558
2071919 정동원, 크리스마스 콘서트 티켓 오픈 5분만 매진..막강 파워 과시 4 15:12 209
2071918 전자책의 미래 절망편.twt 10 15:11 605
2071917 전두환 고향 합천 사람들 "일해공원 명칭 변경 주민발의" 7 15:11 303
2071916 케이크 접시는 OOO로.jpg 8 15:11 592
2071915 방과후 설렘에 방청객으로 나온 프듀48 이시안 5 15:10 881
2071914 장르물 덕후 심장 제대로 저격한 쿠팡드 어느날 7 15:09 633
2071913 "심사는 (참가자에게) 종이 한 장 차이로 조언이 되고 독이 될 것" 1 15:09 356
2071912 제가 일하면서 엄청 잘못한건지 모르겠어요 49 15:08 1790
2071911 매트릭스  1편 12월9일 재개봉 확정! 6 15:06 199
2071910 [옷소매 붉은끝동] 기존나쎔과 유리멘탈의 대화 2 15:05 1560
2071909 [옷소매 붉은 끝동] 남녀주인공의 마음을 감귤로 빗대어 표현하여 더욱 여운남는 대사 10 15:05 841
2071908 꼴지팀이었음에도 팬덤 결집시키고 떡상시킨 대구fc 전설의 시작이었던 사건 4 15:05 441
2071907 애기랑 댕댕이 뽀뽀❣️ 10 15:04 628
2071906 ???: 공룡알 먹을래? 마시멜로우 먹을래? 덬들의 선택은? 31 15:02 1284
2071905 잠실야구장 재건축에 양키스타디움 & 토트넘핫스퍼스타디움 설계기업 참여.gisa 16 15:01 8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