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정보 작가가 되고싶다면? 일단 써라.
22,738 644
2020.05.15 04:17
22,738 644







아마추어들이 영감을 기다리는 동안, 우리 프로들은 일어나서 일하러 간다. (스티븐 킹)



매일 글을 써라. 강렬하게 독서해라. 그리고나서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한번 보자. (레이 브래드버리)



가능한 한 자주 글을 써라. 그게 출판될 거라는 생각으로가 아니라,
악기 연주를 배운다는 생각으로. (J.B. 프리슬리)



썼을 때와 그걸 고칠 때 사이에 꽤 시간 간격을 둬라. (제이디 스미스)




LvWTG.jpg




현재 미국을 대표하는 작가 중 한명인 스티븐 킹.
글을 잘 쓰는 법에 대해 킹은 "하루에 4시간에서 6시간씩 읽고 써라.
만약 여러분이 시간을 낼 수 없다면, 좋은 작가가 될 거라고 기대하지 마라."라고 한다.
그는 매일 2000단어의 할당량을 정해 놓고 그것이 충족될 때까지 글쓰기를 멈추지 않는다고 한다.







《죽음의 무도》와 《유혹하는 글쓰기》에서 킹은 집필은 찰나의 영감이 아닌 끊임없는 노동임을 강조한다.
《사계》에 수록된 중편들도 장편쓰고 남는 시간에 틈틈이 써서 퇴고한 것이라고.
물론 종종 등장하는 압도적인 재능을 가진 천재들을 부정하지는 않는다.
그러나 과작(寡作)을 아예 이해하지 못해서,
"신이 어떤 일을 할 재능과 흥미를 주었는데 어떻게 작품을 아주 가끔씩만 발표하는지 무척 궁금해서 못 참겠다"고 썼다.



같은 책에서 킹은 "형편없는 작가가 제법 괜찮은 작가로 변하기란 불가능하고
또 훌륭한 작가가 위대한 작가로 탈바꿈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그러나 무명 시절동안 계속해서 (하루에 적어도 4시간에서 6시간을 꾸준히) 독서와 습작을 해왔을 경우
시의적절한 도움을 받으면 (기본적인 재능을 갖춘) 괜찮은 정도의 소설가도 훌륭한 소설가가 될 수 있다"고 말한다.



또한 자신이 현재 쓰고 있는 소설에 몰입할 때에는 '영감이 가득한 일종의 놀이'를 하고 있다고 생각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글을 쓰는 과정이 재미없으면 그 글은 분명 형편없는 글이 될 것이라는 자신의 신념 때문이라고.



해당 책에서 스티븐 킹은 자신의 집필 과정을 묘사하는데 매일 아침에 일어나 점심 무렵까지
10페이지(낱말로 따지면 2천 단어)의 글을 쓰고 낮잠이나 다른 볼 일을 보다가
잠자리에 들기 전 그날 쓴 부분을 수정하는 것으로 하루를 마무리 하는 규칙적인 집필 습관을 유지한다고 한다.
이러한 자신의 집필 습관을 꾸준히 유지하는 비결로는 육체적인 건강을 챙기는 것과 행복한 결혼 생활 두 가지를 꼽았다.



왜 글을 쓰느냐고 묻자, 킹은 대답했다.
"그에 대한 답은 상당히 간단하다. 다른 건 내가 할 일이 아무것도 없었다.
나는 이야기를 쓰도록 만들어졌고 이야기를 쓰는 것을 좋아한다. 그래서 내가 그걸 하는 거야.
다른 일을 하는 건 정말 상상도 할 수 없고 내가 하는 일을 하지 않는 건 상상도 할 수 없다."
그는 또한 왜 무시무시한 이야기를 쓰는 이유를 묻는 질문을 종종 들었고 킹은 대답했다 "왜 내게 선택권이 있다고 생각해?"





하루에 3-4시간 동안 글을 쓴다. 하루에 2000-3000 단어를 쓴적도 있었지만, 지금은 1000단어 정도 쓴다고 한다.

















너무나도 간단한 진리지만, 꾸준히 지키기 어려운...


1. 분량을 정해놓고 매일 쓰라는 것.


2. 시간이 지나서 퇴고를 한번 해보라는것.






댓글 64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5- 5)항목 확인 및 주의요망] 04.29 43만
전체공지 [새로운 기능 적용 알림 - 04/23 스크랩 분류 기능 적용] 19.05.21 46만
전체공지 🚨🚨🚨🚨🚨🚨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543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05 15.02.16 253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137 04.30 8.8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81 18.08.31 20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62439 어느 초딩이 학교가 빨리 가고 싶었던 이유 14:51 20
1562438 오상진이 신문기사 읽어준다…네이버, 새 AI앵커 적용 1 14:51 40
1562437 윤미향 "탈북 여종원들과 담소만 나눠, 월북권유 보도는 허위" 14:51 25
1562436 슈스의 재질을 타고난거같은 펭수🐧 14:50 91
1562435 심리적 불안감이 많은 사람들 특징.jpg 5 14:50 180
1562434 <안녕 자두야> 몰카, 9년 전엔 괜찮았다고? 이젠 안됩니다 1 14:50 253
1562433 고어 애니의 대명사 해피트리프렌즈의 충격적인 사실 1 14:50 114
1562432 우리 커플 보니까 개그맨이랑 결혼하고 싶지? 1 14:50 120
1562431 콩고 왕자 조나단에겐 수위가 높았던 한국식 농담 10 14:49 573
1562430 트위터 마스터한 힙합 뮤지션 한요한 1 14:49 88
1562429 사무실 간식 박스 제품 모음.jpg 5 14:48 322
1562428 김희철 인스타 (15살 희범이) 6 14:48 485
1562427 에바 시리즈에 처참히 당하는 에바 2호기(극혐) 1 14:48 91
1562426 후방조심 과적트럭.gif 9 14:47 383
1562425 윤미향 "피해자 지원모금 세 차례는 모두 할머니들에 지급" 26 14:47 429
1562424 그렇게 난리더니 요새 아무도 안입는 패션 24 14:46 1139
1562423 이번주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하는 부부의세계 박선영.jpg 4 14:46 409
1562422 외국인 : 안전하다며!!!! 한국 안전하다며!!!! 38 14:46 1791
1562421 팬 아니면 의외라고 생각할 수도 있을 효연 mbti 결과 4 14:46 368
1562420 방금 보아 인스타에 올라온 사진 25 14:45 7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