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기사/뉴스 5% 적금이자 보다 3% 예금이자가 더 많다
7,847 38
2020.01.18 21:41
7,847 38
연 5% 정기적금 이자가 많을까 연 3% 정기예금 이자가 많을까.

새해가 밝았다. 젊은층의 새해 다짐 중엔 목돈 모으기가 꼭 들어간다. 특히 사회생활을 시작한 지 얼마 안 된 2030세대는 '올해 500만원을 모은다' '1000만원 모은다'는 구체적인 목표를 정하고 저축에 나서기도 한다.

본격적인 돈 모으기에 앞서 1년 간 돈을 모았을 때 얼마의 이자를 받을 수 있는 지 정확하게 알고 하면 자산관리가 더 수월할 것이다.


앞선 질문으로 다시 돌아가보자. 초보 예금자들이 헷갈려 하는 질문이다. 은행에서 3% 1년 짜리 정기예금에 가입한 경우와 5% 1년 짜리 정기적금에 가입한 경우 중 어느 쪽이 더 많은 이자를 챙길 수 있을까. 숫자로만 보면 5% 짜리 적금 이자가 더 많을 것 같지만 실제는 예금 이자가 더 많다.

예를 들어, 매달 83만원씩 12개월 간 5% 적금을 부을 경우 원금 996만원에 세전이자 26만9750원을 받을 수 있다. 996만원을 3% 정기예금에 1년 간 묶어둘 경우엔 세전이자 29만8800원을 챙길 수 있다.

왜 이런 차이가 날까. 이 차이를 알려면 우선 이자의 개념부터 이해해야 한다. 이자는 사전적 의미로 남에게 돈을 빌려 쓴 대가로 치르는 일정한 비율의 돈을 말한다. 다른 말로 이자는 빌려준 시간에 대한 보상이다. 이자를 계산할 땐 1년 단위로 하는 게 일반적이다.

우리가 은행 계좌에 돈을 넣어두는 건 다른 말로 은행에 돈을 빌려주는 셈이다. 이자가 거의 없는 자유입출금 통장에 있는 잔액이든, 정기예금이든 적금이든 은행에 돈을 입금해 놨다면 우리는 예금자이자 채권자가 되고 은행은 채무자가 된다.

은행은 이 돈을 기반으로 대출자에게 돈을 내어주거나 금융상품을 만들어 소비자에게 판매한다. 은행의 수익사업을 위해 예금자의 예금이 반드시 필요한 것이다. 예금자가 없으면 은행도 존재할 수 없다. 그렇기에 예금자가 맡긴 돈에 시간의 가치를 부여해 일정 금액의 이자를 지급하는 것이다.

앞서 말했듯이 우리나라 이자는 ‘연’ 단위로 계산한다. 통상 적금 이자는 예치기간에 따라 일할계산한다. 한 은행의 적금 상품설명서를 보면 ‘이자는 입금된 건 별로 예치기간만큼 약정된 금리를 적용해 지급한다’고 적혀 있다. 입금된 원금과 기간을 고려해 이자를 지급한다는 얘기다.

적금 계산법은 다음과 같다.

적금 이자=(회차별 입금금액*약정금리*예치일수/계약일수)*약정개월수

식이 좀 어려울 수 있는데 연 2%짜리 12개월 만기 적금에 첫 달 50만원을 넣었다면 첫 달에 해당하는 이자는 1만원(50만원*0.02*365/365)인 반면, 마지막 달 50만원에 대해 받는 이자는 약 850원(50만원*0.02*31/365)이라는 의미다. 1년 이자는 1개월차에 넣은 돈의 이자부터 12개월차에 받는 이자를 모두 합산해 계산된다. 여기에 이자소득세(14%)와 농·어촌 특별세(1.4%)를 떼면 순수 이자는 5만4990원이다.

정기예금 계산법은 좀 더 단순하다. 시중은행 연 단리 2%짜리 예금에 600만원을 1년 동안 넣어두면 이자 12만원이 나온다. 세후 이자는 10만1520원이다.

복리 이자 계산법도 있다. 일정기간 마다 원금과 이자를 합산하고 이것을 새로운 원금으로 계산하는 방법을 복리라고 한다. 50만원씩 1년 간 복리 2% 적금을 넣는다고 하면 1년 뒤 세후 6만5399원의 이자를 받는다. 납입하는 기간이 길어질수록 단리보다 복리 이자가 훨씬 커지기 때문에 복리 적금상품에 가입하는 게 좋다. 다만 복리 상품을 판매하는 금융사가 적다.

복리 계산법은 ‘원금*(1+이자)의 기간제곱’으로 표현한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목록 스크랩 (0)
댓글 3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LG생활건강💕] 모공고민 싹-! <케어존플러스 P-케어 모공탄력 세럼> 체험 이벤트 362 07.18 38,570
공지 더쿠 이미지 서버 gif -> 동영상 변환 기능 적용(GIF 원본 다운로드 기능 개선) 07.05 371,232
공지 ▀▄▀▄▀【필독】 비밀번호 변경 권장 공지 ▀▄▀▄▀ 04.09 1,493,008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5,176,593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6,304,203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2,534,888
공지 [필독]성별관련 공지 [📢언금단어 사용 시 무통보 차단📢] 16.05.21 23,808,621
공지 정보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749 21.08.23 4,128,752
공지 정보 나는 더쿠에서 움짤을 한 번이라도 올려본 적이 있다 🙋‍♀️ 225 20.09.29 3,075,296
공지 팁/유용/추천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398 20.05.17 3,701,238
공지 팁/유용/추천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72 20.04.30 4,244,480
공지 팁/유용/추천 스퀘어 공지 [스퀘어 저격판 사용 무통보 차단 주의!!!!!!!!!!!!!] 1236 18.08.31 8,750,168
모든 공지 확인하기()
2461828 기사/뉴스 버버리, 럭셔리 포기?…"덜 부유한 고객 타깃할 것" 12:12 55
2461827 유머 식사매너 좋은 강아지들 12:11 123
2461826 유머 T1팬이 도란계란빵이랑 킹겐쿠키 훔쳐먹었다함 6 12:10 461
2461825 유머 이정은배우 스타워즈나왓으면 좋겠다 2 12:09 437
2461824 이슈 궁댕이시원하게 못긁어서 답답한 푸바오gif 2 12:09 380
2461823 유머 인싸 정상 씹덕 판별법.x 7 12:02 767
2461822 정보 토스 행퀴 25 12:02 837
2461821 기사/뉴스 인도 최대 도시 뭄바이서 폭우로 건물 일부 붕괴…1명 사망 12:01 287
2461820 이슈 켈리와의 작별 인스타 올린 LG 트윈스 선수들 5 12:01 916
2461819 이슈 아이폰15프로 vs 16프로 사이즈, 무게 비교 19 11:56 1,783
2461818 이슈 지금 보니 너무나도 어렸던 짱구의 유치원 선생님들 16 11:54 2,145
2461817 유머 치킨 월드컵.jpg 7 11:52 944
2461816 유머 발과 개가 젖는게 싫었던 사람.twt 20 11:50 2,742
2461815 이슈 이은지 외국인컨셉인데 외국어못알아듣는거 ㅈㄴ웃겨서눈물님.twt 24 11:48 2,590
2461814 이슈 모델달란트 쩐다는 이번 얼루어 화보 있지 예지 18 11:46 2,459
2461813 유머 이영지의 연예인병 원천차단법 7 11:44 2,650
2461812 유머 머리하러 갔는데 이발사가 남인도 출신 액션배우였다 3 11:43 1,747
2461811 이슈 네이트판) 말실수 때문에 파혼했어요 130 11:41 18,009
2461810 이슈 [1박2일 선공개] 과거의 나를 이겨라! 승리를 거머쥘 수 있을지?(나인우 연정훈 마지막편) 2 11:41 261
2461809 이슈 쯔양 협박 사건 타임라인 27 11:35 4,9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