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스경X이슈] 롯데, FA 포수 영입 안한다…“외국인 포수나 트레이드 모색”
1,269 39
2019.11.13 15:23
1,269 39
https://img.theqoo.net/iXjGj
이지영(왼쪽)과 김태군. 경향DB, NC 다이노스 제공

롯데가 스토브리그에 나온 자유계약선수(FA) 포수들을 영입하지 않기로 방침을 정했다.

FA자격을 얻었던 이지영이 원소속팀인 키움과 13일 3년 총액 18억원(계약금 3억원, 연봉 3억원, 옵션 최대 6억원)의 조건으로 계약을 체결했다. 시장에 남은 건 이제 NC가 원소속팀인 김태군 한 명이다.

동시에 롯데가 어떤 태도를 취할지 관심이 모아졌다. 올 시즌 최하위를 기록한 롯데의 최대 약점은 포수였다. 그러나 롯데는 이미 포수 FA 영입에서 발을 뗀 것으로 확인됐다. 롯데 관계자는 “포수 FA 영입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롯데는 강민호(삼성)가 2017시즌을 마치고 FA 계약으로 떠난 후 빈 자리를 채우지 못했다. 나종덕, 안중열 등 기존 포수들도 성장이 더뎠다. 지난해 ‘FA 최대어’인 양의지를 영입한 NC는 5강 진출에 성공한 반면 보강이 없었던 롯데는 같은 문제를 안고 시즌을 마쳤다. 때문에 롯데가 이번 시즌을 마치고 어떤 투자에 나설 지가 관심사 중 하나였다.

일단 롯데는 FA 자격을 선언한 두 명의 선수와 접촉을 했다. 이지영은 물론 김태군과도 만나 계약 조건에 대해 협상을 했다. 롯데 내부적으로 해당 선수를 영입할 수 있는 적정선을 정했다. 선수 측에 제의를 한 뒤 48시간 안에 협상이 되지 않으면 철수하기로 했다. 롯데는 이지영은 물론 김태군과도 계약 조건에서 합의점을 찾지 못했고 협상 테이블에서 물러났다.

만약의 상황을 대비해서 B·C플랜을 구상해 뒀다. B플랜은 외국인 포수 영입이다.

올 시즌 롯데는 내야수 카를로스 아수아헤로 시즌을 시작했지만 타율 0.252로 부진했다. 6월부터 대체 용병으로 뽑은 윌슨 역시 타율 0.251로 만족스러운 성적을 내지는 못했다.

그래서 롯데가 눈을 돌린 포지션은 포수 쪽이다. 앞서 올 시즌 NC가 크리스티안 베탄코트를 영입했던 사례가 있었지만 크게 성공하지는 못했다. 베탄코트는 타율 0.246으로 부진했고 지난 6월 중순 방출됐다. 롯데는 공격에 대한 비중을 줄인 ‘수비형 포수’를 영입할 계획이다.

C플랜도 구상 중이다. 트레이드로 포수를 영입할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고 있다. 20일에는 2차 드래프트도 열린다. ‘포수 매물’이 나올 수도 있다.

김하진 기자 hjkim@kyunghyang.com
댓글 3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영화 《작은 아씨들》 시사회 당첨자 발표 83 01.24 1.1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하정우x김남길 ‘2020 미스터리의 시작!’ 《클로젯》➖예매권➖ 증정 1454 01.21 3.1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63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3 16.06.07 512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67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30 15.02.16 217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9.10.04 1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42 18.08.31 18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455906 SUPERJUNIOR '2YA2YAO!' MV Teaser 12:04 3
1455905 빅스 켄의 설날 전 부치기 먹방&쿡방 유투브 브이로그 12:03 57
1455904 [단독]'5인조' 소나무, 2월 신곡 컴백..2년여만 활동 재개 1 12:03 51
1455903 올바른 손씻기 6단계 12:03 93
1455902 나무엑터스 소속 배우들의 새해 연하장 인사.jpg 7 12:01 271
1455901 비건 집사들이 종종 잊고있거나, 알면서도 무시하는것 4 12:01 444
1455900 ??? : 뭐 샤프가 바꼈어? 니네 제작년 선배들은 수능 날짜가 바꼈어!! 지진나서! 4 12:01 511
1455899 코로나 바이러스 관련 현황과 정부의 대응이 궁금하다면 꼭 알아야할 사이트 2 12:00 255
1455898 고양이 타입 포켓몬 5 11:59 471
1455897 와! 1500원짜리 김밥 미쳤다 20 11:57 2190
1455896 '슈퍼맨' 건나파블리 잠시만 안녕, 휴식 전 돌아본 1년 5개월 3 11:57 337
1455895 엄마폰(갤럭시폴드)을 냄비받침대로 사용해봤습니다 2 11:57 898
1455894 인터넷에서 혐오대상을 만드는 사람들에게 21 11:55 1120
1455893 메스타야의 밤을 장식한 '이강인 번개'...한국 팬들 '폭풍 감동' 2 11:55 326
1455892 한석규 다큐멘터리 내레이션 성우짬바 ㅠㅠ 21 11:52 1447
1455891 생각보다 시원시원한 락스타일 곡이 잘 어울리는 아이돌.ytb 11:51 309
1455890 지연 Take A Hike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ytb 11:51 178
1455889 라떼는 말이야, 이 만화가 유행했었다고 2222 18 11:50 1254
1455888 '런닝맨' 유재석 "아들 지호에게 '영어 동화책' 금지령 당해" 10 11:50 2032
1455887 [기사] 중국 '우한 폐렴' 전세계 감염 상황 24 11:48 27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