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단독] 박원숙·박소담, 알고보니 친척 관계…"연예계 절친들도 모른 비밀"
43,849 315
2019.10.21 10:24
43,849 315
https://img.theqoo.net/fVOId

[TV리포트=손효정 기자] 배우 박원숙(70)과 박소담(28)이 친척 관계로 밝혀졌다. 

21일 TV리포트 취재 결과, 박원숙과 박소담은 6촌 관계의 친척이다. 박원숙의 사촌 오빠의 손녀가 박소담이다. 다르게 표현하면, 박소담의 할아버지와 박원숙이 사촌지간이다.

6촌지간이라 하면 보통 먼 관계라고 생각이 된다. 다만, 사촌간에 왕래가 잦고 가깝게 지내면 먼 사이만은 아니다. 실제로 박원숙은 박소담을 친조카처럼 생각하고 챙긴다는 후문.

사실 본지는 두 사람이 친척이라는 사실을 오래 전 접했다. 연예계에서 이를 아는 이들이 소수에 불과했기 때문에 정확한 팩트를 확인하기까지 시간이 걸렸다.

박원숙과 박소담은 두 사람의 관계가 알려지기를 원하지 않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양측 소속사의 모든 관계자가 인지하고 있는 사실이 아니었으며, 알더라도 외부에 비밀로 했다. 박원숙과 박소담의 절친한 동료 배우들 역시 전혀 몰랐다. 이처럼 박원숙과 박소담이 '쉬쉬'한 이유는 대중의 시선 때문일 것으로 풀이된다. 만약 오해를 산다면, 박소담의 성장이 박원숙 덕분이라고 색안경을 끼고 보게 되고 실력을 있는 그대로 평가하기 어렵기 때문. 

실제로 박원숙이 박소담의 캐스팅에 관여한 적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다만, 박소담이 배우로서 작품이나 활동과 관련해 결정해야 할 일이 있을 때, 박원숙이 최종적으로 검토하고 조언을 아낌없이 해준다는 전언이다.


박원숙과 박소담은 2015년 영화 '사도'에 함께 출연한 바 있다.

앞서 알려진 연예계 6촌에는 유희열&신보라, 이정&이재훈, 故신해철&서태지, 옥주현&박형식, 강수연&김석훈, 이은미&이필립 등이 있다. 

한편, 박원숙은 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배우로 통한다. 1970년 MBC 공채 2기 탤런트로 데뷔, 드라마 '전원일기', '토지', '그대 그리고 나', '별은 내 가슴에', '보고 또 보고', '장미와 콩나물', '이브의 모든 것', '그 여자네 집' 등에 출연했다. 최근 작품은 SBS '황후의 품격'이며, 현재 MBN '모던패밀리'에 출연 중이다. 

박소담은 2013년 영화 '소녀'로 데뷔한 후, 2015년 영화 '경성학교:사라진 소녀들', '검은 사제들', 2016년 드라마 '뷰티풀 마인드',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을 통해 이름을 알렸다. 특히 올해 그는 영화 '기생충'으로 천만 배우가 됐으며, 최근에는 tvN 예능 '삼시세끼-산촌편'에 출연했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댓글 31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10월24일 추가+]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0.14 44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43 16.06.07 498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54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7 15.02.16 210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0.04 11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3번 필독! ●●●잡담성 게시물 스퀘어 올리지 말고 공지 좀 지켜주길 바라●●●) 1142 18.08.31 17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429578 시간이 흘러도 촌스럽지 않은 Kinki Kids 의 데뷔곡 3 12:36 91
1429577 새로 태어난 아기를 너무나도 사랑하는 강아지 🐶❤👶 2 12:35 373
1429576 국내 AI 인재 경쟁력 美 절반 수준... 中·日보다도 떨어져 2 12:35 78
1429575 7%대 고도성장 중국은 끝났다…내년엔 5%대로 추락 6 12:32 229
1429574 '스스로 발등 찍었다'…일본, 수출 손실 한국의 2배 34 12:24 1377
1429573 팬 : 앙콘하자...! 6 12:23 1734
1429572 마지막 팬싸 컨셉으로 디즈니 캐릭터 의상입고 온 AOA.jpg 30 12:22 2147
1429571 조선일보 전광판 중학생 해킹 사건의 진실 46 12:20 3306
1429570 오타쿠가 연애할때 오덕질을 숨기는 이유.jpg 25 12:17 2816
1429569 장성규 인스타그램 - 가요대제전 엠씨 14 12:17 1625
1429568 요즘 슼방에서 제일 안지켜지는것같은 거 15 12:16 1709
1429567 본격적으로 해외진출 시동거는것 같은 유산슬 7 12:13 1108
1429566 [속보] LG유플러스-CJ헬로 인수 승인…알뜰폰·유료방송, 이통사가 꽉 잡는다 10 12:13 1053
1429565 09년생 근황 7 12:13 1473
1429564 월 공강vs금 공강 66 12:13 1358
1429563 '뭉쳐야 찬다' "5대0으로 이긴다" 안정환 VS "쟤들은 우리 밥이야" 신태용! 6 12:11 501
1429562 아직까지도 회자되는 99년도 아카데미 작품상 논란.jpg 26 12:11 2097
1429561 VERIVERY(베리베리) 2020년 1월 7일 컴백 확정 11 12:09 572
1429560 프로듀스101 재팬 마지막평가무대 - YOUNG (일본 음원사이트 1위) 22 12:09 798
1429559 '쓰던 요금 그대로' '무료 최신폰'… 호갱님, 진실을 알려드립니다 17 12:08 12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