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그외 26에 1-2년 정도는 찍먹하면서 시간을 허비해도 괜찮은 건지 궁금한 초기
1,118 3
2024.06.14 13:58
1,118 3

난 지금 26이고 내 주변 친구들은 90프로 이상이 취업했어 대기업 교사 전문직 등등... 다들 안정적으로 삶을 꾸려나가고 있는데 나만 너무 방황하고 있는 것 같아ㅠ 졸업한지는 2년 됐는데 중간에 1년은 워킹홀리데이를 다녀왔어 귀국하고서 본격적(이지만 사실 제대로 준비하진 않았어..)으로 취준을 시작했고 상반기에 3번 중소에 취뽀를 했었어

 

1) 워라밸이 너무 극악이고, 사무실 출근했더니 실내흡연하고 그래서 퇴사갈김

2) 알고 보니 5인 미만이어서 퇴사... +기타 몇 가지 이유들...

3) 진짜 이상한 곳이었고 내 뒤로 5명 줄줄이 퇴사했음 (지금 그 회사 팀장 제외 제일 오래된 연차가 3개월)

 

여기서 1은 A업계고 2랑 3은 다른 B업계야 물론 내가 회사 보는 눈이 없는 것도 있는데...! 사실 내가 취업 희망하는 분야들이 방송/예술/공연 이쪽이라서 검색해보면 일반 회사 기준으로 요구하는 복지나 워라밸 등등은 없는 게 맞더라고 나도 그걸 알고 취준 했던 건데 그중에서도 내가 들어간 곳들이 유독 별로였던 거 같아 뭐 내 변명일 수도 있고...

 

어쨌든 이런 일을 겪고 지금 다른 곳에 일자리를 얻었어 여긴 정규직은 아니고 한 프로젝트마다 3.3 계약을 하는 거야 내가 귀국하면서 제일 먼저 해보고 싶었던 A업계-a직무고 당시에는 이쪽 일자리를 구하기 어려워서 1)에 적은 직무로 들어갔었거든 (여긴 A업계-b직무) 프로젝트가 보통 6개월 정도 걸려서 지금 일 시작하면 올해 하반기나 내년 1월까지는 이 일을 해야 해 근데 현직자 얘기도 들어보고 현재 A업계 상황을 따져볼 때, 내가 이쪽에서 오랫동안 일할 수 있을 거라는 확신은 없거든?? 내가 일하게 될 a직무가 극남초여서 여자는 높은 자리까지 가기 어렵기도 하고, 체력적으로도 힘들기도 하고... 그치만 너무 해보고 싶었던 일이라서 도전을 해보고 싶어

 

내가 궁금한 건, 그러니까 한 마디로 이 일을 계속하게 될 지 알 수 없는데 (꼴랑 6개월 한프로젝트만 하고 끝날 수도 있는뎨) 이미 올해 상반기를 그냥 흘려보낸 상태에서 이 일을 도전해봐도 괜찮은 건지? 자꾸 포기하니까 자괴감도 심하게 들고... 이렇게 올해 말까지 1년을 보내고, 만약 이쪽 일을 그만두고 다시 취준을 시작하면 또 1년 정도는 잡아야 할 텐데 그렇게 따지면 26~27살까지 총 1-2년 정도를 허비하게 되는 거잖아... 하반기에 이 프로젝트를 하게 되면 개인 시간이 거의 없어서 취준을 동시에 진행하는 건 절대 불가능하거든 ㅠ 그래서 취준을 다시 한다면 무조건 내년부터 해야 하고... 이게 나중에 업계와 직무를 아예 180도 바꿔서 도전하게 될 때 큰 문제가 없을지? 

 

나는 내가 정말 좋아하고 원하는 일로 자아실현을 하고 싶었는데 찾아보면 직장으로 자아실현은 하는 게 아니라는 말도 너무 많고, 흥미와 관심이 아니라 그냥 내가 할 수 있는 일을 토대로 대충 워라밸 맞는 일을 찾아 정규직 취준을 다시 마음잡고 시작하는 게 맞는 건지...사회생활을 오래 해본 더쿠들의 신랄한 비판과 조언을 듣고 싶어..ㅠㅠ 내가 너무 안일하고 성급하게 취준을 하면서 단순 흥미로 직업을 찾고 미래를 너무 생각 안하고 있는 걸까

목록 스크랩 (0)
댓글 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드라마이벤트] 손현주, 김명민, 김도훈, 허남준 출연 올해의 수작 탄생! 지니 TV <유어 아너> 1-2화 선공개 GV 초대 이벤트 16 00:22 766
공지 더쿠 이미지 서버 gif -> 동영상 변환 기능 적용 07.05 239,028
공지 ▀▄▀▄▀【필독】 비밀번호 변경 권장 공지 ▀▄▀▄▀ 04.09 1,380,566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5,049,368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6,170,277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2,385,186
공지 [필독]성별관련 공지 [📢언금단어 사용 시 무통보 차단📢] 16.05.21 23,654,630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9295 그외 수영으로 체지방을 감량 할 수 있는지 궁금한 후기 00:46 6
179294 그외 혹시 엄마랑 인사이드아웃 보고온 덬들 있나 궁금한 중기 3 00:09 64
179293 그외 스벅 알바 첫날 후기(기억용) 5 00:05 146
179292 그외 6살이 동성친구랑 사귀고 싶다는거 어케 받아들이는지 궁긍한 후기 4 00:00 265
179291 그외 엄마랑 애터미 세미나 다녀온 초기 07.13 137
179290 그외 부동산 매도인한테 직접 연락해도 되는지 고민인 중기 3 07.13 72
179289 그외 오른쪽 왼쪽 구분할때 한번 생각해야하는거 평범한건 아닌것같은데 덬들은 어떤지 궁금한 후기 5 07.13 100
179288 그외 요즘 초등 고학년~중학생 남자 아이들은 뭐하고 노는지 궁금한 초기 5 07.13 141
179287 그외 간호사 이직 서류광탈 후기.. 1 07.13 229
179286 그외 대구경산 네일샵 추천바라는 후기!! 07.13 37
179285 그외 바람핀 전남편(?)이 하는짓이 평범하지 않아서 소름돋는 후기 16 07.13 1,288
179284 그외 석고가루에 대해 잘 아는 덬 있는지 초기!! 2 07.13 189
179283 그외 달빛요정역전만루홈런 기억하는 덬들 있는지 궁금한 후기 14 07.13 551
179282 그외 돌아기 책 조언 받고 싶은 후기 7 07.13 261
179281 그외 안경 코받침이 왜이렇게 긴건지 궁금한 후기... 2 07.13 530
179280 그외 유튜버들 길에서 걸어다니면 어떤 느낌인지 궁금한 초기 6 07.13 834
179279 그외 생각을 바꾸니까 좀 마음이 편해지는 중기 1 07.13 344
179278 그외 10년지기 베프가 얼평중독이라고 나한테 고백했어 13 07.13 1,819
179277 그외 자영업덬있니 우리 사업장에 얼마전부터 4 07.13 599
179276 그외 치질수술(치핵수술) 완치까지 얼마나 걸렸는지 궁금한 후기 6 07.13 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