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그외 엄마는 왜 그럴까
3,352 41
2024.05.28 10:49
3,352 41

나한텐 절대로 돈 안받겠다는 엄마

남동생한테 받아썼으면 썼지 너한테는 신세안진다고

이유는 니가 뭐나 된거처럼 거들먹거리거나 나한테 생색낼 게 보기 싫어서

 

한번도 엄마나 가족한테 그렇게 생색낸적도 없는데

어디 가는데 마다 저렇게 말해서 참...

 

그리고 무조건 가족끼리 편짜서 누구 하나를 흉보는걸 너무 좋아하시는데

대체로 내가 그 상대일 때가 많아

 

가장 좋아하는 건 내가 커피 마시러 가자고 하면, 가족들 모두 부추겨서 안가고

내가 밥 먹으러 가자 했는데 가족들이랑 다른데로 가서 안와서 당황하거나 속상한 나를 보는걸 좋아하는 듯함

 

진짜 평생 이랬어 평생

 

나는 평생 엄마한테 잘보이려고 전전긍긍하고

혼나서 운 기억밖에 없네

 

뒤돌아보면 엄마는 그렇게 안절부절못하는 나를 보고 기분이 좋아졌던것같아

 

뭔가 자기 입맛대로 조정할수있다는게 세상에서 제일 중요해보여

 

 

 

나는 초등학교때부터 슬펐던 기억밖에 없음...

늘 엄마 눈치보는 애로 자랐지

엄마는 늘 너는 너무 예민하고, 너무 별로고, 못생겼고, 귀염성이 없어서 사랑해줄수가 없다는 식으로 말해왔는데 왜 나는 늘 엄마의 사랑을 그렇게 구걸하게 되는걸까

 

 

이젠 그만하고 싶다

목록 스크랩 (0)
댓글 4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영화이벤트] 아시아 최고 판타스틱 장르 영화제! <제28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예매권 이벤트 129 00:10 8,675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4,401,344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5,176,244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1,648,877
공지 성별관련 공지 (언급금지단어 필수!! 확인) 16.05.21 22,864,906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9164 그외 별거없는 정신과 초진 간 후기 16:50 7
179163 그외 지인이 유방암 완전 초기일 때 발견해서 수술 후 회복중인데 마시는 차 선물 괜찮은지 궁금한 중기 1 16:41 40
179162 음식 롯데리아 우이락 고추튀김 개존맛 후기 3 16:00 359
179161 그외 집에서 잘 안 나가는 백수 덬들 뭐해먹는지 궁금한 중기 3 15:55 131
179160 그외 우울증약에 대해 궁금한 중기 2 15:38 174
179159 그외 대학병원 정기적 통원 및 수술받는 덬들 일정에 이상 없는지 궁금한 중기 10 15:02 313
179158 그외 빌려준돈 소송으로 받아본 덬 있는지 궁금한 중기 5 15:00 367
179157 그외 이사가는 덬들 부동산에서 집보러오는 거 스트레스 안받았는지 궁금한 중기 17 14:11 624
179156 그외 이거 무슨 사이비인지 궁금한 초기(부터 후기까지) 3 14:04 497
179155 그외 학원 수학강사페이가 궁금한 중기 5 14:02 385
179154 그외 스벅 프리퀀시 라이트 그레이 우산 후기 3 14:01 673
179153 그외 운전하면서 소리만 들을만한 유툽 추천 부탁하는 중기 9 13:49 250
179152 그외 혹시 팬싸 다녀온 덬이 있는지....궁금한 중기 2 13:39 245
179151 그외 인스파이어 수유실 남직원들어와서 항의메일 보낸 후기 8 12:16 1,353
179150 그외 성인 수족구 중기 11 12:14 909
179149 그외 지금보다 나은 사람 괜찮은 사람이 되려면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는 중기 8 12:08 347
179148 그외 아이패드 에어 13인치 구매 후기 4 11:32 514
179147 그외 육아 이후+노화 영향이겠지 수면이 제일 중요해진 후기 10 11:23 708
179146 그외 유방암 진단받은 후기 (경험있는 덬들 물어볼게 있어) 14 10:42 791
179145 그외 복부ct로 우연히 7cm부신종양 발견한 중기 17 10:19 9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