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그외 축구 개막전 직관 다녀온 후기
1,885 4
2024.03.01 23:06
1,885 4
1. 

나는 태초에 야구팬인데, 진짜 야구가 너무너무 보고싶어 미치겠는거야 

개막이 얼마 남지 않아서 더더욱 못참겠고 막 야구장 가고싶고 시범경기라도 보고싶은데 가까운 구장은 3월 말 다 되어서나 경기가 있고... 그냥 돌아버릴 지경이야 요즘은 쓸데없이 유니폼 꺼냈다가 입어봤다가 그런단말야 


그런 제가 태어나서 처음으로 축구를 보고 왔습니다.




2.

그렇게 오늘 오후에 딱히 할 일도 없이 빈둥댐

스퀘어에서 전북현대모터스vs대전하나시티즌 개막경기가 있다는 소식을 듣고 그래 이거다! 싶어 주섬주섬 밥을 먹고 짐을 챙김

국대 중계만 보다가 k리그 직관은 처음

일단 연고지이자 홈구장인 전북현대를 응원하며 관람하자는 마음으로 준비했음

직관의 덕목은 유니폼인데!!! 내가 가진 유니폼은 야구 유니폼뿐이고, 이거 입을까? 잠시 고민했지만, 

우리팀(야구) 유니폼은 빨간색...아니면하얀색검정색.. 전북현대는 초록색.. 

축구경기장은 다른팀 유니폼은 절대 안되고 다른스포츠 유니폼도 안입는다는 정보를 들은 기억이 있어(아닐수도)

이 계획은 고이 접어두고 초록색 기모맨투맨을 꺼냈음




3. 

가벼운 마음으로 출발한 발걸음만큼 가볍에 차려입고 집을 나섰음

정말 가벼움. 가벼운 경량패딩(허벌목 거의 쇄골 보임), 가벼운 청바지, 기모맨투맨(유일한 무거운 차림), 가벼운양말, 그리고 정말 가볍게 슬리퍼를 신고,

모자도, 목도리도, 귀도리도, 장갑도 없이 출발했음!!! (나중에 대참사가 일어남)



xkvuiN
(전북현대 전신 팀 이름이 다이노스라는걸 처음 알게됨)



4.

전주성에 도착하니 진짜 정말 거짓말 안하고 나 빼고 다 롱패딩임.

정말로.




5. 

축구장은 처음 와보는데, 어느 위치에서든 경기가 잘 보여!!!

오늘은 맨 윗층 맨 뒷자리에 앉아서 잘 안보이면 어쩌나 걱정했지만, 진짜 정말 경기가 다 보여서 좋았음

티비로 중계해주는 시야와 비슷해서 그런게 아닐까? 혼자 이유를 생각해봤음

@나의 생각

 -축구는 선수들 위치가 중요하니까 풀샷을 자주 보여준다고 느껴왔음

 -야구는 공이 네모안에 들어가는지가 중요해서 투수/타자 원샷을 많이 보여줌. 그리고 수비가 얼마나 쩔었나 보여줄 때만 풀샷을 보여줌.

 -그래서 축구직관은 티비중계 보는것과 비슷한 느낌을 받음


XzrsTK



6. 

와 진짜 장난 아니었다. 선수들은 몸을 아끼지 않고 엄청 와일드하게 움직이고, 응원단은 미친듯이 응원하고(쫘라락 서서 깃발 흔드는거 존멋임!!!!!!!)

양 팀 다 함성소리가 엄청난거임!!!!!!!!

그리고!!!!!!!!!!!! 계속 날라오는 잘 꾸워진 쥐포향기............... 모르는사람한테 한입만 할 뻔 했잔ㅇㅎ아

쥐포를 부르스타존에서 셀프로 구워먹는게 신기했음




7. 

근데진짜존나추운거임 ㄹㅇ 개추웠어 

하프타임에 나와서 전화하는데 입ㅎ술이 얼어서 ㅋㅋㅋㅋㅋ 발음이 질질 새더라 ㅋㅋㅋㅋ

하프타임에 바람 덜부는 곳에 나와 생각을 했지. 추운데 돌아갈까? 그래도 몇십분만 더 보면 되는데 끝까지 응원하고갈까? (오늘의 목표는 골 넣는거 보고 가기였음)

그래 일단 더 보자 하고 다시 자리에 앉았는데...참다참다가...

너무추워서........ 나 집에 돌아갈 때 걸어가야하는데.... 택시타고싶은데..... 끝나고나오면 택시 안잡힐텐데..... 난 장갑도 없고(꼴에 짐은 있어서 주머니에 손 못넣음) 목도리도 없고 귀도리도 없고 슬리퍼로 바람 슝슈 들어오고 핫팩도 없고.. 다들 담요덮고있던데 그저 부럽고... 담요 빈부격차에 따른 상대적박탈감에 울고싶고... 그치만 눈물은 안났어 왜냐면 나오려는 눈물은 다 얼어버렸거든. 콧물하고 함께. 추워서.

그렇게 80분에 나와서 종종걸음으로 걸어가는데!!!

뒤에서!!!!! 멀어지는 전주성에서!!!!!!!!!!! 엄청난 함성소리가!!!!!!!!!!!!!!!!!!!!!!!!!!!!!!!!!!!!!!!!!!!!!!!!!!!!!!


85분에 안현범 선수가 동점골을 넣었더라고!!!!! 대박!!!!!!!!!!!!!!!!!!!!!!!!!!!!!!!!!!


나처럼 추위를 이기지 못하고 나가는 팬분들이랑 폰으로 리플레이 장면 같이 봤다 ㅋㅋㅋ 서로 골 장면 못봤다고 아쉬워했음 흑흑 ㅜㅜㅜㅜㅜ




7.

오늘 보러오길 잘했다 생각한 포인트가 몇 군데 있어

일단 응원팀이 공격적으로 진행해서 루즈하지 않고 경기내내 박진감넘쳤음(전북현대 슈팅20 유효8)

또, 중간에 전광판 보니 오늘 거의 2만5천명 왔다더라고 진짜 전주성 승천하는줄 알았어 응원하는 팬과 함께하니 나도 기분이 좋았음


중간에 몸싸움 직관도 해서 신기하고 ㅋㅋ 오늘 만족 90%였다 ㅋㅋ 나머지 5%는 아쉽게 만회골 못보고 빠진거랑, 중간에 패널티인줄 알았는데 딱 선 밖에서 프리킥 얻어서 그것도 아쉬웠음 ㅠㅠㅠ 나머지5%는 쥐포못먹은거(추워서 손을 못씀)

담엔 꼭 쥐포를 먹어야겠어... 



euesDF

(웅장한 전주성)



8.

경기 보는 내내 든 생각

1) 골키퍼 춥겠다. 슈팅 못막아도 어쩔 수 없다. 

2) 경기장 스피커 장난아니다. 

3) 쥐포는 나눠먹어야한다.

4) 춥다.



참고로 돌아오는길에 도착할때까지 택시 발견 못해서 결국 끝까지 걸어서 왔음 ㅎㅎ

n년만에 욕조에 몸 담그고 후기 남긴당!! 앞으로는 종종 직관 오게될 것 같은 기분이야 날 쫌 풀리면 ㅋ ㅎ ㅎ

목록 스크랩 (0)
댓글 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스킨푸드 X 더쿠🥔] 패드맛집 신제품 <스킨푸드 감자패드> 체험 이벤트 763 04.20 30,108
공지 ▀▄▀▄▀【필독】 비밀번호 변경 권장 공지 ▀▄▀▄▀ 04.09 408,908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2,864,887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3,668,316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0,179,094
공지 성별관련 공지 (언급금지단어 필수!! 확인) 16.05.21 21,142,044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2405 그외 약사나 의사덬들 처방전 좀 봐줄 수 있어?(+상황설명) 16 22:29 525
152404 그외 아빠랑 카페 데이트 다녀온 후기 3 21:32 355
152403 그외 직장동료 결혼식과 친구약속 둘중 뭘 선택해야할지 고민중인 초기 17 21:04 864
152402 그외 건강염려증이 너무 심한 후기 8 20:27 278
152401 그외 공부 의자 추천을 바라는 중기ㅠㅠㅠ 5 20:15 185
152400 그외 6천만원을 잃었다는걸 잊어버리고 싶은 초기 16 20:06 1,691
152399 그외 좀 내밀(?)한 사진이나 영상 이런 거 글도 쓰면서 올릴 수 있는 노트앱으로 뭐가 좋을지 추천 부탁하는 중기 6 18:06 438
152398 그외 요즘 가만히 있다가도 그냥 눈물나고 텅 빈 느낌인데 우울증인가 싶은 후기 2 17:55 288
152397 그외 부부싸움하고 친정이나 시가 행사 같이 가야하는지 궁금한 중기 22 17:33 1,311
152396 그외 할머니가 초기 치매인데 여행갔다 운 후기 10 16:59 1,161
152395 그외 소방서에 감사인사왔는데 커피간식못드린 후기 4 16:57 794
152394 그외 축의 고민중인 중기 6 16:34 296
152393 그외 남편이 회사 여직원이랑 연락 많이해서 화난 후기 153 16:28 3,411
152392 그외 음식 가리는 거 없이 잘 먹는 걸 왜 칭찬하는 지 알겠는 중기 1 15:48 444
152391 그외 인스타 오래된 계정 다시 살리기 시작했는데 팔로랑 노출수 높이는 방법 이게 맞아? 15:21 179
152390 그외 내 로망과 목표로 버티는 후기 23 13:52 1,631
152389 그외 그냥 갑자기 생각나서 적어보는 유스케 방청 못 갔던 후기 7 11:11 568
152388 그외 단종된거 제외하고, 괜찮은 신용카드 / 체크카드 추천부탁해..!! 10 11:10 887
152387 그외 일찍 깬 김에 적는 스테이션형 청소기 극극극단점 후기 22 07:30 1,431
152386 그외 아빠차 부서진 후기 6 05:03 1,4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