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영화/드라마 리처 드라마 에피 2까지 본 후기
1,253 4
2024.02.24 09:33
1,253 4

나는 탐 크루즈의 영화 잭 리처 시리즈를 꽤 좋아했음 

그래서 리처 드라마가 나온다고 했을 때 캐스팅을 봤었는데 주인공이 내 취향이 아니었고 그냥 안 보기로 했음

 

그러다 며칠 전, 남편이 어딘가에서 그거 재밌다는 얘기를 듣고 와서는 같이 보자고 함 

요즘 볼 게 딱히 없었기 때문에 탐이 아닌 리처가 마뜩찮았으나 ㅇㅋ를 함 

드라마가 시작했고 남주가 첨 나왔는데 역시 맘에 안 듬 내 안의 리처는 탐이 최고라 생각

 

 

 

여튼 그래도 드라마 후기(?)니까 리처의 포스터 하나 올려줌

 

 

 

HmTuzb

 

 

여튼 그러다 드라마가 진행되는데 

와 ː̗̀(ꙨꙨ)ː̖́

 

남주 개핫함

진짜 미친 핫함

이거 진짜 노리고 만든 드라마 아닐까 싶을 정도로 제정신 아닌 핫함 

남주의 몸이 정말 엄 청 나 다;;;

 

아니 이게 진짜로...난 살면서 영화나 드라마에서 여자로 서비스신 넣어주는 경우는 많이 봤어도

남자 몸 씬을 서비스로 넣어준 걸 본 기억이....굉장히 드문데...(지금 돌이켜봐도 딱히 생각나는게 없을 정도)

이 드라마는 노렸다 싶을 정도로 정말 많은 장면을 넣어줌 (여자 씬은 1도 없음 ㄹㅇ)

나만 느낀게 아님 남편도 제작진이 남주 몸에 진심인 거 같다며...

심지어 남편 말로는 남편한테 추천 해준 사람(남자)조차 그런 얘기를 했대 

주인공 몸이 무슨 탱크 같다고 ㅋㅋㅋㅋㅋ 

어쨌든 드라마 내내 굳이? 싶은 순간에도 남주를 엄청나게 벗겨대고 

단순히 벗고 나오는 것 뿐만 아니라 굉장히 적극적으로;; 어필하심 

 

게다가 저런 체형이면 보통 드라마나 영화에서 머리가 좀 비어있는...캐릭터로 나올 때가 많은데

완전 샤프하고 똑똑하고 성격도 호전적이면서도 굉장히 깔끔함 

(이게 원작이 소설인가 그런데 원작 리처가 그런 캐릭터라고 들었음 ㅋㅋㅋ) 

 

아 근데 남주 몸이랑 별개로 드라마도 엄청 재밌었음!

물론 아직 시즌1 에피2 까지 본 거라 좀 더 봐야겠지만

아직까진 굉장히 흥미진진하게 보고 있음  

남주가 피지컬 어필 엄청 하는것 치고는 섹슈얼한 씬이 아직 전혀 안 나와서 좋았음 (물론 뒤에 어떻게 될 진 모름)

 

다만 범죄 추리물에 19금이라 잔인하거나 고어한 장면이 있음 ㅇㅇ

막 계속 주구장창? 나오는 건 아닌데 여태까지는 딱 한장면 나온 게 굉장히;;; 놀랍도록 고어해서 깜짝 놀람 

근데 너무 잔인하다보니 오히려 비현실적이라(?) 나는 막 엄청 징그럽게 느껴지진 않았어

 

마무리를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다

내가 보고 입틀막 해버린 남주가 팔근육으로 맥주병 따는 씬이나 보고 가....

(내가 만든 거 아님 뒤지니까 나오더라 양덬놈들 ㅋㅋㅋㅋㅋㅋㅋ)

 

QgHrri

 

DNsrcU

 

 

 

 

 

목록 스크랩 (0)
댓글 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클리오 X 더쿠🤎] 더 뉴트럴하게 돌아왔다!! 가장 나다운 퍼스널 브로우 <클리오 킬 브로우 오토 하드 브로우 펜슬(UPGRADE)> 체험 이벤트 1500 04.16 69,219
공지 ▀▄▀▄▀【필독】 비밀번호 변경 권장 공지 ▀▄▀▄▀ 04.09 293,120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4월 1일 부로 공지 접힘 기능의 공지 읽음 여부 저장방식이 변경되어서 새로 읽어줘야 접힙니다.📢] 23.11.01 2,772,205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3,557,525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20,090,386
공지 성별관련 공지 (언급금지단어 필수!! 확인) 16.05.21 21,042,487
모든 공지 확인하기()
6770 영화/드라마 외모 강박, 외모 지상주의 등을 소재로 한 영화 추천받는 후기 15 04.14 2,806
6769 영화/드라마 더쿠 시사회 당첨돼서 영화 스턴트맨 보고 온 후기 2 04.09 1,813
6768 영화/드라마 자폐성 장애를 가진 사람들의 연애다큐 '러브 온 더 스펙트럼' 보는 초기 2 04.08 2,316
6767 영화/드라마 더쿠 쿵푸팬더 당첨 뒤늦은 후기 5 04.07 1,756
6766 영화/드라마 더글로리 보다가 과몰입하게 돼서 광광 운 후기 1 04.01 1,417
6765 영화/드라마 오래된 뒷북으로 이제서야 더글로리본 후기 2 03.30 1,084
6764 영화/드라마 다 보고 나면 커뮤도 sns도 하기 싫어지는 영화 댓글부대 후기 1 03.29 1,565
6763 영화/드라마 패왕별희 보고 온 후기 (ㅅㅍ) 14 03.28 1,891
6762 영화/드라마 영화 광고보다가 놀란후기 1 03.26 1,423
6761 영화/드라마 스포밟고 파묘보고온 후기(ㅅㅍ) 2 03.25 2,097
6760 영화/드라마 공포물 싫어하는데 파묘를 봐도 될까 궁금한 중기 11 03.24 1,812
6759 영화/드라마 오바마도 속아넘어간 희대의 사기(실화)를 바탕으로 한 드라마 '드롭아웃' 후기 8 03.21 2,576
6758 영화/드라마 개쫄보덬의 파묘 후기 ㅅㅍ 7 03.19 2,552
6757 영화/드라마 고속도로 가족보는데 빡치는 후기(스포) 1 03.17 1,584
6756 영화/드라마 (ㅅㅍ) 듄 파트2 7 03.12 1,466
6755 영화/드라마 파묘 간단후기+질문(스포주의) 2 03.10 1,865
6754 영화/드라마 쫄보덬 영화관에서 파묘 보고온 후기 (스포x) 2 03.08 1,688
6753 영화/드라마 살인자ㅇ난감 후기 주관적+짧음 4 03.06 1,997
6752 영화/드라마 알고보면 좋은 파묘 후기(ㅅㅍㅈㅇ) +추가 22 03.01 10,950
6751 영화/드라마 파묘 보고 온 후기 (스포 콩할만한 쬐금) 2 03.01 1,7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