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음식 어렸을때 한번은 실종 한번은 유괴된 후기
2,016 7
2023.10.11 17:26
2,016 7

갑자기 일하다 생각나서 끄적여봄ㅋㅋㅋㅋ

 

 

첫번째는 실종될뻔한 얘기인데

어렸을때 엄마 친구가 국밥집을 해서 엄마랑 나랑 가서 자주 도와줬어

난 그때 당시 4살쯤이여서 국밥집이나 국밥집 주변에서 놀거나 

혹은 근처 사진관에가서 주인할아버지랑 놀았었어 (그당시 나처럼 방생되서 키워진 덬들 있을겨ㅋㅋㅋ)

여느날과 다름없이 국밥집을가서 엄마는 날 놀고오라고 풀어줬고 당연히 사진관을 간줄알았대

그렇게 한참 친구분을 도와주고있는데 사촌언니한테 전화가오더래

무명이 지금 내가 데리고있다고 숙모 얼른오라고

알고보니까 사진관을 간줄알았던 내가 딴길로 새서 길을 잃고 엉엉울면서 걸어다녔는데

마침! 근처에서! 간호사를 하고있더! 사촌언니가! 일이 없어서 접수대에서 밖을 멍하니 보고있는데!

익숙한 꼬맹이가 엉엉울면서 지나가길래 봤더니 나였던거야ㅋㅋㅋ

언니는 생각할새도없이 냅다 달려나가서 나를 잡았고 그대로 엄마품에 무사히 돌아갔다는 이야기...

 

두번째는 유괴비슷한건데

울집이 주택가였는데 옆집 아저씨는 항상 취해있고 항상 가정폭력은 물론 세간살이 다 깨부쉬는 아저씨였어

당시 집이 허름해서 욕하는소리도 다 들려가지고 난 그욕을 그 아저씨한테 배움...

언젠가 엄마가 6살쯤 된 나한테 아이스크림을 사오라고 시켰는데 내가 안돌아오더래

왜냐

나는 아이스크림을 사서 집에가던길에 또 취해 밖에 나와있던 아저씨 손에 이끌려 그 아저씨 집에 들어갔거든

내가 빨리 가야한다해도 잠시만 들어와서 이야기만 하다 가라고 거의 강제로 끌려가서

그 아저씨는 술상대를 핑계로 날 앞에두고 뭐라뭐라 취해서 웅얼거리면서 술을 마셨어

엉엉 우니까 울지말라고 다그치대;;

그 사이 잠깐 대문쪽을 봤는데 문이 활짝 열려있는 대문으로 우리언니가 혼비백산하면서 달려가는게 보였고

난 목소리도 안나와서 울고만 있었어

결국 큰일은 없었고 내가 너무 우니까 그 아저씨가 다시 집에 데려다주고

그 아저씨 부인이 밤에 다시 와서 사과하고 가셨지......

 

둘다 큰 사건이 없어서 다행이긴했는데 나도 조카가 생겨보니까 너무 소름돋고 끔찍하더라

다들 아가들한테 아는사람이어도 따라가지말라고 교육 잘 시켜주자ㅜㅜ!

댓글 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이벤트 공지 [💜프레시안 x 더쿠💜] LG 생활건강 막내 프레시안의 등장 ! 에그라이크 쿠션 & 비건 세럼 립틴트 증정 이벤트 1191 02.22 27,129
공지 📢이벤트 게시판 신설 및 이벤트 공지 기능 추가 안내📢 01.05 489,469
공지 공지접기 기능 개선안내 [📢모든 공지를 한 번씩 누르면 접기설정된 공지는 접힙니다📢] 23.11.01 868,743
공지 ☑️𝙉𝙤𝙩𝙞𝙘𝙚 포인트 내역 복구 알림 23.08.22 1,665,062
공지 더쿠 GIF 업로드 기능 오픈 및 과거 이미지 복구 관련 안내 23.07.30 1,371,662
공지 검색기능 개선 완료 공지 (23/7/9 12:50 시작단어 한번에 검색할 수 있도록 검색옵션 개선, ^옵션 삭제) 23.07.08 1,368,249
공지 비밀번호 초기화 관련 안내 23.06.25 2,063,183
공지 ◤더쿠 이용 규칙◢ (7번 항목 더쿠 사이트 및 회원들에 대한 비방/조롱 및 유언비어 유포 행위 강력 제재 갱신) 20.04.29 18,947,674
공지 성별관련 공지 16.05.21 19,781,726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604 음식 키리모찌 국내산은 없는지 궁금한후기 5 16:45 309
17603 음식 대구 당일치기로 가서 가봐야 할 곳 추천 바라는 중기.. 7 02.22 460
17602 음식 영어회화공부 의외로 어려운 후기 3 02.22 1,010
17601 음식 당근뢰스티 미친놈인 후기 8 02.21 1,032
17600 음식 다이어트할건데 잡곡햇반 하루에 한개만 먹어도 되는데 궁금한 초기 8 02.21 805
17599 음식 미주라 크래커에서 이물질 나왔는데 어쩌나싶은 중기 4 02.21 1,139
17598 음식 드립 홈카페를 오픈하려는 초기 9 02.21 590
17597 음식 이런것도 식이장애인지 궁금한 초기 3 02.21 419
17596 음식 내가 생각보다 혼자 못사는 인간이었나 싶어 현타오는 후기.. 1 02.20 560
17595 음식 인터넷에서 본 핫도그 사라다빵 만들어 먹은 후기 13 02.20 1,900
17594 음식 중증 환자가되니 이번 의료파업이 너무 화나는 중기 13 02.19 1,967
17593 음식 직장동료가 중국 과자를 가져왔는데 너무 맛있어서 집단지성의 도움을 구하는 중기 2 02.16 2,259
17592 음식 사과떡볶이 지금 먹어봤는데 맛있네 8 02.15 2,089
17591 음식 밀가루 알레르기 반응때문에 음식탐구중인 중기 11 02.15 657
17590 음식 장 건강 <----- 에 뭐를 하면 도움되는지 궁금한 초기 10 02.15 1,058
17589 음식 식용향료랑 알룰로스로 저당음료 만들어본 후기 3 02.14 863
17588 음식 네스프레소만이 살길이다 생각했다 대체제 발견하고 기쁜 후기 13 02.14 2,771
17587 음식 복합오븐 에어프라이용으로 잘 쓰는지 궁금한 중기 5 02.14 415
17586 음식 코스트코 푸드코트에 초당옥수수 아이스크림 추천!!하는 후기 3 02.14 1,006
17585 음식 저염식을 위한 (가공) 식재료 정리중인 중기 7 02.13 4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