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손학규 황교안 "강제징용 先배상·後구상권 제안"…文대통령 "어렵다"
997 30
2019.07.18 22:55
997 30

文대통령 "위안부 사례처럼 피해자 동의하지 않을 수 있어"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가 18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여야 5당 대표를 초청한 '정당대표 초청 대화'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부터 정의당 심상정, 바른미래당 손학규,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 문재인 대통령, 자유한국당 황교안, 민주평화당 정동영 대표.



(서울=연합뉴스) 방현덕 기자 = 18일 청와대에서 열린 문재인 대통령과 5당 대표의 회동에서는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에 대한 배상 방안을 놓고 문 대통령과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 간에 팽팽한 토론이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손 대표는 먼저 한국 정부가 먼저 기금을 만들어 강제징용 피해자들에게 배상금을 지급하고, 이후 일본 측에 구상권을 청구하는 방안을 이번 사태의 해법으로 제안했다고 손 대표 측 장진영 비서실장이 밝혔다.

이에 대해 황 대표는 동의의 뜻을 밝혔다고 장 비서실장이 전했다. 

하지만 문 대통령은 강제징용 피해자가 동의하지 않을 수 있다며 '위안부 사례를 보니까 그게 어렵더라'는 취지의 반론을 제기했다고 장 비서실장은 말했다.

그러자 손 대표는 다시 설득에 나섰고 문 대통령은 법률가의 입장에서 심도있는 추가 의견을 내놓은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정확히 어떤 의견이 제시됐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banghd@yna.co.kr



이건 뭔 소리?????

우리나라가 먼저 기금을 만들어서 강제징용피해자분들에게 배상하고 그 돈을 일본 정부에게 청구하라고?????


잘못을 한 일본 정부나 기업이 피해자분들에게 사과하고 배상하라고 요구하는게

우리나라 국민이라면 당연한 생각 아닌가? 피해자분들이 원하는 건 돈이 아니라 사과라고.

그리고 일본 정부가 저렇게 나오는데 퍽이나 구상권 보장해주겠다^^


댓글 3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나 혼자 산다』의 헨리&캐서린 프레스콧 등장 《안녕 베일리》 무대인사 시사회 446 08.16 3.9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5-2번항목 주의] 5954 16.06.07 436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05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18 15.02.16 192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38 18.08.31 15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59198 영화 기생충 근황.jpg 35 17:49 3633
1359197 日오사카 `고기극장`서 당신이 먹은 후쿠시마쌀밥 35 17:48 2145
1359196 자낳괴의 실제 의미.jpg 26 17:46 2920
1359195 스카이캐슬 차민혁 재평가 33 17:46 2516
1359194 욱일기를 달고 일본을 돕자는 나라 51 17:46 2751
1359193 5년동안 야구끊은 야구팬입장에서 가장 당황스러운 소식은??? 122 17:45 2641
1359192 호랑이 콧김.gif 32 17:44 1481
1359191 '놀토' 측 "메간 폭스 '도레미마켓' 출연, 방송일은 미정" [공식입장] 29 17:44 2083
1359190 김진태 '조국 부친 묘비' 가족 이름 공개.. 사생활 침해 논란 27 17:43 915
1359189 우리팀이 뚫리는데 이상하게 웃음이 나옴.gif 28 17:43 2147
1359188 [단독] 메간 폭스, '맛있는 녀석들' 출연..한국식 '먹방' 도전 77 17:42 3412
1359187 원덬 취향 레드벨벳 슬기 가을 사복 모음 31 17:42 1254
1359186 서울대 전기공학부 교수의 조국 딸 논문에 관한 생각 39 17:41 2483
1359185 일본인이 일본에서 쓰고있는 볼펜 28 17:40 4385
1359184 금연한 사람들 클릭 금지 12 17:40 1293
1359183 저가 코스프레남 근황 32 17:39 1840
1359182 [단독]日 소재업체들, 삼성-SK에 “우리 제품 사달라” 37 17:39 2441
1359181 2PM "(하 하) 하루 종일 (니) 니 생각 (뿐이야) 뿐이야 (뿐이야) 뿐이야 (하 하) 하루 종일 (니) 니 생각 (뿐이야) 뿐이야 (뿐이야) 뿐이야" 32 17:38 764
1359180 이시국에서 재평가 되고 있는 사람...jpg 9 17:38 1922
1359179 이제 물을 무서워 할 필요가 없어요! 22 17:37 22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