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아베 ‘2020년 개헌의 꿈’ 물 건너갔다
1,835 11
2019.12.08 19:12
1,835 11
https://img.theqoo.net/CJNat

벚꽃놀이 파문·장관들 추문에 논의 올스톱
9일 국회 종료… “임기 중 개헌 집착 버려”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2017년 5월 3일 자국 헌법기념일에 ‘2020년 개정된 헌법 시행’을 선언한 이후 꾸준히 개헌의 이슈화를 시도해 왔다. 그러나 이 꿈은 이제 실현이 불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정권 지지율이 높았을 때에도 국민의 개헌에 대한 지지를 이끌어내지 못했던 터에 최근 들어 각종 추문이 연달아 터지면서 국회 논의 자체가 ‘올스톱’ 됐기 때문이다.

8일 마이니치신문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개헌 절차를 정하는 국민투표법 개정안의 이번 임시국회 통과가 사실상 불가능해짐에 따라 내년에 새 헌법이 시행되도록 하겠다는 당초 목표를 포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진행 중인 임시국회가 특별히 연장되지 않는 한 9일 종료되기 때문에 시간이 없다. 마이니치는 “아베 총리가 자민당 관계자들에게 자신의 임기 중 개정헌법 시행에 집착하지 않은 상태에서 야권의 협력을 얻으려 한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지난달 20일 일본 역대 최장수 재임기록을 세운 아베 총리는 “총리를 오랫동안 했어도 정작 역사에 남길만한 정치적 유산은 만들어 놓은 게 없다”는 평가가 나올 가능성에 초조해하고 있다. 이 때문에 자신의 치적으로 내세울 개헌에 더욱 집착하는 모습을 보였다. 지난 7월 참의원 선거 때 개헌을 쟁점으로 내세웠고, 10월 임시국회 개막 때에도 “국회의원들이 제대로 논의해 국민에 대한 책임을 다하자”고 국회 차원의 개헌 논의를 호소했다. 그러나 지난 10월 경제산업상과 법무상이 연이은 비위 논란에 경질되고 아베 총리가 연루된 ‘벚꽃을 보는 모임’ 파문 등이 이어지면서 공격의 호기를 잡은 야당은 여당의 개헌 논의 요청에 일절 응하지 않았다.

도쿄 김태균 특파원 windsea@seoul.co.kr
댓글 1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온에어관련 협조 부탁공지 (금일부터 적용) 11.05 35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 스퀘어/HOT게시판 욕해달라고 일러바치기식 실시간 중계 및 각종 삭제 궁예 금지 등 04.29 296만
전체공지 🚨🚨🚨🚨 2020.11.30 *주의* 현재 일부 이용자에게 뜨는 노골적인 성인광고 관련 공지! 안드로이드 + 아이폰 각각 문의신고방에 URL 제보 부탁하겠음!! 제보방법 추가 갱신 🚨🚨🚨🚨 353 16.07.05 21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89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60 15.02.16 293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606 05.17 12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574 04.30 38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스퀘어방을 중심으로 한 유명인 대상 각종 혐오조장 및 까질 선동 게시물, 국가/인종/지역 등 특정 집단 혐오를 위한 스퀘어발 창조논란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신고 발각시 즉시 차단 1210 18.08.31 25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751489 새 국토부장관 예정자의 부동산정책 인터뷰 45 12.05 2349
1751488 [인싸갑😎EP.1] 지민아 나 기억하겠니? 쑥스럽지만 나도 아미야(^///^) 4 12.05 947
1751487 우리반 반장같은 기억조작 오지는 7년 전 한 아이돌의 졸업식 모습 16 12.05 2542
1751486 다분히 의도적이라는 몬스타엑스의 기상 시간 586 12.05 4.8만
1751485 90년대생이 덜덜 떨면서 봤던 ebs영어프로그램 12 12.05 2452
1751484 야통이를 추적해보았다 9 12.05 856
1751483 이번 겨울을 건강하게 보내는 방법 4 9 12.05 1483
1751482 심으뜸, 선명한 11자 복근 `시선강탈` 9 12.05 2916
1751481 '망겜' 일랜시아 못 떠나는 게이머들의 사연은[오지현의 하드캐리] 9 12.05 669
1751480 인동 1위인 워크맨 장성규 에뛰드편 10 12.05 2537
1751479 tvX 선정 2020 부문별 올해의 아이돌…BTS-임영웅-블랙핑크-아이유-싹쓰리 [K-POP포커스] 30 12.05 1100
1751478 퉁퉁이의 첫사랑.jpg 12 12.05 1884
1751477 [런닝맨] 예고 '연예계 대표 찐친들의 가차없는 우정 싸움🤜🤛' 5 12.05 1351
1751476 [아형 선공개] 귀엽고 멋있고 다해버리는 박소담의 즉흥 만취&피아노 연기🎹🥰 4 12.05 573
1751475 아니 고양이 너무 세게 때리는 거 아니에요 ??? ??? ??? ???????? ???? .twt 39 12.05 4856
1751474 진자운동.gif 9 12.05 803
1751473 (스포주의)그레이 아나토미 팬들 놀라게 한 인스타 공계 사진 39 12.05 4289
1751472 런닝맨 멤버들 목격담.jpg 27 12.05 5052
1751471 어제자 김희철이랑 얘기하다가 찐텐으로 빡친 규현 24 12.05 4846
1751470 KBS의 만행...임요환 아침마당 사건.jpg 39 12.05 39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