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인간관계에서 무서운 사람 특징.txt
21,147 337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988384873
2019.01.23 22:04
21,147 337
주변에 보면..싸움 싫어하고 양보하는 성격의 사람들이 있을텐데..

이 사람들은 자기만의 "선"이 정해져있음..

근데 다른 사람들이 이 사람의 선을 넘으면 그 사람은 화를 내거나 싸우는게 아니라 아예 인간 관계 자체를 버려버림..

이걸 잘 모르고 그 사람을 그냥 일반인 밀당 대하듯이 생각해서 건드리면 진짜 큰일남

즉 일반적인 사람에게는 이 정도로 대하면 기싸움의 시작이라고 생각이 되겠지만..

위에서 말한 부류의 사람들에겐 그 선을 넘어가면 관계가 끝이 나버림..

즉 스트레스 상황 자체를 회피하기 위한 합리적 전략임..

보통 사람 같으면 기싸움하면서 자기 몫을 찾는데, 그게 잘 안 되는 사람들은 평소에는 양보 좀 많이 하다가 일정 선을 넘으면 아예 끊어버림..

관계가 끊겨서 자기가 손해 보더라도, 그로 인한 스트레스가 더 크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그냥 가차없이 끊어버림..

한 사람 때문에 그쪽 인간들 전체를 다 끊어버리는 일도 흔함..

끊어져도 상관 없다고 생각하면 이런 사람들은 막 갖고 놀다가 버림 되겠지만, 그렇지 않으면 일정 선 이상은 안 건드리는게 좋음.

이런 사람들은 그냥 보통 선만 지켜줘도 지속적으로 이득을 보는 관계임..

이렇게 수세적인 전략을 취하는 애들이라고 함부로 건들면 큰일나는게, 계속 밀다보면 어느샌가 사회적으로 용납되는 선을 넘어가게 되고..

정신차리고 보면 인생이 큰일날수도 있음..

보통 한국의 문화가 워낙에 '선'이 딱 정해져 있지 않아서 그걸 넘나들며 줄타기 해야하는 경우가 많은데, 위와 같은 유형의 인간은 내가 선에 근접해도 반응이 없기 때문에 감을 잡기가 참어려움..

다만 이런 사람들의 선은 보통의 사람들보다 뒤쪽에 그어져 있는데, 그걸 건드린다는건 객관적으로 봤을때 건드린 사람이 문제임..

그걸 본인이 못 느낀다는건 일반적인 사회통념이나 도덕규범을 기준으로 행동하지 않고, 상대 반응을 보고 그걸 기준으로 행동하기 때문..

결국,.기준을 가지고 사는 사람과 반응을 보고 사는 사람은 서로 이해를 잘 못함..

--------------------------------------
나덬이 좀 이런 경향이 있는데
난 이해안가는게 애초에 사람이랑 관계맺으면서 선넘는 짓을 왜하는거야?
솔직히 성인이 되면 서로 최소한의 예의만 지켜도 선넘을 일 별로 없지않나
난 저 선을 꼭 아슬아슬하게 넘어가려하는 인간들이 더 이해안감
댓글 33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1017 update+ 4번 항목 확인요망】 (필독) 10월 23일부터 본인인증시스템 도입 예정 및 운영관련 공지 10.14 8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31 16.06.07 474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32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3 15.02.16 202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0.04 3.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40 18.08.31 16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93024 설리의 죽음 이후 한 커뮤에 올라온 글 383 15:43 4.1만
93023 경험상 B랑D가 최고라는 디씨인 (인증도 함) 797 15:35 2.6만
93022 [어쩌다발견한하루] 192cm 남주와 160cm 여주의 덩치케미를 매우 잘 활용하는 예.jpgif 128 15:32 8367
93021 유니클로 측 "후리스 광고 루머 사실무근" 399 15:30 2만
93020 방송에서 성희롱당한 사유리 143 14:30 2.5만
93019 현아♥던, 11월 5일 동시 컴백..사랑의 경쟁 펼친다 [공식] 246 14:12 2만
93018 배종옥 "젊은 후배들 씁쓸, 기본적 질서 지켰으면"[EN:인터뷰] 357 13:41 3.4만
93017 월루하기 딱좋은 재미로하는 심리테스트 969 13:37 1.6만
93016 더 이상 남일이 아닌 몰카 문제 290 13:35 2.2만
93015 김치공격에는 그다지 데미지를 입지 않는 한국인.twt 384 13:34 2.9만
93014 덬들생각에 이것들이 전부 어느나라에 있는건지 모른다면 무식한거다? 아니다? 269 12:36 1.1만
93013 [어쩌다발견한하루] 우리집 댕댕이가 알고보니 여우래요 근데 늑대였어요 392 11:56 2.5만
93012 망해도 역대급으로 처참하게 망한거같은 현재 방송중인 엠넷 남돌 서바이벌 247 11:45 3.4만
93011 [끌올] 유니클로 문제 된 광고 80년 문구는 한국판에만 들어있는 자막임 278 11:42 2.2만
93010 빅세일에 유니클로 ‘품절’…日누리꾼 “결국 굴복했다” 조롱 186 11:32 1.5만
93009 유니클로, 이번엔 위안부 할머니 조롱성 광고 논란 118 11:25 8739
93008 [단독]'대세' 펭수, '마리텔2' 출격…19일 생방송 출연 확정 201 11:24 9216
93007 ‘임신한 아내 상습폭행’ 前남편 살해한 여성 징역 8년 중형 335 10:54 1.4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