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태풍 대비 "창문에 신문지·테이프 효과 없다"
2,869 12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34546195
2018.08.22 15:51
2,869 12
19호 태풍 '솔릭'이 북상하면서 제주도에 태풍 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피해를 줄일 목적으로 창문에 젖은 신문지와 테이프를 붙이는 가정이 많다.

그러나 국민안전처 국립재난안전연구원은 이 같은 태풍 피해 예방법을 실험한 결과 효과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강풍이 부는 유리창에 테이프를 별표 X자 모양으로 붙였을 때는 물론이고, 신문지를 붙였을 때도 유리가 날아서 흩어지는 비산 방지 효과는 확인할 수 없었다. 다만 안전필름을 부착한 경우 효과가 뚜렷하게 확인됐다.

실험 결과 강풍이 불 때 유리창이 파손되는 것은 섀시가 변형되거나 창틀에서 분리됐기 때문으로 확인됐다.

또 강한 바람에 유리창이 깨진다는 우려와 달리 유리는 국내 강풍 환경에 대비한 강도를 지닌 것으로 나타났다. 즉 강풍에 의한 유리창 파손은 섀시 성능 및 섀시와 창틀 고정 여부에 크게 좌우된다는 것이다.

안전처 박병철 연구관(현 국민안전처 특수재난실 조사분석관)은 “젖은 신문지를 붙이는 등의 방법은 창틀에 틈이 있으면 효과가 거의 없었다”며 “유리와 창틀을 단단하게 고정하는 게 가장 효과적”이라고 말했다.
20180822003377_0_20180822151354381.jpg?t
한반도가 제19호 태풍 ``솔릭``의 영향권에 든 22일 오후 정부세종청사 해양수산부 ``태풍피해 비상대책 상황실``에서 직원들이 비상근무를 서고 있다. (연합)
한편 국립재난안전연구원은 다음과 같이 태풍에 대비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1. 문과 창문을 잘 닫아 움직이지 않도록 하고 안전을 위해 집 안에 머문다.
2. 노후한 창호는 강풍으로 휘어지거나 파손될 위험이 있으니 사전에 교체하거나, 창문을 창틀에 단단하게 고정해 틈이 발생하지 않도록 보강한다.
3. 테이프를 붙일 때에는 유리와 섀시가 일체화되도록 부착해 유리가 흔들리지 않도록 한다.
4. 창문 섀시와 유리 사이의 채움재가 손상되거나 벌어져 있으면 유리창 파손의 위험이 커지므로 틈새가 없도록 보강해주어야 한다.
5. 유리창 파손 피해를 줄이기 위해 창문에 비산(날아서 흩어짐) 방지용 안전필름을 붙인다.
6. 간판 등과 같이 날아갈 위험이 있는 물건은 단단히 고정해둔다.
7. 옥상이나 집 주위의 빨래, 화분 등 작은 물건을 고정하거나 수납한다.
8. 바람에 의해 농약과 같은 ‘위험물’이 유출되지 않도록 안전하게 보관한다.
9. 라디오, TV, 인터넷, 스마트폰 등을 통해 기상 정보를 확인해 신속하게 대처한다.

강풍이 몰아치면 이렇게 행동하세요
1. 되도록 외출을 삼가고, 특히 노약자나 어린이는 집 밖으로 나가지 않도록 한다.
2. 대피할 때는 강풍으로 넘어질 수 있는 나무, 전봇대 밑을 피하고 안전한 건물로 대피한다.
3. 창문과 같은 유리창 근처는 유리가 깨져 다칠 위험이 있으므로 되도록 피한다.
4. 공사장과 같이 낙하물이 떨어질 가능성이 큰 곳에는 가까이 가지 않는다.
5. 유리창이 깨지면 파편이 날아 흩어지니 신발이나 슬리퍼를 신어 다치지 않도록 주의한다.
6. 지붕 위나 바깥에서 작업하는 것은 위험하므로 삼가야 한다.
7. 운전 중에는 속도를 줄여 강풍에 의한 사고가 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8. 파도에 휩쓸릴 위험이 있으므로 바닷가로 나가지 않도록 한다.
9. 강풍이 지나간 후 땅바닥에 떨어진 전깃줄을 만지지 말고, 전깃줄 가까이 가지 않는다.
10. 강풍으로 파손된 전기시설을 발견하면 119나 시·군·구청에 연락한다.
댓글 1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공지 5-2, 5-4항목 주의요망 ✊✊✊✊✊✊) 4859 16.06.07 354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341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77 15.02.16 163만
공지 ✊✊✊✊✊✊✊✊✊✊✊✊✊✊✊✊✊✊ 최근 대놓고 공지 안지켜지는것 같은 슼방 489 03.22 7.8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12 18.08.31 13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228848 송민국 과거와현재 송민국과 꾸꾸 15:42 2
1228847 불호 0에 도전하는 노래, 당신의 4분을 훔치겠습니다 1 15:40 153
1228846 요즘 겟잇뷰티 잘하고 있는 조이 .jpgif 9 15:39 480
1228845 4대강 가짜뉴스 환장의 티키타카 2 15:39 120
1228844 불법체류자 지원하는 경기도 조례 반대 청원 15:38 41
1228843 기어코 1위 등극.jpg 14 15:38 739
1228842 오늘 바람이랑 찰떡이었던 블랙핑크 로제 (코첼라) 15 15:35 769
1228841 음중 1위 후보 (feat. 방탄 축하) 17 15:34 1017
1228840 밴드 마이 케미컬 로맨스를 상징하는 노래 9 15:33 185
1228839 모델 껍데기에 아이돌 자아가 들어간거같은 메이블린뉴욕 김도연.jpgif 39 15:31 1361
1228838 인천의 '짝퉁' 현대백화점.jpg 16 15:31 1595
1228837 안유진팬갤서 마리텔 점심도시락 서포터. jpg 13 15:31 1293
1228836 오늘 칼리드 트위터에 올라온 블랙핑크 3 15:30 526
1228835 영화배우 한류진단 설문 12 15:25 808
1228834 이세상 Cool함이 아닌 샤넬 언박싱ㅋㅋㅋㅋㅋㅋㅋㅋ 35 15:24 2801
1228833 도마뱀도 거르는 두리안의 위력 21 15:24 1119
1228832 중2때 중급식,고급식,학식,회식 역할을 다 해본 안유진 20 15:23 1113
1228831 부대에 있는 수통을 다 바꿔준 착한 이등병 ㅎㅎ.jpg 22 15:22 1698
1228830 에릭 : 그게 아이돌의 몸이야???????????????? 169 15:20 5890
1228829 ‘세금 펑펑’ 일주일간의 미국 출장 4 15:20 7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