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어저께TV] 종영 '이불 밖은 위험해', 강다니엘·용준형이 얻은 소확행
1,087 20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785126833
2018.07.13 08:03
1,087 20
http://img.theqoo.net/YJsKa

이불 밖은 위험하다고 외치는 집돌이들이 만나 '소확행'을 만끽했던 '이불 밖은 위험해'가 무사히 시즌을 마쳤다.

지난 12일 방송된 MBC '이불 밖은 위험해'에서 다낭 공동 휴가를 마친 집돌이들은 로꼬의 초대로 경기도 모처에서 심야 회동을 가졌다. 이 자리에는 로꼬, 용준형, 마크, 이이경, 강다니엘이 함께 했으며, 로꼬의 초대로 온 그레이, 우원재도 즐겁게 게임을 즐겼다.

'이불 밖은 위험해'는 집돌이들의 공동 휴가 리얼리티로, 4월 5일 정규 첫 방송을 시작으로 10회 방송을 무사히 마쳤다. 강다니엘과 용준형은 파일럿 당시부터 출연한 원년 멤버로, 사랑스러운 집돌이로서의 매력을 어필하며 시청자들에게 큰 재미를 선사했다.

특히 용준형은 낯가림이 너무 심해 인사 한번 제대로 하기까지 굉장히 긴 시간이 걸렸고, 최근 방송에서는 잠에 푹 빠져 헤어나오질 못해 큰 웃음을 안겼다. 강다니엘은 젤리를 비롯해 군것질 많이 하는 순수 청년으로 프로그램에 활력소를 불어넣는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http://img.theqoo.net/mTywW


집돌이였던 두 사람은 '이불 밖은 위험해'를 통해 다양한 인물들을 만나 조금씩 소통하며 인연을 쌓기 시작했다. 무언가를 하라고 강요하지 않을 뿐더러 잠도 푹 잘 수 있는 최적의 환경 속에서 진짜 '소확행'을 느낀 두 사람이었다.

그렇기에 파일럿에 이어 정규 편성 이후에도 '이불 밖은 위험해'에 연달아 출연을 할 수 있었던 것. 강다니엘은 "데뷔 전부터 출연한 생애 최초 예능이다. 많은 분들 만나고 재미있는 시간 보내서 좋은 예능이라고 생각했다. 정규 편성이 되면 하고 싶었는데 좋은 추억을 만들었다"라고 애틋한 마음을 전했다.

또 용준형은 "평소에는 잠을 못자는데 '이불 밖'만 오면 잠이 너무 많이 온다. 왜 그런진 모르겠다. 마음이 편안해서 그런건지. 내게 '이불 밖'은 꿀잠이다"라고 남다른 의미를 밝혔다.

시즌을 무사히 마친 두 사람이 다음 시즌에도 출연을 하게 될지는 아직 미지수다. 하지만 그 어떤 예능보다도 더 솔직한 자신의 모습을 드러내고 편안함을 느꼈던 예능이니만큼 두 사람이 '이불 밖'에서 재회하는 모습을 다시 볼 수 있지 않을까 하는 기대가 일고 있다. /parkjy@osen.co.kr

[사진] '이불 밖은 위험해' 캡처
댓글 2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BBQxSBS 슈퍼콘서트 with 더쿠 ②탄】 비비큐 치킨 상품권 2차 당첨자 발표!! (9/20 木 연락 마감) 65 09.18 1.4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6.7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5.4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2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6.8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3 16.06.07 26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2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3 15.02.16 134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4 06.14 4.7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4 05.30 4.1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6 08.31 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04687 [MPD직캠] 3세대 걸그룹 조회수 순 엠카 직캠 10개 1 22:02 102
1004686 태연 W Korea 10월호 화보 사진.jpg 3 22:02 160
1004685 더쿠들 의문의 고릴라행.. 5 22:01 285
1004684 다음 생에는 백현의 강아지가 되고 싶어서 쓰는 글 4 22:01 151
1004683 KBO) 강백호 3연타석 홈런(시즌 25호) 9 22:00 119
1004682 박명수가 안일어나는 아이 깨우는 방법 13 22:00 665
1004681 최근 돌아다니는 조심해야하는 사기 메일 jpg. 8 21:58 1098
1004680 여잔데도 결혼하고 싶어지는 어바웃 타임 레이첼 맥아담스.jpgif 17 21:57 658
1004679 9년차 아이돌 인피니트 엘 한류피아 메이킹 3 21:56 156
1004678 엑소 세훈(EXO SEHUN) '에르메네질 제냐' 포토콜 직캠 영상 3 21:56 87
1004677 32년 된 상주시청 ‘전두환 나무’ 갑자기 말라 죽어 14 21:56 533
1004676 나 작년에 계곡 갔을 때 ㅈㄴ 웃으면 안되는데 웃긴거 봐서 디질 뻔함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1 21:55 1341
1004675 방금 북한에서 한국 돌아온 지코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104 21:53 3343
1004674 미 국무부가 다급해진 이유 <9월 평양공동선언이 지닌 힘> 24 21:51 1326
1004673 다시 원래대로 돌아온듯한 남지코의 모습 42 21:51 2418
1004672 향긋한 향으로 기분 좋은 얼그레이 디저트 맛집 9.jpg 57 21:50 1007
1004671 원덕이 좋아하는 2011년 일본 걸그룹 노래 3 21:50 125
1004670 선미 오늘 엠카 1위 앵콜 영상 19 21:50 355
1004669 더쿠 BL방 리젠의 비밀.jpg 82 21:49 2697
1004668 인교진 : 그럼 나랑 뭐 할 건데, 나랑 뭐 사랑만 할 거야? 40 21:47 18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