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대구 한옥 스타벅스, 계단도 ‘콘셉트’라 장애인은 이용 못한다?
15,706 56
2022.11.30 04:34
15,706 56
https://img.theqoo.net/uwJXt

https://img.theqoo.net/WwfcE

진골목으로 불리는 대구 중구 대구근대골목길의 한옥 고택에 들어선 스타벅스 대구종로고택점은 문을 열기 전부터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핫플레이스’로 떠올랐다. 1919년에 지어진 실제 고택을 그대로 활용했기 때문에 경주 등 다른 지역의 한옥 콘셉트 스타벅스와도 달랐다.


선천적 뇌병변 장애를 가진 김시형(39)씨는 지난달 24일 동료와 함께 전동휠체어를 타고 스타벅스 대구종로고택점을 찾았다. 대구종로고택점 들머리는 사극에 나오는 대감집을 떠올리게 했다. 커다란 대문 앞엔 돌계단이 놓여있었고, 옆으로 작은 쪽문도 있었다. 하지만 두 곳 모두 돌계단이나 턱을 넘어야 했다. 그는 카페를 한 바퀴 둘러 주차장 쪽에서 마당으로 들어가는 길을 찾았다. 마당까지 들어온 김씨와 동료는 고택을 감상할 겨를도 없이 또 다른 난관에 부닥쳤다. 주문하려면 다시 계단을 올라 건물 안으로 들어가야 했기 때문이다. 김씨는 “스타벅스는 비교적 다른 카페에 견줘 휠체어 이용자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었는데, 대구 중심 관광지에 들어선 스타벅스 매장을 들어갈 수 없을 것이라고는 생각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매장에 들어가지 못한 김씨는 마당을 지나가던 매장 직원에게 카드를 건네고 주문을 부탁했다. 그런데 카드를 받아 들고 갔던 직원은 다시 나와 김씨에게 “지침상 고객의 카드로 대신 결제할 수 없다. 다른 매장을 이용해달라”고 말했다.

이곳은 2곳의 내부 공간과 외부 화장실까지 모두 계단을 올라가야 하는 구조다. 김씨는 “스타벅스 고객센터로 문의했지만 ‘한옥 콘셉트이라 어쩔 수 없다’, ‘고택을 활용했기 때문에 (기존에도) 계단만 있어서 휠체어 사용자가 들어가기엔 어렵다’는 말만 되풀이했다”고 말했다. 결국 김씨는 이날 스타벅스 대구종로고택점을 찾았다가 주문도 하지 못하고 발길을 돌려야 했다.


대구사람장애인자립생활센터, 삐딱한 장애인들의 모임 ‘삐장’, 대구장애인차별철폐연대는 28일 오전 스타벅스 대구종로고택점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접근성보다 콘셉트가 우선하는 카페의 관행을 우리는 ‘차별’이라고 부른다. 문화재들도 접근성을 확보하려고 보수에 나서는데, 고택을 활용해 휠체어가 접근할 수 없다는 이유는 핑계일 뿐이다. 스타벅스 코리아는 대구종로고택점에서 일어난 차별을 공식 사과하라”고 밝혔다. 이들은 이번 사례를 국가인권위원회에 장애인 차별로 진정하고, 매장 앞에서 1인 시위를 할 계획이다.

스타벅스 코리아 쪽은 “고택을 훼손 않고 그대로 재현하다 보니 장애인 출입 관련 시설이 부족한 부분이 있어 건물주와 협업을 통해 관련한 보완대책을 마련할 예정이다. 아울러 향후 장애인 고객분들의 편의성 개선을 위해 모바일 포스 도입도 검토하고 있다. 한번에 모두 해결하긴 어렵지만 진심으로 경청하고 개선해나가겠다”고 밝혔다.


https://naver.me/FdGErcsQ


https://img.theqoo.net/Qgtnv
https://img.theqoo.net/VwwtL
계단을 거쳐야만 매장 안으로 진입이 가능한 스타벅스 대구 종로고택점. 류연정 기자

https://naver.me/51nQW3CQ
댓글 5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해외접속 차단 공지】 22.06.17 400만
전체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22.01.27 48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388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즉시 무통보차단 주의!) 16.05.21 1486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30 15.02.16 576만
공지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660 21.08.23 139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109 20.05.17 101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08 20.04.30 158만
공지 🔥🔥🔥🔥🔥🔥스퀘어 저격판으로 사용 강력 금지!!!!!!!!!🔥🔥🔥🔥🔥🔥 무통보 차단 주의!!!!!!!!!🔥🔥🔥🔥🔥🔥 1233 18.08.31 508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345955 '새치기 고맙다!' 새치기 당한 덕에 12억원 복권 당첨된 美 남성 20:45 49
2345954 집앞에 두고 간 취객, 한파 속 사망‥경찰관 '과실치사' 입건 2 20:45 164
2345953 티켓마스터 공계에 올라온 블랙핑크 사우디아라비아 아부다비 콘서트 사진.jpg 2 20:43 243
2345952 최근 웹소설, 웹툰 작가들 수익 반토막 난 이유 4 20:43 931
2345951 타지역에 공항을 짓는대신 광역시 편입되는 도시 3 20:43 305
2345950 "내 돈이면 이 가격에 안 사" LH 미분양 고가매입 논란 (뉴스데스크/MBC) 11 20:42 463
2345949 실시간 샤이니 키 인스타 댓글 상황.jpg 8 20:41 1479
2345948 오늘자 이찬원 방송 착장 두개 2 20:40 436
2345947 영화 멍뭉이 이벤트로 멍뭉이 자랑대회 한다는데 2 20:40 483
2345946 스테이씨 신곡을 미리 들은 아기들 반응 (공식 티저) 20:40 330
2345945 영국 경제 근황 10 20:36 1954
2345944 야 솔직히 번호 한 번도 안따여봤으면 그게 사람이냐ㅋㅋㅋㅋㅋㅋㅋ 17 20:35 2666
2345943 "의료과실 입증 어려울 것"‥전관 변호사의 예언대로(2) 6 20:34 445
2345942 유튜브 구독자 1위 미스터 비스트 근황...JPG 31 20:34 2363
2345941 [단독] 불법 대리수술로 2명 숨졌는데‥일제히 '집행유예' (1) 13 20:32 668
2345940 나만을 사랑해?/엉/원우형은?/나도/나도 말고/알라뷰/알라뷰말고/싸랑해/그르치 10 20:31 421
2345939 동네고양이에게 자기 강아지를 소개해주고 싶었던 아저씨.gif 35 20:31 2993
2345938 여자친구와 하와이 여행 간 피트 데이비슨 13 20:29 1844
2345937 KPOP 걸그룹 일본 데뷔 싱글 초동 기록을 세운 르세라핌 10 20:29 1121
2345936 자신의 소설 영화화 해달라고 봉준호 쫓아 다녔던 일본 작가 46 20:29 34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