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영화평은 호불호… 임시완엔 ‘호호호’
2,939 14
2022.08.12 20:34
2,939 14
https://img.theqoo.net/uCEzL

항공재난 소재 영화 ‘비상선언’, 관객들 “후반부 긴장감 떨어져”
아쉬움 속 악역 임시완엔 호평
임시완 “관객 ‘눈빛 돌았더라’ 평가, 연기 대한 칭찬이라 생각해 감사”

3일 개봉한 항공 재난 블록버스터 ‘비상선언’에 대한 관객 평가 중엔 혹평이 많다. 전반부에선 긴장감 있는 전개로 관객을 몰입시키지만, 후반부는 과도한 신파와 전체주의 미화로 해석될 수 있는 장면 등으로 실망시켰다는 평가가 많이 나온다.

혹평 속에서도 이 배우에 대한 평가만큼은 호평 일색이다. 항공기 내에 치명적인 바이러스를 퍼뜨리는 테러범 진석을 연기한 배우 임시완(사진)이 그 주인공. 관객들과 평단은 그를 두고 “소름 끼치는 악역 연기를 완벽하게 소화해냈다”며 한목소리로 극찬하고 있다.

최근 화상 인터뷰에서 임시완은 “관객들 평가 중에 ‘임시완 눈빛이 돌아 있더라’는 평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 캐릭터로서 칭찬해주신 거라 생각해 감사하다”고 말했다.

진석은 기존 재난영화 속 테러범과 달리 처음부터 자신의 정체를 밝히며 영화 시작부터 긴장감을 끌어올리는 데 큰 역할을 한다. 그러나 영화에선 정작 진석이 왜 승객 100여 명을 모두 죽이고 싶어 하는지, 그가 왜 그렇게 일면식도 없는 타인들을 혐오하고 하찮게 여기게 됐는지에 대한 구체적인 서사가 나오지 않는다. 이처럼 별다른 명분이 없는 테러임에도 설득력이 부족하지 않은 데에는 광기 어린 진석을 밀도 있게 표현한 임시완의 연기력 영향이 컸다.

임시완은 극 중 피해의식에 사로잡히거나 정반대로 우월감에 취하는 등 종잡을 수 없는 모습으로 관객을 긴장시킨다. 그는 “당위성이 약하거나 없으면 연기하기가 어려운데 진석은 당위성이 아예 없더라. 그러다 보니 오히려 그 백지를 마음대로 채울 수 있는 자유로움이 있었다. 진석의 자세한 서사를 스스로 만들어가며 연기했다”고 말했다.

그간 작품에서 주로 선한 캐릭터를 맡아온 그는 악역에 대한 기대감이 컸다고 고백했다. 그는 “선한 역할은 뭔가를 지켜내야만 하는 등 악역에 비해 기대감이 크지 않나”며 “악역은 상대적으로 그런 게 덜하다 보니 연기할 때 마음껏 뛰어놀 수 있어 매력적이었다”고 말했다.


전문
https://www.donga.com/news/Culture/article/all/20220812/114924790/1
댓글 1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190만
전체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20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224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333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12 15.02.16 498만
공지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585 21.08.23 88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022 20.05.17 65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895 20.04.30 123만
공지 🔥🔥스퀘어 저격판으로 사용 강력 금지!!!!!!!!!🔥🔥 무통보 차단 주의!!!!!!!!!🔥🔥 1231 18.08.31 44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270343 엄근진.jpg 2 04:49 354
2270342 덕후들이 한국여행하는 최애멤 보고싶다며 투표했던 어느 잡지기획 04:43 666
2270341 잠실야구장에서 투잡 뛰는 맥주보이.twt 4 04:18 1336
2270340 ㄹㅇ 충격적이었던 걸그룹 티저 사기 TOP 3...swf 33 03:46 3000
2270339 올해로 벌써 7년차인 2016년 중소에서 데뷔했던 남자 아이돌.swf 6 03:35 1611
2270338 디즈니 플러스, 마블 <변호사 쉬헐크> 데어데블 캐릭터 포스터 9 03:27 1161
2270337 일리야 말리닌 재팬오픈 연습연상 16 02:43 2753
2270336 실시간 얼굴로 국위선양 중인 차준환 41 02:40 8179
2270335 어린 귀신들 성불시키는 만화.manhwa 12 02:39 3112
2270334 에스파 NFT 출시 45 02:33 4699
2270333 역대급으로 남녀 메기 다 잘뽑았다는 <환승연애2> 28 02:28 6207
2270332 현재 난리난듯한 더키월드 상황.twt 56 02:25 9289
2270331 가요계 역사상 티저 사기 레전드였던 남자 그룹 & 여자 그룹 투톱...swf 34 02:17 5285
2270330 ???: 3년을 참았어, 더는 참을 수 없다. 13 02:15 5409
2270329 원덬이 역주행 간절하게 바라는 당시에도 좋다고 입소문 탔었던 걸그룹 노래들...swf 36 02:12 3300
2270328 [피겨] 차준환 선수 핀란디아 트로피 금메달🏅 65 02:11 5000
2270327 대통령 풍자가 정치적? 과거 수상작 어땠나보니 18 02:06 5743
2270326 아침에 일어나는거 너무 싫은 고양이 🐱 33 01:56 5875
2270325 혐) 가리비 비주얼 실체 41 01:54 9549
2270324 무묭픽 이노래만 들으면 나도 청춘애니 주인공?! st 남돌 락 노래 추천 15 01:52 16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