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어제 그알(전북대 수의생 이윤희씨 실종사건)에 대한 의문점과 소름끼쳤던 점.jpg
8,955 32
2019.12.15 11:30
8,955 32



서울에 사는 윤희씨 언니가 윤희씨 친구들로부터 전화를 받은건 점심때쯤

윤희가 전날 학교도 안왔고 이래서 전화를 했고 언니가 전주 윤희씨 원룸으로 내려감

(이때 윤희씨는 며칠 전 휴대전화를 잃어버림, 연락방도가 없었던 것) 그리고 언니가 전주로 내려가는 중에 친구들이 문을 딸까요 해서 

경찰의 요청으로 119 구조대원이 자취방을 방문함



STrTt.jpg




SDLam.jpg



오후 늦게 가족들이 자취방에 도착했을때는

친구들이 이미 방을 청소한 뒤



NrcTA.jpg


MuWji.jpg



어제 케톡에서도 그알 보는덬 끼리 

크게 말나온점이 "청소를 왜했는가"





동기 두명이 가출인신고를 하러 간 사이에

황씨와 여학생 1명은 원룸에 남아 가족들이 도착하기 전 청소를 한것




EdSBg.jpg

wtRNp.jpg

hSzIR.jpg

wlKjv.jpg

집안에는 누구한테 받은 말린 꽃다발과 애완견의 배설물 등 난장판이었던 상태 

fRjUt.jpg

afQGN.jpg


YHbzM.jpg

VCEsa.jpg

uNOLg.jpg


또 더럽혀진 이불도 빨래하려고 세탁기를 열어보니 돌려놓고 널지 않았던 빨래도 있었음


이 이불 빨래를 했냐는 건 확실하게 나오지는 않았지만 (일단 이불빨래도 하려고 했으니까) 왜 이불빨래까지......? 하는 이야기들이 많이 나왔음








윤희씨가 집에서 나간 시간을 알아보기 위해 컴퓨터 사용기록을 확인하던 언니





uFQvI.jpg

VUhDA.jpg

lveTx.jpg

이런 검색기록도 있었음

또한 반려견 두마리가 다용도 실에 아닌 방안에 나와있다는 것(만약 윤희가 마지막에 나갔으면 강아지는 다용도실에 격리시켜놓고 나왔다고 함) 







실종 일주일째 되던 날 이윤희씨가 늘 가지고 다니던 수첩, 이윤희씨 자취방에 있는 밥상이 

원룸 20m 거리 쓰레기 더미에서 발견 됨 (상판만 남은채 발견되었으며, 수첩은 수의학과 수술실습실에서 발견)



QtAeU.jpg

jptNL.jpg
wEdBB.jpg

aGfUb.jpg


그곳에서 수첩을 발견하거나 목격했다고 하는 조교와 대학원생은 

금시초문에 수첩의 존재 자체를 모른다고 함


LQtZi.jpg

ogsIZ.jpg

xNlED.jpg

voELO.jpg


밥상 또한 쓰레기더미에 몇일 뒤에 발견 된것도 이상하다고 생각하는 가족들 




만약에 이게 사실이라면 상상하기도 싫은 추측

경찰이 수의학과 관계자를 의심했던 이유는 주기적으로 배출되던 수의학과 동물사체처리 방법


FiEQW.jpg

kLyUd.jpg



thZrL.jpg


실종된지 이틀 뒤

수첩이 발견된 동물병원에서


110kg 동물 사체가 발견됨 그리고 이윤희씨의 몸무게는 48kg

하지만 이미 소각되어버린탓에 실종과 관련이 있는지는 더이상 확인되지는 못함







실종 전쯤에 이상한 경험을 한 수의학과 동기



zIBpa.jpg


며칠 전 따라온 남자가 있었고 소희씨가 소리를 지르니 남자는 도망가고 112가 왔던 사건이 있었음 



그 이후


tXtTZ.jpg

ZXBAV.jpg

tkepm.jpg


GXBiJ.jpg

kjwty.jpg


소희씨는 이윤희씨 옆옆집에 살았고 윤희씨가 살던 원룸 역시 이런 구조였음






qcHOC.jpg



(할말하않)









이윤희씨의 컴퓨터를 보면 컴퓨터를 끄는 습관이 없는데 유독 그날따라 컴퓨터가 꺼져있었음 


bRXer.jpg

vNPIp.jpg




lmQdG.jpg

jauvj.jpg

aoQBM.jpg


BENXh.jpg


kvAwA.jpg


또한 전문가가 살펴보니 한국인에게 유명하지 않는 소프트웨어 프로그램을 사용해 일부분만 삭제했다는 것을 알게됨





재정리




6월 3일 누군가에게 날치기를 당함

6월 5일 수의대 종강파티

6월 6일 현충일 - 이때 컴퓨터에서 112와 성추행을 검색한 것이 밝혀짐

6월 7일 대학강의 결석

6월 8일 저녁 실종소식을 듣고 달려온 가족이 컴퓨터를 확인하기 전에 누군가 컴퓨터를 만진 사람이 있었다는 것

6월 9일 1차 포렌식

경찰 2차 정밀 포렌식 전에 의도적으로 인터넷 검색기록을 삭제한 날짜가 6월 10일

6월 12일 2차 포렌식









uZmkE.jpg


dCcZz.jpg




댓글 3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영화 《작은 아씨들》 시사회 당첨자 발표 85 01.24 1.5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하정우x김남길 ‘2020 미스터리의 시작!’ 《클로젯》➖예매권➖ 증정 1478 01.21 3.4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63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3 16.06.07 512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67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30 15.02.16 217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9.10.04 1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42 18.08.31 18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456570 한국 사는 중국인 유학생의 호소문.JPG 9 00:39 580
1456569 최근 수중에서 상의탈의한 방탄소년단 뷔.gif 11 00:37 812
1456568 디즈니플러스에서 서비스되는 14편의 새로운 단편 <Short Circuit> 예고 2 00:36 209
1456567 걸그룹 구구단 멤버들 근황.JPG 17 00:36 1590
1456566 충격적인 영화가 보고 싶다면 지금 당장 보라고 말할 영화 1편.jpg 12 00:36 842
1456565 속보) 공주 반포면 하신리 산불! 바람불고 어두워서 진압 어려움! 냉무 7 00:34 756
1456564 아티스트의 인권을 보호해주려는 회사와 그런거 필요없는 방탄소년단 진 13 00:33 1387
1456563 한 대학생의 과제물 (포켓몬 오프닝 가성비ver.) 7 00:33 369
1456562 핸드폰 번호 뒷자리 숫자 4개 합한 숫자가 앞으로 생길 애인의 나이 97 00:32 1061
1456561 우승메달 받은지 몇분만에 메달이 분해된 김진야선수를 본 김학범 감독님.. 14 00:31 1988
1456560 방금 원덬에게 뜬 미친 광고 37 00:30 2368
1456559 우승컵에 KOREA 새기기.gif 8 00:30 1132
1456558 평범하다는데 내 주변엔 없고 맨날 엽사만 찍고 이상한 짓 하는데 은근 인기 많고 나랑 썸타는 줄 알았는데 알고보니 오래된 여친 있을 상.jpgif 15 00:30 1507
1456557 우승트로피 들어올리는 대한민국 U-23대표팀.gif 29 00:27 1815
1456556 좆선족 돈주머니 안채우게 해줄 마라탕 홈레시피.tip 66 00:27 2624
1456555 예전에 비해 많이 바뀐 조선족 이미지 68 00:23 4035
1456554 주님을 만났냐는 소문이 파다했던 마일리 사이러스 11 00:23 2357
1456553 ???: 주변사람들 보면 10분위도 잘나오던데 이거 왜 그런건가요..? 12 00:22 1412
1456552 웰시코기 화면으로만 보다가 실제로 보면 놀라는점 36 00:21 3252
1456551 여배우 원탑으로 정말 초초초대박났던 일본드라마.jpgif 30 00:20 38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