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21살 백수의 3년동안 살아오고 있는 삶
3,648 11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3902979
2015.04.14 19:48
3,648 11

 나이는 21살 백수 어디에 말하기는 부끄럽지만 밥을 굉장히 잘 먹는 백수이다 (ㅇㅅㅇ)

백수가 된 계기는 19살, 수능을 실패하고 난 뒤부터 백수의 길로 접어들었다.

 나름 지역의 명문?이라는 인문계고등학교를 그냥저냥한 성적으로

졸업, 그 당시 수능을 컨디션 난조로 모든등급*2(사회탐구는 정신이 돌아와서 1등급을 받긴했다만.. 만회할 수 없었음)로 조진후

독학재수를 결심..그리고 집에서 재수학원을 보내줄 돈도 없었음

 2월, 친구들이 대학갈떄는 초우울함에 빠졌지만 나름 늦잠도 좀 자긴 했지만 독서실을 꼬박꼬박 다녔다.

하지만 물수능이 아니라 쓰나미 수능이였는지

또 수능을 조짐, 작년보다 조금 더 잘본게 다다. 그래도 작년보다 잘보긴해서 대충 성적맞춰서 원서를 다 지방거점국립대로썻지만

원서질의 실패였는지 하늘의 장난이였는지 원서영역에서 예비2번으로 떨어짐

삼수는 도저히 못하겠고, 고등학교때 오락부장도하고 학교를 상당히 활기차게 다녔던 터라

친구들이 노래방을 가자고 자꾸 연락이옴

노래방에 다녀와서 집에 오는 길은 심란함이 더해짐

대학은 가고싶은데 집안형편은 점점 더 힘들어지는것만 같기도 하고 부모님이 내심 대학을 안갔으면 하는거 같기도 함

자의 반 타의 반으로 공무원 공부에 뛰어들음

장점은 계속 공부만해왔던 터라 공부하는 습관?이 배겨있어 덜 우울함

친한친구 몇명을 뺴놓고는 그냥 대학을 갔다고 말함. 그래서 그런지 카톡으로 자꾸 남자친구는 사귀었는지 물어보는 친구들이 많음

홧김에 카톡을 탈퇴함.  탈퇴하니깐 단톡을 나가지 말라면서 엉엉되는 사람들이  짜증나 카톡을 삭제함

마음이 한결 편해짐

인생의 꼭 이루고 싶은 꿈은 작사가가 되는건데 그 꿈을 위해 지금 웅크리고 있는 중이라 생각하며 하루하루 공부하는 중

다시 돌아간다면 19살때 전문대라도 가서 대학생활 해보고 싶다. ㅇㅅㅇ..하지만 나에게 주어진건

저녁밥과 인강..

댓글 1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온에어관련 협조 부탁공지 (금일부터 적용) 11.05 31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 스퀘어/HOT게시판 욕해달라고 일러바치기식 실시간 중계 및 각종 삭제 궁예 금지 등 04.29 293만
전체공지 🚨🚨🚨🚨 2020.11.30 *주의* 현재 일부 이용자에게 뜨는 노골적인 성인광고 관련 공지! 안드로이드 + 아이폰 각각 문의신고방에 URL 제보 부탁하겠음!! 제보방법 추가 갱신 🚨🚨🚨🚨 350 16.07.05 18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87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58 15.02.16 29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7185 그외 최애랑 닮았다는 얘기 듣는 후기 5 15.05.30 537
7184 그외 파스타 해 먹고 죄책감에 시달리는 후기 3 15.05.30 493
7183 그외 장수생인데 가끔 무기력한 후기 8 15.05.30 2176
7182 음식 설빙 리얼초코빙수 리뷰 5 15.05.30 919
7181 그외 스타벅스 리유저블 콜드컵 받은 후기 7 15.05.30 869
7180 그외 더쿠 가입하고 처음 502 뜬 후기 1 15.05.30 497
7179 그외 드롭탑 빙수먹고 어벤져스 보틀 받은 후기 15 15.05.30 1120
7178 그외 엄마가 지금 조카 돌봐주는데 엄마한테 전화할때마다 조카가 전화 뺏어서 끊는 후기 7 15.05.30 931
7177 그외 고양이 미용한 후기 19 15.05.30 1204
7176 음식 롯데 갸또 솔티카라멜 먹은 후기 6 15.05.30 766
7175 영화/드라마 오늘 무도 시청한 후기 9 15.05.30 748
7174 음식 학교 급식 먹는 후기 14 15.05.30 791
7173 그외 친구따라 스시집 갔다 야부 코타네 식구들 본 후기 20 15.05.30 1492
7172 음식 페트병으로 야매더치커피 만들기 시도하고 있는 중인 후기 5 15.05.30 725
7171 그외 모기 물린게 점점 커지는 후기(사진있.....) 8 15.05.30 578
7170 음식 전국맛집을 찾아서... <3> 분당 에이컷스테이크 7 15.05.30 2582
7169 음식 소소하게 요리했는데 먹어줄 사람이 없는 후기 1 15.05.30 326
7168 그외 7개월 짝사랑하고 어장당한 후기 3 15.05.30 701
7167 그외 할머니가 복면가왕 클레오파트vs유니콘편을 보고 화낸 후기 4 15.05.30 663
7166 그외 친구네 직장에 이쿠타토마 온 후기 35 15.05.30 18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