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음식 참치미역국 끓인 후기+레시피
657 2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203100834
2016.01.19 08:26
657 2
가난하고 배고픈 자취생 덬은 집에있던 미역을 활용하기로 해따
건미역은 집에서 들고온거라 아마 좋은것일것
자취방에 조미료가 암것도 없어서 사와따 ㅠㅠ
재료

1. 인스턴트 미역국 봉지중 건미역 반개, 조미유 1개 (그 알지?? 오뚜기에서 나온 인스턴트 미역국 ㅋㅋ거기 보면 미역이랑 조미 큐브랄까 두조각 붙어있는데 그거 하나 떼서 쓰면 돼)

2. 진간장(국간장이 없어서 대체, 국간장 있으면 국간장으 로)

3.참치캔(강동원님)

4. 참기름

5. 건미역 5인분 정도 끓일양
(건미역 전체에서 두뭉치 정도 뜯으면 될것 같은데 자세한건 검색 ㄱㄱ왜냐면 많이 뜯었다간 대 참사가)

요리시잣

1.미역을 국끓일 냄비에 넣고 찬물에 불린다 (30-40분정도 겨울이라 1시간 걸릴수도..) 그다음 물을 버린다

2.미역을 먹기 좋게 자르고 참기름을 두큰술 정도 넣도 달달 볶는다. 초록색이 날 정도로 볶음

3. 난 찬물을 넣어 끓이기 시작했다 그때 인스턴스 미역 반개와 조미유도 같이 넣었다.

4. 10-15분 정도 끓고 있는 중에 참치 5분의1캔을 넣었다.

5. 혹시 참치 비린내 날까 참기름 아주 약간 소량 첨가

6. 간을 보면서 간장 두큰술 혹은 세큰술을 입맛에 맞게 넣고 필요하면 소금도 조금 넣어라

7. 평소에 잡곡밥 먹지만 미역국은 흰쌀밥이 진리
미역국 양은 한 6인분 나온것 같다.

(미역국에 밥만 말아 먹으니 이틀 끼니 해결했다)

느낀점 : 맛있고 깔끔하다. 조미료맛도 많이 안느껴짐.

느끼하지 않다. 참치를 소량만 넣은것이 탁월한 선택이었다. 사진을 보면 기름이 많이 떠 보이는데 미역기름이라 하나도 안느끼하다.

다진마늘이나 소고기같은 고귀 (?)한 재료 없는 자취생들 꼭 해먹길 바래8ㅅ8

그리고 난 국간장 없어서 진간장으로 했는데 국간장이 진리고 더 진리는 조선간장이다
자취생들아 참치미역국 꼭 해먹길바래

http://imgur.com/g3cu7bq
댓글 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온에어관련 협조 부탁공지 (금일부터 적용) 11.05 28만
전체공지 (이용규칙) **🔥🚨🔥 (0908갱신) 스퀘어/HOT게시판 욕해달라고 일러바치기식 실시간 중계 및 각종 🚨삭제궁예🚨 금지🔥🚨🔥 // (0824갱신) 스퀘어방을 중심으로한 각종 혐오조장 및 창조논란 까질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즉시 차단 04.29 290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85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57 15.02.16 29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4827 그외 샤워할때마다 48 멤버로 빙의하는 후기 8 16.02.16 309
24826 음식 일본에서 사온 과자들 먹은 후기 3 16.02.16 248
24825 그외 우연히 손으로 얼굴 긁다 여드름도 함께 긁은 후기 3 16.02.16 210
24824 그외 데드풀 예매한 후기 5 16.02.16 157
24823 그외 서버비 그냥 날리고 있는 후기 3 16.02.16 263
24822 그외 맘먹고 리뷰방 좋은글 하나 써놓고 내글 밀린후기 4 16.02.16 251
24821 그외 뻘후기 74 16.02.16 1470
24820 음식 배고파서 이닦고 곤약젤리 먹은 후기 1 16.02.16 183
24819 그외 리뷰방 질문글들에서 여러번 꿀팁을 얻었던 후기 2 16.02.16 264
24818 그외 오랜만에 눈이 예뻐보인 후기 1 16.02.16 137
24817 그외 머리 안감은지 일주일된 후기 5 16.02.16 504
24816 그외 몇분전에 뻘후기 써놓고 리뷰방 못 찾은 후기 2 16.02.16 155
24815 영화/드라마 치인트 유정선배에게 확 감정이입된 후기 (2월 15일자 방송 스포 유) 6 16.02.16 211
24814 그외 더쿠에서 카테 이리저리 많이 돌아다녀서 4 16.02.16 273
24813 음식 친구가 고기사준 후기 4 16.02.16 405
24812 그외 밤열시를 아침열시로 착각한 후기.. 16.02.16 122
24811 영화/드라마 오늘 치인트 보고 복장 터진 후기 10 16.02.16 341
24810 음식 이틀에 한번 30분씩 달리기 하는 후기 4 16.02.16 441
24809 그외 시디피의 존재를 알게된 후기 7 16.02.16 199
24808 그외 리뷰방 읽기만 하다가 뻘후기방에 처음 글 써본 후기 16.02.16 1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