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파바 알바덬 할아버지한테 혼나서 운 후기
5,225 46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96316187
2018.10.19 23:25
5,225 46
하이 더쿠들
집가는 길에 그냥 몇자 적고 싶어서
후기 적어봄
ㅋㅋㅋㅋㅋㅋ


나덬은 알바 2달차인 덬임

정식으로 하는 알바는
파바 알바가 처음이고
(이전은 단기알바만 함)
전에 일했던건 사람 대응이 없어서
서비스업이 이렇게 힘든지 몰랐음

손님중에는 정말 다양하게
화내는 손님들이 많은데
봉투값받는다하면 화내는 손님들한테는
이젠 상처도 안받을정도로
그냥 나름 잘 버티면서 일하는 중

그나마
불행중 다행으로
나덬은 손님들이
짜증을 덜내는 편임
다른 언니들도 ㅇㅇ이는 진짜
손님들이 뭐라 안한다
라는 말 자주하고
빵사러 오신 손님들이
귀엽다는 말 자주해주시고 가심


그래서 가끔 스트레스 받긴 해도
나름 잘 하고 있었는데


파바 알바덬들이면 알거임
영수증 뽑는거를 선택할 수 있다는거
우리가게의 95센트의 손님들은
영수증을 버려달라 하시기에
우리 가게는 영수증을 달라하시면
보통 주는 편임
항성 물어보려고 하는 편이긴한데
손님들이 많을때는
스킵하는 경우도 있음


오늘 오후 7시인가
어떤 할아버지 손님이
샌드위치 사가시면서
정부가 문제다
공무원들 월급도 줄이는 나라가
나라냐 라고 말하면서
샌드위치만 사고 나가심
그당시에
손님이 몰릴 시간이라
뒤에 손님들도 많고
정신없어서
영수증 물어보는거를 잊어버림(내잘못)

그러다가 9시쯤에
갑자기 소리소리 지르면서
가게로 들어오는데
미쳤냐 일제대로 알하냐
어느 가게가 영수증을 안주냐
이러면서 알바생이 제대로 안됬다고
삿대질하시면서
계속 소리치고 욕하시는데
다른 손님들도 놀라서 쳐다보심
나덬은 멘탈나가고 놀라서
죄송합니다만 반복하면서
영수증 뽑아드리는데
계속해서 화내시고 욕하심
영수증 드리니까
해피포인트는 왜 안하냐고 하면서
소리지르는데
억울하고 서러워서
울고 말았음
사정님도 저희 실수다
죄송하다 라고 처음에 하시다가
탈세하냐 미쳤냐 오만 욕 하시면서
소리지르고 삿대질하는
할아버지한테 질려서
그냥 대응안하고 다른 손님 주문받음
다른 손님들도
애 우니까 그만하라고
애가 실수할수도있지
이정도하면 됬다고 하는데도
계속 소리지르면서
씩씩되다가 그냥 나가버림

할아버지가
나가고 사장님이 달래주셔서
그만 울고 다시 재고 파악하러 가는데
자리에 남아있던 손님이
이상한 할아버지라고 너는 잘못 없다고
그러셔서 다시 울컥했움...
물론 내가 잘못한게 맞지만
그렇게 욕하면 얼마나 당황스러운데 8ㅅ8
동네에 있는 파리바게트라서
단골손님들이 많은편인데
오는 손남들마다
괜첞냐고 물어보시고
달래주셔서
세상 따듯하다는걸 느낌...
하지만 욕먹은건 멘탈 많이 깨지긴 한다는 후기...
전국의 모든 알바몬들 힘내자...☆!♡


+아 그리고파리바게트는 모든 통신사가 할인됨
1000원에 100원씩 할인되니까
더쿠들 항상 할인 받고다녀!(하루에 한번만 가능)
댓글 4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영화 《뺑반》 시사회 당첨자 발표!! (1/23 水 연락마감) 317 01.20 8601
전체공지 ▶ 영화 《증인》 시사회 당첨자 발표!! (1/22 火 연락마감) 138 01.20 9448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18.08.31 18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18.08.21 15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18.08.20 18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11.01 투표/스밍 등에 관한 대가성 이벤트 홍보 절대금지- 4764 16.06.07 307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301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58 15.02.16 15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19084 그외 몇년전에 심리상담소 갔었던 지랄같은 후기 02:20 27
119083 그외 주름 생길까봐 활짝 웃지 못하겠는 후기 2 02:05 53
119082 그외 소심+예민한 성격 때문에 삶이 너무 피곤한 중기 5 01:37 130
119081 그외 자취하는 덬들 요리 어떻게 해서 먹고 있는지 궁금한 중기 6 01:29 75
119080 그외 도대체 무슨 심리에서 모르는 사람한테 오지랖 부리는지 모르겠는 초기 8 01:11 165
119079 그외 학교 기숙사랑 쉐어하우스랑 고민중인 중기 2 01:06 68
119078 그외 알바처에서 일하는 외국인 쉐프들 선물을 추천받는 중기!! 4 00:59 175
119077 그외 2월에 졸업 앞둔 대학생 덬들 요즘 뭐하고 사는지 궁금한 초기 1 00:58 64
119076 그외 팬 아닌 호감돌 콘서트 갈말 고민중인 후기 ㅜㅜ 6 00:57 132
119075 그외 12시 반이 넘었는데 밑집에서 기타치는 중기 1 00:49 65
119074 그외 내가 제일 좋아하는 렌즈 단종이래서 슬픈 후기..ㅠ 4 00:24 297
119073 그외 걸어다니면서 핸드폰하는사람들 핸드폰 집어던지고싶은 후기 10 00:19 408
119072 그외 N수한 덬들 현역때 수능끝나고 예전 선생님들 보러갔나 궁금한 후기 5 01.21 158
119071 그외 내가 친할머니한테 이런 감정 가져도 되는 건지 모르겠는 후기.(긴글주의) 6 01.21 359
119070 그외 쌍수덬 실밥 풀면서 라인 좀 풀린거 같은데 어째야 하는지 도움을 바라는 중기 1 01.21 108
119069 그외 퇴사하는 30대초반 매니저 남자분 선물로 뭘드릴지 고민인 중기ㅠㅠㅠㅠㅠㅠ 5 01.21 142
119068 그외 편도선염>후두염 앓고있는데 원래 이병은 금방 안낫는지 궁금한 중기 2 01.21 110
119067 그외 알바 1년째 하다보니 사람혐오가 생겨서 고민인 후기ㅠㅠㅠㅠ 14 01.21 381
119066 그외 카드값 연체해 본 덬이 있는지 궁금한 중기.. 11 01.21 395
119065 그외 원래 첫 탈색은 이런건지, 아님 가서 다시 해달라고 해도 되는지 물어보고 싶은 중기 14 01.21 5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