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파바 알바덬 할아버지한테 혼나서 운 후기
5,745 46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96316187
2018.10.19 23:25
5,745 46
하이 더쿠들
집가는 길에 그냥 몇자 적고 싶어서
후기 적어봄
ㅋㅋㅋㅋㅋㅋ


나덬은 알바 2달차인 덬임

정식으로 하는 알바는
파바 알바가 처음이고
(이전은 단기알바만 함)
전에 일했던건 사람 대응이 없어서
서비스업이 이렇게 힘든지 몰랐음

손님중에는 정말 다양하게
화내는 손님들이 많은데
봉투값받는다하면 화내는 손님들한테는
이젠 상처도 안받을정도로
그냥 나름 잘 버티면서 일하는 중

그나마
불행중 다행으로
나덬은 손님들이
짜증을 덜내는 편임
다른 언니들도 ㅇㅇ이는 진짜
손님들이 뭐라 안한다
라는 말 자주하고
빵사러 오신 손님들이
귀엽다는 말 자주해주시고 가심


그래서 가끔 스트레스 받긴 해도
나름 잘 하고 있었는데


파바 알바덬들이면 알거임
영수증 뽑는거를 선택할 수 있다는거
우리가게의 95센트의 손님들은
영수증을 버려달라 하시기에
우리 가게는 영수증을 달라하시면
보통 주는 편임
항성 물어보려고 하는 편이긴한데
손님들이 많을때는
스킵하는 경우도 있음


오늘 오후 7시인가
어떤 할아버지 손님이
샌드위치 사가시면서
정부가 문제다
공무원들 월급도 줄이는 나라가
나라냐 라고 말하면서
샌드위치만 사고 나가심
그당시에
손님이 몰릴 시간이라
뒤에 손님들도 많고
정신없어서
영수증 물어보는거를 잊어버림(내잘못)

그러다가 9시쯤에
갑자기 소리소리 지르면서
가게로 들어오는데
미쳤냐 일제대로 알하냐
어느 가게가 영수증을 안주냐
이러면서 알바생이 제대로 안됬다고
삿대질하시면서
계속 소리치고 욕하시는데
다른 손님들도 놀라서 쳐다보심
나덬은 멘탈나가고 놀라서
죄송합니다만 반복하면서
영수증 뽑아드리는데
계속해서 화내시고 욕하심
영수증 드리니까
해피포인트는 왜 안하냐고 하면서
소리지르는데
억울하고 서러워서
울고 말았음
사정님도 저희 실수다
죄송하다 라고 처음에 하시다가
탈세하냐 미쳤냐 오만 욕 하시면서
소리지르고 삿대질하는
할아버지한테 질려서
그냥 대응안하고 다른 손님 주문받음
다른 손님들도
애 우니까 그만하라고
애가 실수할수도있지
이정도하면 됬다고 하는데도
계속 소리지르면서
씩씩되다가 그냥 나가버림

할아버지가
나가고 사장님이 달래주셔서
그만 울고 다시 재고 파악하러 가는데
자리에 남아있던 손님이
이상한 할아버지라고 너는 잘못 없다고
그러셔서 다시 울컥했움...
물론 내가 잘못한게 맞지만
그렇게 욕하면 얼마나 당황스러운데 8ㅅ8
동네에 있는 파리바게트라서
단골손님들이 많은편인데
오는 손남들마다
괜첞냐고 물어보시고
달래주셔서
세상 따듯하다는걸 느낌...
하지만 욕먹은건 멘탈 많이 깨지긴 한다는 후기...
전국의 모든 알바몬들 힘내자...☆!♡


+아 그리고파리바게트는 모든 통신사가 할인됨
1000원에 100원씩 할인되니까
더쿠들 항상 할인 받고다녀!(하루에 한번만 가능)
댓글 4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5번 항목 강조 확인 및 주의요망] 04.29 90만
전체공지 🚨🚨🚨🚨🚨🚨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574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18 15.02.16 26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49537 그외 자취해본 덬들의 조언이 필요한 중기 12 20:23 281
149536 그외 자해 해 본 덬들아 후회해...? 8 20:07 298
149535 그외 같은 중학교 나온 고등학교 친구가 같은 반 애들한테 내 험담하는 걸 들었는데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모르겠는 초기ㅠㅠ 2 20:06 122
149534 그외 혐생 연봉 돈 이런거 생각 안하고 진짜 하고싶은 꿈이나 직업 궁금한 후기! 15 20:02 156
149533 그외 다낭성난소 증후군 판정전인데 우울한 후기 8 19:56 280
149532 음악/공연 눈 여겨보던 구인 공고가 알고보니 마감된 건이라 멘붕온 중기 1 19:37 295
149531 그외 다들 살만한지 궁금한 중기 3 19:35 116
149530 그외 우리 엄마가 나한테 아픈걸 숨기는 듯한 초기 5 19:26 298
149529 그외 퇴근하고 급 땡겨서 밤11시에 부산 도착할 것 같은데 뭐 하고 놀아야 할지 급 걱정되는 후기 4 19:24 200
149528 그외 20후반이면 결혼생각하고 소개 받아야하는지 궁금한 후기 14 19:14 533
149527 음식 유산균 먹은지 2주짼데 계속 ㅅㅅ하는 중기 12 19:01 420
149526 그외 한국 살면서 한국 욕 하는 일본인 직원들 후기 9 18:20 718
149525 그외 임신하고 심리적 문제로? 지하철 타기 힘들었던 후기 16 18:19 602
149524 그외 교통사고 합의금이 궁금한 중기... 21 18:13 455
149523 그외 야한 팝송? 힙합? 찾는 초기. 제목이 생각 안나 ㅠㅠ+ 집에있는 피아노로 대충 음이 어땠나 건반 쳐봄 ㅋㅋㅋㅋㅋㅋㅋ 2 18:09 250
149522 그외 됬.되 맞춤법 틀린 거 볼 때마다 웃음 터져 죽겠는 중기 4 17:59 371
149521 그외 같이 여행가기로 한 친구들중에 1명땜에 극성수기에 여행가야할것 같은게 싫은 후기 18 17:56 841
149520 그외 다른 부모들도 자식한테 한풀이 하는지 궁금한 후기 17 17:54 286
149519 그외 내동생이 신기해하는 친분 후기 21 17:44 1092
149518 그외 지하철에서 이상한 사람 만난 후기 5 17:37 3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