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이직했다가 퇴사한 덬인데 아빠말에 상처받은 후기(긴글주의)
1,526 15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750979897
2018.06.14 16:22
1,526 15
내가 4개월정도 쉬다가 이직을했어
(미리 밝히자면 내 직업은 취업도 이직도 엄청 쉬움)

새로 들어간 회사는 내가 전에 다니던 직장과는 전혀 다른 스타일인거야

전 직장에서는 위법적인 행동들을 하나도 안시켰는데 새로 이직한 곳은 그런걸 당연시 여김
내 직종이 위법행위를 안시키는데 찾기가 힘든 쪽이긴함.전 직장이 정직한거였지

그래서 나는 면접볼때 이 직장에서 하는 일들(위법적인것들)한번도 안해봤다고 얘기를 하고 들어감.
이제 그 전직장을 나온이상 위법행위를 해야된다는걸 생각은 하고 있었는데 막상 들어가서 사람들이 하는걸 보니까 '내가 이런걸 해도 되나?'이런 생각이 자꾸 들어서 힘들었어

거기다가 퇴사를 한 제일 큰 이유는 나는 이 직장에 적응하는 것도 바쁘고 벅찬데 그리고 다닌지 며칠안됐는데 자꾸 중요하고 복잡한 업무를 줌.시답지않은 업무도 줌.

나는 아직 수습기간이고 내가 수습끝나고 다닐지 관둘지도 모르는데 왜 자꾸 중요한 업무를 주지?이런 생각을 하던 와중에 상사랑 적응하는거 어떻냐 이런 얘기를 하다가 말은 이리저리 돌려말하는데 나를 호구로 본다는 듯한 얘기를 함

다른 사람들은 다 말대꾸 하고 그러는데 나는 무슨 말을 해도 토달지않고 다 받아들일 것같아서 뽑았다 다른사람이 잡일같은거 안해도 뫄뫄는 거기에 휘둘리지말고 딴사람이 안해도 뫄뫄가 해줫으면 좋겠다
그리고는 원래 담당도 없던 그냥 일찍오는 사람이 했던 그런 소소한 일들을 내 담당으로 넘기는데
상사가 나한테 직접 지시하는것도 아니고 나보다 낮은 연차인 사람이 전달함.
나를 만만히 보는구나 이런 생각이 확실시됨

또 싫었던건 사장이 고객앞에서 우리한테 반말함
이름도 안부르도 야,너 기본임.

이거말고도 많은데 다 설명하기 힘들어서 이것만 적을게

아무튼 나는 위법행위를 해야한다는 생각이랑 나를 만만하게 생각하고 존중하지않는게 싫어서 그만둠.
거기다 사장은 자기가 위법행위를 시키는지조차 인지못함.

그렇게 지난주에 그만둿는데 나 모르게 아빠가 내 혈육한테 일하다보면 그런거 다 감수해야지 고작 그런걸 못버티고 관두냐 이런 말을 했다고 함.
그 말 듣고 너무 상처받음

내가 일하면서 힘들어했던거 뻔히 아는 사람이
나 모르게 그 말한 것도 속상하고
본인도 힘든일 힘들다고 안한다했다고 본인 입으로 얘기하면서 나는 왜 그런걸 다 감수해야하는지도 모르겠고...
그 얘기를 좀 전에 들었는데 너무 속상하다ㅠㅠ

어차피 다른 곳 가도 어느정도 위법행위 해야하는거 날 만만히 보고 존중하지않는 이곳에서 적응해야됏던건가 이런 생각도 들고 내가 존중받지못하는게 아빠한텐 '고작 그런''거였나 이런 생각도 든다...
댓글 1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10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8.2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25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10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94 16.06.07 267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260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8 15.02.16 138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11431 그외 문덕질 탈덕은 어케하나 궁금한 중기... 1 03:47 52
111430 그외 낼모레 휴대폰사러가는데 조언을 바라는 중기 ㅠㅠ 2 02:55 46
111429 그외 티켓팅 성공한 후기 02:47 75
111428 그외 내가 바로 개천에서 용난 케이스인 후기(스압..) 7 02:34 264
111427 음악/공연 팬사인회 처음으로 갔다온 후기 (주어 : 위키미키) (긴글주의) 02:12 90
111426 그외 2n살 여덬 진짜 대식가인 후기 3 02:05 190
111425 그외 꼭 대학을 4년만에 졸업하는게 성공의 길인지 무묭이들의 조언이 필요한 후기 7 01:45 199
111424 그외 고3덬 일본전문학교 합격하고 더 우울해진 후기 1 01:40 141
111423 그외 그의 나이 어언 네살... 독특한 어록이 나날이 갱신되는 중기 (쒸봙베이비..) 9 01:31 184
111422 음식 차 박람회 가서 우롱차 홍차 몇가지 사온 후기 4 01:13 199
111421 그외 서울대 졸업을 앞둔 서울대 후기 (스압?) 14 01:06 514
111420 그외 고시원 옆 방 사람이 매너가 없는 중기 2 00:58 153
111419 그외 마음의 여유를 찾고 싶은데 현실적으로 맞는 선택인가 싶은 초기 1 00:52 49
111418 그외 고삼덬 친구가 지금 공부하는거 아무 의미없다고 해서 존나 빡치고 현타오는 후기 13 00:50 288
111417 그외 덬들이 고딩때 몇시에 자고 몇시에 일어났는지 궁금한 중기 18 00:40 128
111416 그외 직장인덬들 조언 좀 해줘 ㅠㅠ 2 00:33 85
111415 그외 얘는 왜 나한테 청첩장을 받으려한걸까 궁금한 후기 7 00:33 400
111414 음식 야심한 밤. 나의 길티플레져. 후기. 4 00:29 388
111413 그외 내가 덬질하는 물건 파는 곳에서 알바해볼까 하다 후기보고 접은 후기 00:22 98
111412 그외 런던 한 가운데 스벅에서 알바하고 그만 둔 후기 6 00:14 5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