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친구와의 관계에 대해서 진지하게 조언받고 싶은 중기
1,276 24
2020.10.02 00:16
1,276 24

일톡에도 썻다가 좀 더 진지하게 조언 듣고 싶어서 후기방에다가도 써봐ㅜ


내 인간관계 중에 제일 오래되고 나도 진짜 소중하다고 생각하고 친구도 

자기가 소중한 사람 대라고 하면 나라고 할 수 있을 정도로 소중하다고 오글거리지만

암튼그런 얘기도 종종하ㅎ곤 하는 친구야


어릴때부터 친했는데 사실 10대부터 트러블이 잦긴했었어ㅜ 지지고볶고 싸운건 아니고

친구가 약속도 잘 안 지키고 연락도 잘 안되고 내가 심적으로 너무 스트레스 받아서

몇 번 연을 끊으려고 했어.. 그럴때마다 집으로 찾아와서 사과하고 그래서 나도 미운만큼

좋아하는 감정이 커서 풀고 다시 지내고 그랬었어..


이 친구가 되게 인싸야ㅎㅎ 주기적으로 친구무리가 생기고 진짜 다른 친구들도 

인복많다 할 정도로 주변에 사람이 끊이지 않는 스타일이야

나는 나랑은 성향이 다른거고 이제 서로 성인이니까 그런거에 터치 안하고 신경 안 썼어

연락 늦는것도 시시콜콜한 얘기면은 그냥 신경 안 쓰고 그러려니 하고 넘기고 그래..


근데 새로운 친구가 생기면서 나한테 연락은 거의 안 오고 만남도 거의 없다하니까

슬슬 서운하더라고.. 내가 몇 번 보고싶어서 만나자고 하면 약간 흐지부지 해서 거의 못 만나고

sns보면 다른 친구들이랑 놀거나 만난 사진 올라오고..ㅎㅎ 그래서 다시 톡하면

짧으면 2~3일 길면 일주일 넘게 답 안오고 그러다 나 만나면 만나서는 핸드폰 끼고 안 놓고ㅎ

이게 반복되니까 진짜 얘는 나를 놀아주려고 만나나..? 싶더라고 그리고 더 웃긴건

이 친구랑 나는 엎어지면 코 닿을데 살아..ㅎㅎ 근데도 얼굴보기 힘들고 못 만난다...

약간 이런 비슷한 주제로 왜 새친구 사귀면 연락 잘 안돼? 라는 뉘앙스로 얘기한적있는데

솔직히 새 친구들이 더 재밌어서 그렇다ㅎㅎ 이런 얘기도 들어서 그때도 상처 좀 받고..^^

괜히 더 만나자고 하기 어려워진것도 있는거 같애ㅎㅎ...


그래서 이번에 너무 서운해서 한번 이야기 해볼까 했는데.. 일톡에도 물어봤을때 얘기해보라고

서운할만하다고 얘기해줬는데 이 친구랑 비슷 한 일로 내가 화낸 적이 한두번이 아니거든..ㅎ

그때 마다 친구도 자기 잘못이라고 인정하고 사과했는데.. 사실 이번 일은 친구가 잘못한건 사실 없잖아..ㅜ?

괜히 얘기했다가 아.. 얘 또 이러네.. 생각 들까봐... 아니면 또 내가 조용히 잠수 탈까 싶어도

그럼 그때서야 이 친구한테 또 연락와ㅎ 씹으면 또 집으로 찾아오고...


내가 이 친구랑 어떻게 해야 될까..? 나도 솔직히 맘 편하게 연 끊고 싶은데 그러기엔 또 많이

소중한 친구고.. 덬들이 보기에 친구가 소중하게 생각 안하는거 같은데,,? 원덬이 혼자 그렇게

생각하는거 아니야,,? 싶을수도 있고 나도 그렇게 생각하는데 또 그래서 내가 뭐라하면 톡으로

구구절절 진짜 아니라고 젤 소중한 친구라고 앞으로 잘하겠다고 막 톡보내서 사람 혼란하게 만들어ㅜ

일단 이번 일에 대해서 이야기를 한번 해볼까ㅜ진짜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어ㅎㅎ..




댓글 2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이용규칙) **🔥🚨🔥 (0908갱신) 스퀘어/HOT게시판 욕해달라고 일러바치기식 실시간 중계 및 각종 삭제궁예 금지 // (0824갱신) 스퀘어방을 중심으로한 각종 혐오조장 및 창조논란 까질 선동 게시물 업로드 회원 즉시 차단 04.29 248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660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42 15.02.16 28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6421 그외 다른사람들도 시험에 스트레스 많이 받는지 궁금한 초기 21:57 13
156420 음악/공연 정신병 와서 너무 힘든데 이유를 못 찾겠는 초기 .. 3 21:56 32
156419 그외 할매덬들 당신들 세대엔 인소 뭐가 유명했는지 궁금한 초기!! 3 21:56 29
156418 그외 쌍수 1주차 후기 1 21:54 52
156417 그외 우리집 햄쥐님 약간 역변한것같은 중기 6 21:41 157
156416 그외 온라인해킹이나 스토킹에 대해 도움이 필요한 후기 16 21:34 150
156415 그외 결혼후 양가 용돈 궁금한 초기 3 21:34 108
156414 그외 카톡 오늘 생일인 사람 못하는 중기 2 21:25 131
156413 그외 주택가 소음으로 고통받는 후기 2 21:22 79
156412 그외 연하남친 사귀는 덬들에게 궁금한게 있는 초기 4 21:09 157
156411 그외 부업 수입은 숨기는 게 좋을지 고민되는 중기 34 21:05 645
156410 그외 이 시험문제 출제 방식 (?) 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궁금한 후기 9 20:56 190
156409 그외 정말 오버나이트만 쓰고도 잘 때 생리 안 샐 수 있는지 궁금한 중기 23 20:55 395
156408 그외 원래 야근 할랬지만 남 일 하느라 내 일 못한 후기 20:53 56
156407 그외 큰아버지가 나한테 부탁을 하셧는데 어떻게해야할지 고민인 후기 16 20:49 549
156406 그외 직장인덬 2호선 벗어나서 출근길 편해진 후기 20:48 84
156405 그외 애플워치 케어 들까 말까 고민하는 중기 4 20:46 84
156404 음식 합정 리아의 오븐 파운드케익이 너무 맛있는 후기 2 20:41 164
156403 그외 이런 폰케이스는 촌스러워 보이는지 궁금한 후기 12 20:41 483
156402 그외 17살 자퇴생 진로고민 초기... 4 20:36 1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