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그외 예전부터 유명했던 강남역 사주 후기.
4,821 10
2022.10.04 19:57
4,821 10
박막례 할머니가 사주 보고 온거 핫게에 검색하면 있고
원래 유명한 집임.
강남역 ㅂㄷㄱ 사주 후기.



그냥 심심해서 써봄.

- 나덬은 사주 어딜가나 거진 비슷하게 나오는 편.



나는 이 분 훨씬 유명해지기전에(코시국 심해지기전에)
재작년? 소개로 한번 갔었고.

역병 돈 이후에는 전화사주로만 한다 하셔서
전화사주로 올해 초 한번


이렇게 두 번 봄.


결론


- 과거 현재 잘 맞춤. 미래는 밑에 쓰겠음
예전에 어릴때 무속하셨던 거 같음. 약간의 신기 있어보임. (일부러 그렇게 보이시는건지는 모르겠지만)

- 대면사주일때(초면) 25분 넘게 봐주시고(내가 중간에 눈물 터져서), 전화사주는 나도 크게 물을거 없어서 10분정도.


- 대면 사주일때 기억나는 아주 소름돋는건...
내년 4월에 몸 ㅇㅇ부위 안좋다 조심하라 했는데
실제로 다음해 4월에 그 부위 문제 발견해서 입원.
(나중에 작년 수첩에 적어놨던거 발견하고 놀람)



- ㅂㄷㄱ 아저씨는
올해(2022년)가 나한테 엄청 좋은 해라고 했는데
(사주 보는 사람들 공통적으로 그 말함. 그래서 내가 올해 합격한다고 함)

이번주에 내 인생의 큰 전환점이 될 시험결과가 발표되는 주라서 엄청 결과 궁금함.

- 그런데 사주랑은 달리.... 사실 나 올해 초 부터 엄청 많이 아픈데 너무 무리해서 5월부터 번아웃오고 몇 달 삭제된 것 처럼 되게 형편없긴했음.



- 하지만 올해초 이사하는 건 맞추심.


- 사주 보는 사람들이랑 ㅂㄷㄱ 아저씨는
내가 올해 (특히 올해 말 11월부터)랑 내년에 엄청 잘된다고 했는데
신점 보는 분들은 아니다 내년은 되어야, 운이 트인다 라고
말이 다름.


- 아 결혼운 얘기하며 5년전에 (그 당시엔 2년전.) 제일 좋아했던 남자랑 연애했었는데 그거 맞추고.


- 대면 사주 같이간 전남친이랑 (전남친, 나 각각 따로봄)
내가 당장 안 헤어지고 몇 달은 버티다가 내년에 헤어질거라 했는데 그 말대로 그 다음해 헤어짐.

- 이미 같이 사주 보러갈때부터 둘 사이에 문제있었고
누가봐도 남자가 문제있고 내 친구들은 당장 헤어지라고 분통터지는 상황이었는데
나만 우물쭈물 그 남자 놓지 못하던 상황.
아저씨도 나중엔 헤어지면 좋겠다고 좋은 남자 아니라고 위로해줌.


- 그리고 애초에 내 사주는 결혼 안해야 나은, 더 편한 사주라고 하긴 했음.
(내가 그땐 아저씨이ㅠㅠ 했지만 지나고 보니 생각바뀜..)

- 그리고 사실 결혼 안해야 좋은 직업군이긴 함.

- 그래서 결혼한다해도 성격 강한 남자 말고 성격 유한 초식남 계열 남자랑 결혼하랬음.

- 내가 보기에도, 얘기만 나눠봐도 성격있고
사주도 화금투성이어서 남자 궁합 잘봐야한다고.


- ㅂㄷㄱ 아저씨 전화사주 볼 때 꼭 녹음 필수.
말씀을 좀 후루룩하시는 편이라서 자칫하다가 다 놓침.
적는것도 좀 힘들걸.


- 여튼 잘 보기로 유명한 분이니 한번쯤 보는것도 나쁘진않다고 생각함.


- 몇 덕들 말대로 전화사주는 다다다~~ 끝! 느낌으로 말씀하셔서 뭐 물어볼 분위기가 아님.. 이런거 잘 못 묻는 덬들은 그냥 네네 하다가 끝날 수도 있음. 하지만 들으며 잘 적어놓고 물어봐바.

대면 일때가 더 좋긴 했음..ㅠ
댓글 1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카테고리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해외접속 차단 공지】 06.17 307만
전체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34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314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즉시 무통보차단 주의!) 16.05.21 1417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22 15.02.16 53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7544 그외 버스 기사한테 대가리에 뭐 들었냐는 소리 들었는데 (고민글) 20 12.08 3046
157543 그외 . 22 12.08 1384
157542 그외 비타민 B5 먹고 여드름 거의 안나는 중기 2 12.08 853
157541 그외 플립 쓰면서 플렉스모드 처음 해본 후기 3 12.08 1178
157540 그외 오늘 생일이라 그런지 인간관계 현타가 심하게 오는 중기 8 12.08 930
157539 그외 목어깨허리가 심하게 망가졌는데 어디부터 손대야 할지 모르겠는 중기.. 15 12.08 939
157538 그외 나 은따시키는 여왕벌 어떻게 대해야하는지 궁금한 중기 17 12.08 3246
157537 그외 임신 준비하는 덬들 힘내! 시험관 6차만에 임신하고 15주된 중기 37 12.08 1495
157536 그외 친구 말없이 차단했는데 잘한건지 궁금한 중기 15 12.08 2487
157535 그외 폰 빼고 너네 호크룩스는 머인지 궁금한 중기 18 12.08 1172
157534 그외 부모님 연애결홐 잔소리는 어떻게 막을수 있을지 궁금한 초기 7 12.08 644
157533 그외 심리상담사로 취업하려면 어떤 루트를 타야하는지 궁금한 초기 7 12.08 653
157532 그외 덕질 재미없어진 중기 3 12.08 621
157531 그외 중국에 사는 덬이나 잘알덬 있으면 중국에서 스카이프 잘 되는지 알고픈 중기 ㅜㅜ 4 12.08 314
157530 그외 팔재 재밌게 읽은 덬 다른 웹툰도 추천 바라는 중기 3 12.08 234
157529 그외 30후반이어도 조부모행사 가는 후기. 8 12.08 1997
157528 그외 5년 묵혀둔 실내자전거 꺼냈는데 실내자전거로 살 뺀 덬들 후기가 듣고 싶은 후기 13 12.08 1147
157527 그외 수능성적 57555 나왔는데 반수해도될지 궁금한 중기 89 12.08 4446
157526 그외 신입 챙겨주기 싫을 땐 어떻게 해? 11 12.08 2089
157525 그외 폰 중독 고친 덬들 궁금한 중기 3 12.08 4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