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현재 사태가 심각해보이는 KBS <미남당> 해고사태 정리글.jpg + 드라마&영화제작스탭 200명이상 서명
54,886 330
2022.06.28 11:20
54,886 330
https://img.theqoo.net/tHmdB
▲MBC 드라마 전원일기를 연출하고 커피프린스 1호점을 기획했던 이은규 전 MBC 드라마 국장. 사진=김예리 기자
https://img.theqoo.net/SqOpz

'미남당'의 기술팀 스태프 10여명은 지난달 미남당 제작사인 피플스토리컴퍼니 등에 '근로기준법을 지켜달라'고 요구했다가 재계약을 거부 당했다. 이들은 촬영 기간 적게는 3~4시간 자고 하루 15~16시간 일해왔다고 말한다. 제작사와의 계약서는 하루 13시간 노동, 출근일 사이 휴게시간은 8시간을 명시했다. 그 자체로도 근로기준법 위반이지만 이마저 지켜지지 않았다는 지적이다. 스태프에 따르면 미남당 현장엔 '집단해고' 사태 뒤에도 장시간 노동 문제가 계속되고 있다.


"편집기 앞에서 앉은 채로 죽었다"

미남당 제작사 측에 노동법 준수를 요구했다 잘린 스태프 A씨는 "해고 당한 뒤 두 개의 드라마 현장에서 아르바이트로 일하자는 제의를 받았지만 (문제 제기를 위해) 못하겠다고 말씀드렸다"고 했다. 그는 "사실 저희가 문제 제기한 미남당의 현장은 평균치의 드라마 현장과 비슷하다고 생각한다. 많은 현장에서 미남당이 하듯 찍고 있다"고 했다.

그 아이가 죽었다는 얘기가 들려왔다. 주말연속극을 새벽까지 편집하다, 편집기 앞에서 앉은 채로.

사람만 안 죽으면 이 자리에 오지 않으려 했다. 그러나 (해고된 스태프가) 서너 시간 자고 일했다는 얘기를 들었다. 아직도 사람이 죽는구나. 사람이 죽게 내버려 둬선 안 된다는 생각에 왔다. 근로시간에 관한 한, 밤샘에 관한 한 양보할 수 없다. 양보해서도 안 된다."


https://img.theqoo.net/iBUiE


+ 넷플릭스코리아·콘텐츠웨이브에도 방송 중단을 요구하는 내용의 공문을 보낸 상태고

+한빛센터는 이날 <미남당> 시청 거부 선언을 제안하고, 미국 스태프노동조합에도 연대요청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PD 말처럼 이번 '미남당' 사태는 최근 윤석열 정부의 노동시간 개편안 논란과 직접 맞닿아있다.
윤석열 대통령이 노동부 발표에 대해 "정부 공식 입장이 아니다"라고 진화에 나섰지만, 주 52시간제 유연화가 대선 공약이었다는 점에서 철야 등 초장시간 노동이 고착화된 드라마 업계 노동자들은 더 불안할 수밖에 없다

"이번에 (변화를 일으키는 데) 실패하면 다른 현장의 스태프들은 더욱 문제 제기를 하지 못하고 겁 먹을 것이다. 현장에선 이미 (문제제기 스태프에) 블랙리스트를 작성하겠다는 얘기가 돈다고 한다"고 우려했다.


KBS 불법제작 드라마 미남당 방영 규탄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인물중 가장 핵심인물인 이은규pd는 mbc방송 황금기라고 불리는 시기에 mbc드라마국 국장-부장까지 다셨던 mbc드라마국의 핵심피디(커피프린스 1호점 연출cp)

다른방송국 부장까지 달았던 사람이 목소리를 낼정도면 매우 사태가 큰일




🔽<미남당> 스태프들을 지지하는 시민 연서명

https://docs.google.com/forms/d/e/1FAIpQLScZKYdyK_YYazMLX6VlbHZyPReuh7ErRo46wUXOtVqzcukrCw/viewform

한빛미디어노동인권센터에서 받는 거야
https://instagram.com/hanbit_center?igshid=YmMyMTA2M2Y=

많은 참여와 관심가져주라
댓글 33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93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12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147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263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04 15.02.16 47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4090 스퀘어 흉가니 귀신이니 하는것도 결국 자본 앞에선 무릎 꿇는구나싶은 달글 212 08.11 5.9만
194089 스퀘어 의외로 10만원대 유선 이어폰 수준이라는 삼성제품...jpg 613 08.11 11만
194088 스퀘어 [단독] 지오디, 완전체로 다시 뭉친다 “콘서트 긍정 논의 중” 285 08.11 2.9만
194087 스퀘어 [단독] 방범창 뜯고 반지하 80대 부부 구한 中동포.. 폭우속 '시민 영웅' 339 08.11 6.7만
194086 스퀘어 국토부, '철도 관제권' 이관 검토…"철도 민영화 포석 놓았다" 450 08.11 3.2만
194085 스퀘어 2022.8.8 분당 소재 종합병원에서 에피네프린 투약 의료사고로 18개월 된 아이가 목숨을 잃을 뻔 했습니다. 403 08.11 5.1만
194084 스퀘어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시청률 추이 776 08.11 11만
194083 스퀘어 반지하 침수로 죽다 살아난 사람 394 08.11 12만
194082 스퀘어 제주도에 사는 '멸종위기' 남방큰돌고래, 관광객 보트에 지느러미 잘려... 300 08.11 5.9만
194081 스퀘어 성훈태도 태도논란에 같이 말나오는중인 남배우 권율 (줄서는 식당) 686 08.11 15만
194080 스퀘어 나 고딩때 방송부 친구가 있어서 점심시간 노래 신청이 프리패스였단말임 근데 하 302 08.11 12만
194079 스퀘어 디씨에 올라온 또다른 자폐 가족의 현실 769 08.11 12만
194078 스퀘어 일본 유학생들한테 일본에서 제일 입맛에 맞는게 뭐냐고 물어보면 반드시 나온다는 음식 237 08.11 8만
194077 스퀘어 얘네가 다 같이 데뷔했을 때 덬들의 최애 멤버는? 396 08.11 4.5만
194076 스퀘어 김가람 입장문 + 사건 개요서 1263 08.11 15만
194075 스퀘어 한소희 최근 인스타 업뎃 ㅜㅜ 361 08.11 12만
194074 스퀘어 우리가 몰랐던 의외로 불법이 아닌 것 (Feat. 방탄 진, 만 29세, 죄 많은 편) 105 08.11 1.8만
194073 스퀘어 간단한 침수차 구분법 1045 08.11 9.6만
194072 스퀘어 충청권서 물폭탄 쏟은 비구름 다시 서울로 북상 702 08.11 11만
194071 스퀘어 네이버페이 15원 324 08.11 3.4만
194070 스퀘어 네이버페이 1원 + 12원 169 08.11 2.2만
194069 스퀘어 블랙핑크 BLACKPINK - 'Pink Venom' Title Poster ✅2022.08.19 12AM (EST) & 1PM (KST) 428 08.11 4만
194068 스퀘어 재임기간 금주한 대통령 567 08.10 11만
194067 스퀘어 길냥이 구조해줬던 거 오늘자로 오피셜 땅땅해준 별이 빛나는 밤에 출연한 방탄 제이홉 271 08.10 4.3만
194066 스퀘어 광고 하나로 1200플까지 갔었던 방탄 갤럭시 광고.... 147 08.10 2.6만
194065 스퀘어 물 막고 있는 청주 시민들.jpg 154 08.10 9.3만
194064 스퀘어 기차 기다리면서 기차역에서 무료로 네일 받는법 (국가 지원, 이상한 홍보아님) 766 08.10 8만
194063 스퀘어 방탄소년단 슈가 프로듀싱 2022 갤럭시 "Over the Horizon" 197 08.10 2.1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