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하이브 소속' 세븐틴 콘서트, 휠체어석 실태 살펴보니
57,142 458
2022.05.19 19:53
57,142 458
이날 공지와 동시에 지적된 부분은 '휠체어석 예매' 안내다. 고척스카이돔은 휠체어석이 별도로 마련돼 있지만, 예매 공지에는 입장 방법, 위치 등 자세한 내용이 없다. 공지에 따르면 휠체어석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예매 이후 고객센터로 문의해야 하며, 동행인 역시 사전에 티켓을 확보해야 입장이 가능하다.

K팝 아이돌 콘서트는 팬클럽 회원을 대상으로 한 선예매에서 매진되는 경우가 많다. 휠체어 이용자가 공연을 관람하고 싶다면 본인은 물론 동행인까지 팬클럽에 가입한 후 '예매 전쟁'에 뛰어들어야 하며, 그렇다고 해서 두 사람 모두 예매에 성공할 가능성도 분명하지 않다. 팬들은 주최 측의 정책이 사실상 동행인이 필요한 휠체어 이용자의 관람을 배제한 것과 다름 없다고 항의하고 있다.

다른 공연의 휠체어석 운영 실태는 어떨까. 공연장에 휠체어석이 마련돼 있는 경우 주최 측은 휠체어 이용자만을 대상으로 한 전화 예매를 따로 진행하는 것이 보편적이다. 활동지원인 등 보호자가 필요한 경우 이때 동반석을 함께 판매한다. 세븐틴 소속사 플레디스는 하이브 병합 전까지 위와 같은 방법으로 휠체어석 예매를 진행했다.


..

세븐틴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모든 관객에게 동일하게 온라인 예매 방식을 적용하고, 휠체어석이 필요한 관객 분들에게는 예매 후 고객센터로 연락주시면 휠체어석으로 좌석을 교체해드리고 있다"며 "휠체어를 이용하는 모든 관객에게 공정한 기준을 적용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소속사는 "동반인에게도 같은 기준을 적용하지만, 동반인 유무와 관계 없이 충분한 편의를 제공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이어 "휠체어석을 이용하는 관객은 현장에서 진행요원이 입퇴장시 이동에 도움을 드리고 있다. 공연장 내부에서도 진행요원이 상주하는 등 이동 시 불편함이 없으시도록 운영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

장애인 이동권 콘텐츠를 제작하는 협동조합 무의 홍윤희 이사장은 이미 하이브의 휠체어석 정책에 대해 잘 알고 있었다.

"휠체어 이용자인 딸이 하이브 소속 가수의 팬"이라고 밝힌 홍윤희 이사장은 딸의 말을 전하며 "고척돔에 휠체어석이 없는 것도 아니다. 멀쩡하게 잘 있는 휠체어석을 이렇게 까다롭게 운영하는 이유를 모르겠다"고 답했다.

소속사마다 정책들이 들쭉날쭉하다"고 문제를 짚은 홍윤희 이사장은 "국민의힘 김예지 의원실에서 장애 예술인의 무대 접근성, 그리고 장애인의 문화 향유권 기본계획을 공연예술진흥기본계획 수립 사항에 포함하는 법안을 작년에 발의했으나 여전히 계류 중"이라고 법안의 필요성에 대해서도 강조했다.

그러면서 "사실 법으로 강제하지 않더라도 장애인 등 소수자 포용은 국제 표준을 지켜야 하지 않나"라며 "K컬처는 세계 선진 수준인데 장애인 포용성 수준이 안타깝다. 글로벌 수준의 K팝이면 포용성 정책도 글로벌 수준으로 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출처 :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http://www.sportsq.co.kr/news/articleView.html?idxno=440348



soJdb.jpg



댓글 45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19만
전체공지 공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해 사이트 접속시 브라우저 확인 문구가 뜹니다. 05.02 63만
전체공지 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6.7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093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210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93 15.02.16 45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0001 스퀘어 연세대 청소 노동자 고소일 및 최근 약자 관련 이슈에 대해 굉장히 분노하신 것 같은 연세대 교수님의 강의 계획서.jpg 716 06.30 5.8만
190000 스퀘어 서울대 운으로 갔다는 사람 극딜하는 김구라.jpg 509 06.30 7.9만
189999 스퀘어 현재 4호선 시위중 788 06.30 5.1만
189998 스퀘어 ??? : 강남 형이랑 저랑은 함성의 종류가 달라요. 치과 이름 써주시면 안돼요? 망하라고. 493 06.30 6.5만
189997 스퀘어 현재 원덬이가 퇴근길에 실시간으로 찍은 오늘자 남부지방 하늘상태 462 06.30 7.8만
189996 스퀘어 살다 살다 이런 상여자 처음 봄;;;;; 503 06.30 10만
189995 스퀘어 오늘 엠카에 출연하는 일본 걸그룹 XG 426 06.30 4.1만
189994 스퀘어 최저임금법 개정안 발의 614 06.30 4.5만
189993 스퀘어 현재 한국 강수량 1023 06.30 8.6만
189992 스퀘어 자꾸 안아달라고 떼쓰는 빈이 vs 그런 빈이를 절대 안받아주는 성동일.jpg 447 06.30 5.1만
189991 스퀘어 성폭행으로 난리난 포스코 내부 게시글 1153 06.30 9만
189990 스퀘어 지하철 좌석 시트는 2가지 파로 나뉨 794 06.30 6.4만
189989 스퀘어 팀장 남편과 신입 여직원 반말하는 사이? 이해되세요?.pann 457 06.30 5.6만
189988 스퀘어 수영모 짤에 대한 김준수 입장 올라옴 592 06.30 5.8만
189987 스퀘어 뒷좌석 2살 깜빡하고 출근한 美 아빠…찜통차서 아들 죽자 극단 선택 726 06.30 8.8만
189986 스퀘어 야생에 집짓고 수영장 만드는 원시기술 유튜버들을 봐주면 안되는 이유.youtube 371 06.30 6.3만
189985 스퀘어 유부남이 쓴 결혼 후 느끼는 가전제품 베스트&워스트.jpg +추가 1015 06.30 8.3만
189984 스퀘어 "루이비통일 줄" 8년만에 처음 아내 가방 선물하고 악플 세례 받은 남편 [넷만세] 891 06.30 8.7만
189983 스퀘어 7년 전 '날티'났던 남주혁, 부메랑으로 돌아온 발칙한 인터뷰 [TEN스타필드] 184 06.30 3.3만
189982 스퀘어 혐주의) 발톱을 뿌리째 뽑아버린 사람 404 06.30 4.5만
189981 스퀘어 제가 직장 사수인데요 제 밑으로 자폐 스펙트럼 신입이 들어왔어요 jpg 731 06.30 8.9만
189980 스퀘어 워터밤에서 가수들 얼굴로 물총쏘는 관객들 780 06.30 8.7만
189979 스퀘어 요즘 패션쇼 보면서 든 생각 339 06.30 4.4만
189978 스퀘어 25분만에 종료된 한미일 정상회담 내용 1045 06.30 7.1만
189977 스퀘어 '탈중국' 경제보복에 대처할 놀라운 방법 85 06.30 3771
189976 스퀘어 전여친 못 잊는 단톡방.jpg 523 06.30 8.1만
189975 스퀘어 [단독] 포스코 성폭력 간부 "강제추행 없었다고 써줘"… 직원들에 서명 요구 339 06.30 2.8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