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공식] KBS 일방적 주장에 반박..김영대 측 "'학교2021' 미지급, 약속 이행無"(전문)
32,505 518
2021.07.23 19:51
32,505 518
https://img.theqoo.net/fMUIR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KBS의 일방적인 주장에 배우 김영대 측이 반박했다.

김영대의 소속사인 아우터코리아는 23일 "2020년 3월부터 지금까지 저희는 최선을 다해서 함께하고 싶었지만 여러가지 풀리지 않은 문제들로 인해 2021년 6월21일 킹스랜드에 계약 해지를 통보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김영대는 지난해 3월 제작사였던 킹스미디어와 학교2020문화산업전문회사(문전사)와 '학교2020'에 출연하기로 계약을 체결했지만, 계약서에 명시됐던대로 촬영이 진행되지 않았고 킹스미디어와 공동제작을 하기로 했던 에스알픽쳐스도 제작에서 손을 떼며 '학교2020'은 미궁으로 빠지게 됐던 바 있다. 그러나 킹스미디어는 대본작업과 배우 캐스팅을 제대로 진행하지 못하고, KBS에서도 '학교2020' 편성을 하지 않겠다고 발표했음에도 "'학교2020'이 2021년 8월에 방영 계획으로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발표했고, 이에 아우터코리아는 계약 해지 의사를 2020년 말부터 2021년 초까지 여러 차례 밝혔던 바 있다.

또 김영대 측은 "킹스미디어는 저희에게 2021년 3월에는 문전사가 새롭게 설립되고 촬영이 시작되어 9월말에는 촬영이 종료될 것이며 촬영일정도 김영대 배우의 다른 작품 출연에 문제가 없도록 조율해 줄테니 걱정말라고 하였다"며 "허나, 킹스미디어 내부에는 무슨 일이 있었는지 모르겠지만, 기존의 제작 주체인 킹스미디어 라는 회사는 사라지고, 여러 배우들이 하차하였으며, 작가, 감독도 교체되면서 이때 새롭게 킹스랜드(회장은 킹스미디어 회장과 동일)라는 회사가 등장했다"고 밝혔다.

김영대 측은 "저희는 새로 등장한 킹스랜드와 재계약을 해야 할 이유도 없었고, 미팅, 대본 일정 등 이미 여러번 약속이 지켜지지 않는 경험을 하였기에 계약이 불가함을 여러차례 표명했다. 그러나 킹스랜드는 여러가지 방법으로 출연 계약을 맺을 것을 지속적으로 요구하였고, 계약서 체결 전부터 김영대 배우가 캐스팅 되었다며 보도자료를 내고 광고주 영업도 다니고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김영대 측은 "저희 회사는 킹스랜드의 지속적인 종용으로 2021년 6월 1일에 킹스랜드와 출연 계약을 새롭게 체결하였다"며 "이로 인해 저희는 작품의 촬영일 지연과 불확실한 일정 등을 고려하여 2022년 상반기에 편성 예정으로 논의되던 다른 작품의 출연을 포기하기도 했다"고 밝혔다.

그럼에도 작품에 출연하기로 결정했던 이상, 김영대는 선택에 후회없이 주어진 작품에 최선을 다하기로 마음 먹었다고. 김영대 측은 "그러나 제작이 잘 진행될 것이라는 말과는 달리 킹스랜드는 임직원 급여, 스태프 인건비 등이 체납되어 이미 제작업계에도 소문이 났으며 이런 상황에서도 김영대 배우는 주요 배우 미팅, 대본연습도 소문이 났으며, 이런 상황에서도 김영대 배우는 주요배우 미팅, 대본연습 등에도 성실히 참여하고 작품의 성괭을 위해 힘을 모으던 중에 킹스랜드의 배우 출연료 계약금 미지급이란 사태가 발생했다. 저희 회사는 불안함에 수차례 킹스랜드 측에 배우 출연계약금 이상 없이 지급되는지 확인했고 계약금 지급 기한인 6월 18일 저녁 늦게까지 킹스랜드에 확인했지만 결국 계약금을 지급받지 못했다"고 밝혔다.

김영대 측은 또한 "즉각 킹스랜드에 항의하였고, 킹스랜드는 현재 임직원 급여 체납, 사무실 임차료 체납 등 이미 자체적으로 작품 제작이 불가능한 상황임을 인정하였으며 더 이상 외부자금 조달도 어렵다고 하여,저희에게는 다른 제작사를 찾아올테니 그 제작사와 새롭게 계약을 하면 어떻겠냐고 개선된 조건의 계약을 제안하였다"고 밝혔다.

결국 킹스랜드의 귀책사유로 인해 계약이 지속될 수 없는 상황에서 6월 21일 계약 해지를 통보했지만, 킹스랜드는 계약 해지 열흘 뒤였던 7월 1일에도 소속사를 거치지 않고 김영대에게 직접 "7월 15일 대본리딩이 예정되어 있으니 참석 스케줄을 확인하라"고 문자 메시지로 통보했다.

김영대 측은 "이후에도 저희는 몇차례 더 계약해지를 통보하였으나 킹스랜드는 오늘까지도 가부에 대한 답변이 없으며 현재 킹스랜드의 상황으로는 목표했던 6월 말일부터의 촬영은 애초부터 불가능한 상황이었다"며 "2020년 3월부터 현재까지 1년 3개월간 있었던 사실이며 이를 뒷받침하는 자료들도 있다"고 강하게 밝혔다.

김영대와 KBS, '학교2021' 측은 최근 이미 하차를 확정한 상황. 그러나 KBS는 일방적인 주장으로 김영대 측이 "하차를 통보했다"고 주장해 파문이 일었다.

다음은 아우터코리아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아우터코리아 입니다.

'학교2021'과 관련된 당사 입장 전합니다.

우선 전통있는 '학교 2021' 출연기회를 주셨던 KBS와 감독님, '학교 2021' 관계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기대와 사랑으로 응원해 주시는 팬분들께도 죄송하고 안타까운 마음을 전합니다.

결론적으로는, 2020년 3월부터 지금까지 저희는 최선을 다해서 함께하고 싶었지만 여러가지 풀리지 않은 문제들로 인해 2021년 6월21일 킹스랜드에 계약 해지를 통보하게 되었습니다.

저희는 작년 2020년 3월에 제작사인 "킹스미디어(주)" 그리고 "학교2020문화산업전문회사" (이하 '문전사') 와 "학교2020" 작품에 김영대 배우가 출연하는 계약을 체결하였습니다.

계약서에 명시된 내용에 따르면 2020년 5월경부터 촬영이 시작되고, 2020년 8월에 방송 예정 이었으나 제작사인 킹스미디어의 내부 사정으로 인하여, 촬영은 진행되지 않았고,'문전사'도 진행되지 않았으며, 당시 킹스미디어와 공동제작을 하기로 했던 에스알픽쳐스도 빠지게 되었습니다.

이때 이후로 킹스미디어는 배우 캐스팅이나 대본작업 등을 전혀 진행하지 못했고 KBS에서도 공식적으로 '학교 2020' 편성을 하지 않겠다고 발표하였습니다. 그러나 킹스미디어는 언론기사를 통해 '학교2020'이 내년 2021년 8월에 방영 계획으로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하였으며 저희는 더이상은 킹스미디어의 말만 믿고 기다릴 수 없는 상황이 되었고, 2020년 말부터 2021년 초까지 수차례 계약해지 의사를 킹스미디어 측에 밝혔습니다.

킹스미디어는 저희에게 2021년 3월에는 문전사가 새롭게 설립되고 촬영이 시작되어 9월말에는 촬영이 종료될 것이며 촬영일정도 김영대 배우의 다른 작품 출연에 문제가 없도록 조율해 줄테니 걱정말라고 하였습니다. 허나, 킹스미디어 내부에는 무슨 일이 있었는지 모르겠지만, 기존의 제작 주체인 킹스미디어 라는 회사는 사라지고, 여러 배우들이 하차하였으며, 작가, 감독도 교체되면서 이때 새롭게 킹스랜드(회장은 킹스미디어 회장과 동일)라는 회사가 등장하였습니다.

저희는 새로 등장한 킹스랜드와 재계약을 해야 할 이유도 없었고, 미팅, 대본 일정 등 이미 여러번 약속이 지켜지지 않는 경험을 하였기에 계약이 불가함을 여러차례 표명하였습니다. 그러나 킹스랜드는 여러가지 방법으로 출연계약을 맺을 것을 지속적으로 요구하였고, 계약서 체결 전 부터 김영대 배우가 캐스팅 되었다며 보도자료를 내고 광고주 영업도 다니고 있었습니다.

저희 회사는 킹스랜드의 지속적인 종용으로 2021년 6월 1일에 킹스랜드와 출연 계약을 새롭게 체결하였습니다. 이로 인해 저희는 작품의 촬영일 지연과 불확실한 일정 등을 고려하여 2022년 상반기에 편성 예정으로 논의되던 다른 작품의 출연을 포기하기도 했습니다.

그럼에도 작품에 출연하기로 결정한 이상 선택에 후회없이 주어진 작품에 최선을 다하기로 마음 먹었습니다. 하지만 제작이 잘 진행될 것이라는 말과는 달리 킹스랜드는 임직원 급여, 스텝 인건비 등이 체납되어 이미 제작업계에도 소문이 났으며, 이런 상황에서도 김영대 배우는 주요배우 미팅, 대본연습 등에도 성실히 참여하고 작품의 성공을 위해 힘을 모으던 중에 킹스랜드의 배우 출연료 계약금 미지급이라는 사태가 발생한 것입니다.

저희 회사는 불안함에 수차례 킹스랜드측에 배우 출연 계약금 이상 없이 지급되는지 확인하였고 계약금 지급기한인 6월 18일 저녁 늦게까지 킹스랜드에 확인하였으나 결국 계약금을 지급받지 못했습니다.

즉각 킹스랜드에 항의하였고, 킹스랜드는 현재 임직원 급여 체납, 사무실 임차료 체납 등 이미 자체적으로 작품 제작이 불가능한 상황임을 인정하였으며 더 이상 외부자금 조달도 어렵다고 하여,저희에게는 다른 제작사를 찾아올테니 그 제작사와 새롭게 계약을 하면 어떻겠냐고 개선된 조건의 계약을 제안하였습니다.

허나, 지금까지 보면, 저희 회사는 이미 작년에도 킹스미디어와 계약했는데 이행되지 않았고, 이번에 킹스랜드와 다시 한 계약도 마찬가지로 이행되지 않았기에 "킹스랜드에서 소개하는 또 다른 제작사와 계약을 할 이유와 의무도 없고 더 이상은 피해를 감당할 수 없다. 이미 지난 1년 이상을 충분히 기다렸으며 더군다나 내년 상반기 작품도 포기하며 킹스랜드의 말을 믿고 학교 2021 계약을 했는데, 이런 상황이면 올 하반기에도 촬영이 진행되지 못할 것이고 내년 상반기까지 학교2021 계약에 묶여서 아무것도 할 수 없게 된다. 계약금 조차 이행 안 할 것이면 이후 중도금 잔금을 제대로 줄리가 없다. 배우 뿐만 아니라 여러 사람들의 인생과 생계가 달려있다." 고 정중히 말씀드렸습니다.

최종적으로 이번 계약은 전적으로 제작사인 킹스랜드의 귀책사유로 인해 더이상 지속될 수 없기에 계약서에 명시된 내용에 따라 6월21일에 계약해지통보서를 직접 킹스랜드 회장께 전달하였습니다.

또한, 같은날 여러 경로를 통해 학교2021 제작 관계자분들께 현재 출연료 미지급 상황과 계약해지통보 사실을 공유했습니다. 그러나 킹스랜드는 계약해지 열흘쯤 뒤인 7월 1일에 소속사를 거치지 않고 김영대 배우에게 직접 "7월 15일에 대본리딩이 예정되어 있으니 참석 스케쥴을 확인하라"고 문자 메시지로 통보 하였으며 저희는 너무나 황당했습니다.

이후에도 저희는 몇차례 더 계약해지를 통보하였으나 킹스랜드는 오늘까지도 가부에 대한 답변이 없으며 현재 킹스랜드의 상황으로는 목표했던 6월 말일부터의 촬영은 애초부터 불가능한 상황이었습니다.

위 내용은 2020년 3월부터 현재까지 약 1년 3개월간 있었던 사실이며 이를 뒷받침하는 자료들도 있습니다. 이와 다르게 마치 배우가 일방적으로 작품을 하차한 것처럼 오해 할 수 있는 내용의 기사들이 며칠전부터 쏟아지고 있습니다.

저희는 하차 해야하는 이유와 다른 작품 스케줄에 대한 상황을 명확히 학교 측에 전달했으며 제작사는 이를 인지해 다른 배우 미팅을 진행하고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저희가 불투명하고 부당하게 차기작을 진행한 것처럼 비춰지도록 일방적으로 입장을 발표했습니다. 더 나아가 제작에 차질이 생긴 것이 소속사와 김영대 배우에게 책임이 있는 것처럼 호도하는 내용들이 퍼지고 있습니다.

기자님들과 기다리시는 팬 여러분들께 부탁드립니다.

사실과 다른 내용으로 인해 배우와 저희 회사 임직원은 너무 큰 시련을 겪고 있습니다만, 저희는 오늘이 있기까지 최선을 다해 함께 노력해 왔고, 김영대 배우가 이제 조금씩 여러분들께 알려지고 과분한 관심과 사랑을 받게 되어 너무나 감사한 마음입니다. 그런 소속 배우를 보호하기 위해 소속사로서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저희 회사와 배우는 감독님이하, 방송국과의 인연을 잘 이어가기 위해, 불안정한 제작 상황으로 주위의 염려가 많은 학교2021 출연을 선택했습니다만, 도저히 이해할 수 없고 더는 받아들일 수 없는 제작사 측의 귀책사유로 어쩔 수 없이 작품에서 하차하게 된 것입니다.

이번일에 대해 KBS측에서 외주 제작사인 킹스랜드의 문제와 상황이 정확하게 파악되고 공정한 처리가 있을 때까지 조금만 더 기다려 주시길 바랍니다.

아무쪼록 KBS의 전통 있는 작품인 학교 시리즈가 새로운 제작사와 출연진으로 다시 잘 추진되어 전세계 많은 팬분들께 좋은 작품으로 기억되길 진심으로 바랍니다.

여러분의 건강과 행복을 기원합니다.

긴 글 읽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아우터코리아 대표이사 원욱, 민경환 배상

https://entertain.v.daum.net/v/20210723194102587
댓글 51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게시판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공지 🌰🥜🍁🍂🎃◕‿◕ 🔸 온에어관련 부탁 공지 21/09/17 자로 해제 알림 6 01.10 50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740만
전체공지 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983만
전체공지 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23 15.02.16 37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67819 스퀘어 나는 이영지다 VS 뱀뱀이다 724 10.23 4.3만
167818 스퀘어 차박.캠핑이 유행해도 절대 가기 싫다는 사람들의 가장 큰 4가지 이유.jpg 847 10.23 6.8만
167817 스퀘어 [놀토] 오늘 2라운드 찢은 샤이니 키.twt 211 10.23 3.6만
167816 스퀘어 “드라마 ‘궁’ 블록버스터급 리메이크” 1058 10.23 8만
167815 스퀘어 '바람핀' 홍철→'낙태 종용' 김선호, 사생활 폭로의 끝은 '오해' 652 10.23 7.7만
167814 스퀘어 모든 사람에게 매일 입금되는 86,400원...jpg 672 10.23 8.4만
167813 스퀘어 N워드 립싱크로 현재 트위터에서 외국인 팬들에게 논란중인 에스파 지젤 1375 10.23 8.7만
167812 스퀘어 [KBO] 삼성 라이온즈, 정규 리그 단독 1위 탈환 496 10.23 1.9만
167811 스퀘어 신입이 실수로 나한테 누나라고 했어 477 10.23 7.5만
167810 스퀘어 찍히는 장면마다 청춘영화 같단 말 나오는 인더숲2에서의 방탄 정국 113 10.23 7156
167809 스퀘어 아이유도 고르기 어려울 것 같은 올해 연말 시상식 난제 370 10.23 3.8만
167808 스퀘어 외국에서 돌아보는 왕좌의 게임 엔딩 410 10.23 3.9만
167807 스퀘어 예전 네이트판에서 난리났던 사건 '친언니가 제 남친이랑 놀아났네요' (장문) 674 10.23 6.5만
167806 스퀘어 명품백만 드는 알뜰한 미니멀리스트 612 10.23 8.5만
167805 스퀘어 오징어 게임을 본 후의 대부분의 외국인.. 103 10.23 1.8만
167804 스퀘어 일본에서 제일 인기 많은 디지몬어드벤처 인간 캐릭터 325 10.23 2.7만
167803 스퀘어 여초에서 남자 은교라고 불렀던 남주혁 전설의 삼시세끼 짤.....gif 285 10.23 5.4만
167802 스퀘어 벨기에의 논란이 있는 초콜릿 495 10.23 7.1만
167801 스퀘어 "팀장님 게이인 것 같다" 회식중 허위사실 떠벌린 후배의 최후 295 10.23 7.1만
167800 스퀘어 스타벅스 윈터 e-프리퀀시 상품 공개 310 10.23 3.8만
167799 스퀘어 비뇨기과 의사가 기억하는 최악(?)의 변비환자 600 10.23 7.5만
167798 스퀘어 거의 윤곽나온 2021 멜론 음원 탑10 예상 (변동 있음) 178 10.23 1.9만
167797 스퀘어 [쇼트트랙]최악의 결과가 나온 월드컵 1차 여자 1500m 결승전 경기 결과 543 10.23 5.8만
167796 스퀘어 두가지 소비유형중 직장덬들의 선택은....jpg 565 10.23 4만
167795 스퀘어 방탄 제이홉의 랩에 더블링+화음 넣는 정국 254 10.23 1.2만
167794 스퀘어 상승세 탄 '신사와 아가씨', 시청률 30% 넘나 182 10.23 2.2만
167793 스퀘어 기숙사 룸메 잠버릇 때문에 싸웠는데...jpg 959 10.23 6.6만
167792 스퀘어 김선호 모자이크 방송, 과도한 흔적지우기 논란 829 10.23 5.8만
167791 스퀘어 어떡해 여기 있는거 다 알아...jpg 901 10.23 7.6만